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모로 아쉬운 부분이 많았지만….


이재명을 지지하는 민주당남들은 이거라도 좀 보고 ‘공부’할 기회가 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닷페이스 제작진들이 몸을 사렸다고는 생각 안하는데  이재명을 불면 꺼질새라 쥐면 터질새라  정말 매우 살살 부드럽게 챙겨주더군요;

그러니  어떤 분들에게는 좀 심심할 수도 있을거 같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여기 나온다고 선거 다 망했네 ㅂㄷㅂㄷ 거리던 민주당남들 참…;


선거관련하여 유투브 채널들에 올라온 후보자 인터뷰 꼭지들을 다 보지는 않았지만

다른 채널들 보다 닷페이스가 콘텐츠의 퀄러티가 월등히 좋다는 생각이 듭니다. 

15분~20분 정도로  편집하여 2회로 나눈 것을 보면 편집 노가다도 정말 열심히 했다는게 느껴집니다. 


유툽 채널들 대부분이 텍스트로 5분이면 끝날 내용을 50분으로 질질 끌며 시간 낭비하게 만드는데 비해

이번 닷페이스 인터뷰는 30여분의 시간이 많이 모자라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하여간 선거와 별개로 덕분에 ‘닷페이스’의 구독자수 많이 늘어나면 좋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97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466
6055 배우 '양가휘' 영화 도장 깨기 중. [6] 수지니야 2022.06.06 445
6054 박찬욱 감독님의 수상을 축하드리며 박 감독님과의 조그만 인연을 밝혀볼까 합니다. ^^ (송강호 배우님도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12] crumley 2022.05.29 929
6053 파친코를 읽으면서 작가의 단점이라고 생각했던 부분(+이렇게 유명해지다니?) [7] dlraud 2022.04.17 1025
6052 장애인 시위가 뭐? 왜? [3] soboo 2022.03.27 800
6051 답 없으신 Lunagazer 님 보셔요 (하청노동자 죽음, 교과서 인종차별자 발언) [30] Tomof 2022.02.20 860
6050 배민원, 쿠팡이츠 수수료+배달비 상향 및 담합, "나 그냥 라이더 할래" [6] Tomof 2022.02.17 740
» 닷페이스 : 이재명vs2030여성 시청 소감 [3] soboo 2022.01.19 884
6048 [트레이서].이거 재미 있네요 soboo 2022.01.08 447
6047 주말에 오랜만에 극장 다녀왔습니다. 샹치에요. 네. [2] 나보코프 2021.09.06 439
6046 봉준호 감독이 극찬한 걸작인 <행복한 라짜로>가 오늘 밤 KBS 독립영화관에서 방영돼요! ^^ [8] crumley 2021.07.16 521
6045 감사하게도 제가 스태프로 참여한 김량 감독의 <바다로 가자>가 6.25 특집으로 KBS 독립영화관에서 방영돼요! ^^ [6] crumley 2021.06.25 238
6044 돌아가신 외할머니와 어머니를 동시에 떠오르게 한 <미나리>의 윤여정 배우님의 오스카 수상을 기원하며 쓴 사적인 글 [4] crumley 2021.04.25 595
6043 세계영화사에 남는 위대한 촬영감독인 주세페 로투노를 추모하며 [1] crumley 2021.03.08 255
6042 <소울>을 보고 예전에 여기에 올렸던 돌아가신 어머니에 대한 글을 떠올리면서 받은 특별한 감동에 대해 여러분과 나누고 싶어요. [10] crumley 2021.02.17 751
6041 오늘은 싱어게인 마지막 날 - Trying 참가자 모두에게 공정한 게시물 [8] 애니하우 2021.02.08 477
6040 [닉네임 복구 기념 글] 바이든은 한반도에 똥일까요? 된장일까요? [16] soboo 2021.01.28 886
6039 기적이네요! 제가 시나리오 윤색 작업을 하고 배우로 출연한 남승석 감독의 <감정교육>이 방콕 국제다큐영화제에서 수상했어요! ^^ [12] crumley 2020.12.19 698
6038 최고의 ‘밀당’ 영화로서의 <위플래쉬>에 관한 단상 [3] crumley 2020.11.22 440
6037 아르헨티나의 거장, 페르난도 솔라나스 감독님에 관한 개인적인 추모글 [1] crumley 2020.11.20 243
6036 윤주, 뒤늦게 써보는 전공의 파업 비판 성명에 대한 잡담 [5] 타락씨 2020.09.18 60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