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표권을 얻은 이후

2011.10.22 02:50

마음의사회학 조회 수:1415

얼마나 되었는지 모르곘습니다
생각해보니 십여년이 훨씬 넘은 기간이었는데도 투표장에 간게 서너번은 아니고 두세번이라고 
기억되는 것을 보니 십년동안에 내가 투표할 수 있는 시간이 사실은 그리 많지 않았구나, 라고 생각이 듭니다

따지고 보면 우리 부모님이 저처럼
맘 놓고 투표할 수 있었던 것도 손가락으로 세어보면 저와 도찐개찐인 것 같아요
그래서 이번에 누구 찍을까 제게 여쭤보시는 것만 해도, 저는 참 고마운 부모님을 만났다고 생각이 듭니다

매번 그랬어요
나는 왜 최선을 뽑지 못하고 차선만 뽑아야 하느냐고 고민했습니다
이번에만 차선을 뽑아주면
다음에는 우리 모두 마음껏 원하는대로 뽑을 수 있겠지, 라고

그랬는데

아직도 갈길은 멀고
이제는 정치에 관심없다는 동생들만 보입니다
뭐 저도 정치에 관심끊고 살았는데 동생들은 더하죠

서너번과 두세번
세네번과 ..

아직 가 보지 않은 길이 더 많은 것 같습니다
분명 더 힘들겠지만요, 
놓치면 안되는 게 있을까봐 열심히 살아야 하겠더라구요 히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43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721
94 일상에서 얼탱이없는 실수를 한 것을 깨달았을 때... [15] 러브귤 2012.02.08 2587
93 ...숨 막히는 옆 태 [21] 남자간호사 2012.02.04 4557
92 디아블로3 심의 통과! [22] 오늘은 익명 2012.01.13 2026
91 [혐오] 아래 시국광고를 보고 생각난 광고 [7] beer inside 2011.12.26 1726
90 [질문] 셜록 홈즈 전집을 구입하려면 선택은... [10] Aem 2011.12.23 2389
89 [스포일러] 오늘 나는 가수다 짧... 으려고 했던 잡담 [7] 로이배티 2011.11.27 2682
88 MBC 2011 년 대학가요제의 정재형 VS KBS 해피투게더의 김연우 [1] chobo 2011.11.24 2205
87 개그콘서트, '강용석' 안 무섭다! [10] chobo 2011.11.24 2978
86 [기사]너꼼수 1회 방송, "이명박 대통령 친자확인 소송 다룰 것" [1] kinema1995 2011.11.21 2844
85 일구 앵커 머리가 참 좋은 듯 [5] 가끔영화 2011.11.21 3314
84 아이폰4S 예약 skt가 kt에 완패라.. 나도모르게 애플빠가 되다니..... [3] 무비스타 2011.11.04 3170
83 김연아는 시구도 [5] 가끔영화 2011.10.31 2913
82 아 나경원 [3] 가끔영화 2011.10.26 3191
81 짜장면이 표준어로 인정되었군요. [12] 유디트 2011.10.23 2207
» 투표권을 얻은 이후 [7] 마음의사회학 2011.10.22 1415
79 뒤늦은 불판이지만 롯데 VS SK [11] chobo 2011.10.20 1221
78 이제훈은 연기폼이 잡힌거 같아요 [10] 가끔영화 2011.10.18 3218
77 여유만만 [5] 가끔영화 2011.10.16 1260
76 [바낭 푸념] 다 썼습니다, 제임스 본드도 침을 흘릴 전기차, SF 소설 꿈, 짤방은 아마도 혐짤 (머리 두개 동물) [24] Q 2011.10.02 2112
75 이것이 야구입니다. (부제:2011년 천조국 야구리그 마지막날 경기) [13] 쵱휴여 2011.09.29 21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