카 2 보고 왔습니다! (스포 무)

2011.06.29 11:17

남자간호사 조회 수:1612

오늘 아내님과 카 2를 보고 왔습니다.

로튼 토마토 점수가 낮다고 해서 걱정이 많았는데...다행히 기우에 불과했어요.

저는 충분히 만족하고 보았습니다.


하지만, 왜 점수가 낮은지는 알겠더라고요.

카 2는 재작년의 업과, 작년의 토이 스토리 3 하고는 다르더군요. 

눈물이 왈칵 쏟아진다거나, 가슴이 찡한 이야기 전개하고는 다릅니다.  


이야기 보다는 스펙터클에 치중을 했달까요. 

(하지만 재작년의 업 같은 경우엔 70대 할아버지가 오래 전 꿈을 위해 여행을 떠난다는 시놉시스에서 떠오르는 이미지처럼 가슴 찡하면서도 아주 에너제틱한 영화였지만요.)


추격을 거듭하고, 적과 맞서 싸우는 스파이 액션은 물론, 레이싱 영화 답게 카 체이싱도 재미나고, 카 1탄에서의 미국 소도시 무대를 벗어나 세계를 넘나들며 카 세계관의 도쿄, 파리, 런던 구경도 쏠쏠합니다. (영국 여왕님은 정말 최고...)


카 1탄에서의 직설적이면서 어쩌면 미국적인 감동의 메세지의 전달도 카 2탄은 버린 듯하긴 합니다;  그건 제가 가장 픽사 영화 중에서 안 와닿았던 카 1탄을 보면서도 이건 아니다 싶게 느낀걸요; 

바로 그 영화의 속편이기에 그런 이야기적 설득력은 조금 포기해서 제가 이리 만족하는 지도 모르죠.


네, 카 2여서 만족하는 겁니다. 

카의 속편이 아닌 픽사 영화였다면 살짝 실망했을 수도 있지만, 전 만족합니다.


카 세계에서만 벌어질 수 있는 그런 모습을 지켜보는 것 만으로도 매우 즐거웠어요.



덧. 카 2 상영 전에 픽사 단편 영화로 토이 스토리 이야기가 나옵니다! 사실 이 단편이 전 제일 좋았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136
41 아가씨들과 잠시 이별...ㅡ_ㅠ [15] 샌드맨 2015.09.06 2261
40 사주 팔자 믿으시나요?_고수 기행 [2] 칼리토 2014.08.12 1861
39 [듀나인] 고냥이들과 첫 여름 걱정 [5] 밤새뒤척 2014.05.19 1802
38 요새 무슨 화장품 쓰세요? [30] 루이스 2013.08.07 4883
37 [MV] 2NE1 'Do you love me?' 안무 영상 / SAN E '아는 사람 얘기' [1] walktall 2013.08.07 1117
36 2013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후기(초스압!) [17] Kovacs 2013.08.04 2835
35 7월들어 커피점 매출이 고공행진이라 좋긴 한데.. [18] 무비스타 2013.07.12 5349
34 봄, 초여름 거리의 꽃들 (스압) 젤리야 2013.05.17 1157
33 [바낭] 요즘도 듀게에 건프라 같은 거 하시는 분 계십니까 [14] 로이배티 2012.10.15 2058
32 살찌는 계절, 스퀼랙스 리액션 [3] 불가사랑 2012.08.02 1484
31 계절을 앞서가는 패션-왕창쇼핑데이 후기까지는 아니고 [3] Koudelka 2012.06.06 2038
30 이젠 가을이라 하지 않나요 [1] 가끔영화 2011.11.23 935
29 여름하늘 인가요 가을하늘 같나요 [5] 가끔영화 2011.09.17 1610
28 오늘 점심은 만두 드세요. [7] 자본주의의돼지 2011.08.18 3166
27 집에서 팥빙수 해드시는 분들 얼음은 뭘로 가세요?? [25] 레옴 2011.07.25 3023
26 {유툽} 퓨처라이거(타이거 JK+윤미래+유재석) -- Let's Dance (음중) miho 2011.07.14 909
» 카 2 보고 왔습니다! (스포 무) [10] 남자간호사 2011.06.29 1612
24 게옷 입은 샤이어라보프 [1] 가끔영화 2011.06.17 2379
23 제 강아지의 현황입니다 [4] 보스트리지 2011.06.07 2334
22 표현 [1] 사이클남자 2011.06.04 10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