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언 커버넌트 촌평 - 노스포

2017.05.16 16:26

soboo 조회 수:899

투표-개표를 치르고 오랜 숙제를 해치운 공허한 만족감에 젖어있다가

상해로 돌아오기 직전 영화 하나는 봐야 한다고 왓차앱을 오랜만에 켰다가 이게 왠 떡이냐~고 걸린 영화였어요.


원래는 다르덴 형제의 영화를 보려고 했는데 시간이 안 맞아(선거직후 종편 보는 재미에 빠져 영화볼 생각이 너무 늦게 났어요 ㅠ.ㅜ)

차선책으로 선택했는데


에일리언은 취향이 안맞아 너무 너무 싫어하던 측근을 블레이드 러너 광팬이었던 것을 공략하여 겨우 

승락을 얻어 같이 보았는데, 다행히 재미있게 봤다네요.  (하지만 블레이드 러너가 백배는 좋았다고 스리쿠션 까기 시전)


다 보고 일어나는데 뒤에서 보던 커플이 쌈이 났어요.  

"너 이 자식 다음부터 이런 영화는 너 혼자서 봐라" 뭐....쌈이라기 보다는 일방적인 극딜이었지만;


일말의 희망이라던가 기대 따위 다 지워버리는 결말을 보며 스콧 영감 이건 아니지 어?

아...이 영감 마션은 잠결에 만든건가?  아니면 블레이드러너 2049 제작을 하다보니 옛 생각이 난건지;


첫 장면에서 AI를 만들어낸 과학자가 생명의 기원? 우주의 기원에 대한 개똥철학을 설파했는데

그 개똥 철학에 똥을 던지는 내용이 인상적이었습니다.


기독교적 세계관에서 보자면 니체보다 더 발칙하고 냉소적인 영화인거 같아요.



촛불시위>탄핵>대선>꽤 그럴듯한 대통령.... 뭐 이런 21세기에 말도 안되는 허리우드영화같은 스토리를 몸소 겪고 난 뒤에

이런 절망스러운 영화를 보니 그래봤자 현실은 시궁창이야!! 라고 누군가 뒷통수를 후려 갈기는 거 같더군요.


그래 맞아.... 정신 차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468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6847
5973 나루세 미키오의 최고작 <흐트러진 구름> 초강추! (서울아트시네마 상영) [5] crumley 2017.10.07 1415
5972 추석 전야, 개천절 [1] 칼리토 2017.10.03 704
5971 유시민은 왜 탁현민에 대하여 침묵하는가? [11] soboo 2017.09.08 2886
5970 이런게 사상 처음이었다는게 놀라운 예능 '뜨거운 사이다' [11] soboo 2017.09.01 2654
5969 기특한 내 새끼 [20] ..... 2017.06.14 2782
5968 핵사이다 하나 더 - 김진태 선거법 위반 재판 벌금 200만원으로 의원직 상실 위기 [4] 데메킨 2017.05.19 2008
» 에일리언 커버넌트 촌평 - 노스포 soboo 2017.05.16 899
5966 4차 산업혁명의 본질 [5] 데메킨 2017.05.10 1716
5965 '콜드 플레이' 팬인게 자랑 [3] soboo 2017.04.19 1134
5964 박근혜가 감방에 간 날 항구에 들어온 세월호, 그리고 현장을 찾아간 안과 문... [6] 데메킨 2017.04.10 1686
5963 더스틴 랜스 블랙, 구스 반 산트 게이 인권 미니시리즈 [When We Rise] 트레일러 - 가이 피어스, 메리 루이스 파커, 레이첼 그리피스 프레데맄 2017.02.11 674
5962 아버지를 떠나보내며... 안녕, 나의 집 (부제: 어느 이사에 관한 미친 기록) [4] crumley 2017.02.09 1901
5961 (뜬금없는) 자크 타티의 <플레이타임> 예찬! (오늘 서울아트시네마 오후 4시 상영) [1] crumley 2017.02.03 724
5960 대선이 다가오면 듣게 되는 개소리 [4] 데메킨 2017.01.19 1624
5959 겨울을 준비하는 아가씨 [2] 샌드맨 2016.11.27 723
5958 [시사저널기사] 정운호로 시작해 최순실로 정점 찍은 ‘게이트 드라마’ [3] 닥터슬럼프 2016.10.28 2184
5957 참, 생각해보니 오늘이 그날이군요. [7] 샌드맨 2016.10.26 1812
5956 긍정적으로 삽시다 [7] 데메킨 2016.10.25 1871
5955 EBS 고전 극장 <자이언트> [2] 김전일 2016.10.21 884
5954 EBS 고전 극장 <7년 만의 외출> 한 번도 못 본 영화 [2] 김전일 2016.10.14 6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