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 막히는 옆 태

2012.02.04 11:22

남자간호사 조회 수:4549

저한테만 그럴지도 모르지만, 전 보고 숨이 턱 막혔습니다!




우리 아가여요! 아가! 제가 아빠가 됩니다. 핫핫.



이번 초음파를 매우 기대하고 있었어요. 

왜냐하면 캐나다에서는 한국과는 다르게, 방문할 때 마다 초음파를 찍지 않습니다.

여기선 어지간한 일이 있지 않고서야 많은 검사를 하지 않습니다. 

초음파로 말하면 임신 6~8주에 한 번, 그리고 20주 지나서 한 번 초음파 찍는 게 보통이거든요.

아는 분 말 들어봐도 노산이더라도 한국에선 양수 검사가 기본일 것 같지만, 여기서는 또 기본 피검사나 초음파가 정상이면 더 이상의 검사는 하지 않더라고요.


그래서 이번 20주 초음파를 매우 기대하고 있었지요.

초음파를 통한 우리 아가 건강 상태 파악도 물론 중요하지만,이번이 마지막 초음파가 될 가능성이 매우 높으니, 출산 전에 우리 애기가 여자인지, 남자인지 알 수 있는 유일한 기회가 될 가능성 또한 높으니까요.


아내님은 아들이든 딸이든 상관없다 파.

전 이쁘게 키워줄 준비가 되어있다. 그리고 아들내미 데리고 디즈니 영화 보러가기 힘들 수 있으니 난 딸이 좋다 파. 

(부부 모두 디즈니 애니메이션 팬이고, 디즈니랜드 놀러가는 걸 단기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원래 이번 봄에 갈까 했는데, 임신하고 에너지 소모가 극심해진 아내님이 많이 걷는 것은 무리일 것 같아 나중으로 미뤘습니다..;;)


그래서 초음파를 두근 두근 하며 보고 있는데, 우선 중요한 건 아가의 건강이 아니겠습니까!

초음파로 심장도 보고(건강!),

췌장, 간 등 그외 장기도 보고(건강!),

팔 다리 다 보고(다 있어요!),

척추도 보고(곡선으로 쭈욱 잘 뻗었더군요!),

이제 생식기를 살펴볼 차례인데..


아가가 다리를 오무리고 벌리질 않습니다!


그래서 방사선사님이 우선 다른 데부터 다 보고 오자며 다른 데 보고 다시 왔는데..


다리는 벌렸는데, 손으로 가리고 있습니다!!!!!!


그러자 방사선사님이 초음파 기구로 아내님 배를 좔좔좔 막 흔드시더군요! 

좔좔좔거리며 배가 흔들리자 아가는 손을 뗐고! 

그 사이에 번개처럼 방사선사님이 촬영 성공! 


사진 확대해서 보여주시는데, 다리 사이에 주름이 하나 둘 셋 보인다며 보라고, 딸이라고 하시더군요!

물론 눈으로 확인하는 거라 양수 검사처럼 100% 확실한 건 아니라고는 하셨지만, 눈으로 보기엔 딸이 맞을 거라고 하더군요.


얏호!

얏얏호!


예정일인 6월이 기다려집니다!


아, 우리 아가 태명은 홍탱이 입니다. 작년 가을에 일이 있어서 홍콩에 방문했을 때쯤 잉태된 아기라, 홍탱이어요!

나중에 밴쿠버에서 둘째가 잉태된다면 밴탱이가 되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907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91
94 일상에서 얼탱이없는 실수를 한 것을 깨달았을 때... [15] 러브귤 2012.02.08 2584
» ...숨 막히는 옆 태 [21] 남자간호사 2012.02.04 4549
92 디아블로3 심의 통과! [22] 오늘은 익명 2012.01.13 2021
91 [혐오] 아래 시국광고를 보고 생각난 광고 [7] beer inside 2011.12.26 1718
90 [질문] 셜록 홈즈 전집을 구입하려면 선택은... [10] Aem 2011.12.23 2387
89 [스포일러] 오늘 나는 가수다 짧... 으려고 했던 잡담 [7] 로이배티 2011.11.27 2679
88 MBC 2011 년 대학가요제의 정재형 VS KBS 해피투게더의 김연우 [1] chobo 2011.11.24 2200
87 개그콘서트, '강용석' 안 무섭다! [10] chobo 2011.11.24 2971
86 [기사]너꼼수 1회 방송, "이명박 대통령 친자확인 소송 다룰 것" [1] kinema1995 2011.11.21 2835
85 일구 앵커 머리가 참 좋은 듯 [5] 가끔영화 2011.11.21 3311
84 아이폰4S 예약 skt가 kt에 완패라.. 나도모르게 애플빠가 되다니..... [3] 무비스타 2011.11.04 3168
83 김연아는 시구도 [5] 가끔영화 2011.10.31 2911
82 아 나경원 [3] 가끔영화 2011.10.26 3189
81 짜장면이 표준어로 인정되었군요. [12] 유디트 2011.10.23 2201
80 투표권을 얻은 이후 [7] 마음의사회학 2011.10.22 1414
79 뒤늦은 불판이지만 롯데 VS SK [11] chobo 2011.10.20 1215
78 이제훈은 연기폼이 잡힌거 같아요 [10] 가끔영화 2011.10.18 3216
77 여유만만 [5] 가끔영화 2011.10.16 1256
76 [바낭 푸념] 다 썼습니다, 제임스 본드도 침을 흘릴 전기차, SF 소설 꿈, 짤방은 아마도 혐짤 (머리 두개 동물) [24] Q 2011.10.02 2107
75 이것이 야구입니다. (부제:2011년 천조국 야구리그 마지막날 경기) [13] 쵱휴여 2011.09.29 211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