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사태가 일깨워준 일상의 소중함

2011.03.17 00:49

soboo 조회 수:2433


 이번 일본대지진 재앙을 지켜보면서 개인적으로 깨닫게 된 소중한 교훈은 '일상의 소중함'인듯 하네요.


 구질구질한 일상 어쩌구 저쩌구 궁시렁 대는 건 사치구나....라고 말입니다.


 일본동북부지역 전체에 직접적인 피해를 입지 않은 지역에서는 생필품과 에너지 부족사태라는 2차재난을 겪고 있다고 중국언론이 보도를 하고 있더군요.


 이미 같은 땅에서 수만명의 생명과 건강이 훼손되는 사태를 겪으면서 정신적으로 큰 충격을 받는 무형적인 것은 제하고라도


 이미 피해지역과 인근지역의 일본사람들은 일상이 파괴되고 있을거 같군요.


 (별일 없이 출그낳고 야근하는 일지옥 일상을 그대로 이어가는 사람들이 물론 대부분일지도 모르겠지만)


 단순반복되는 일상이야말로 (물론 최극빈의 생계를 이어가는 불안한 미래를 덤으로 현재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일상은 끔찍하테지만)


 소중한 것인듯 합니다.


 살아 있고 아침에 일어나 창문을 열고 숨을 들이키는 것이 참 행복하고 소중하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거리도 짐작이 안가는 멀고먼 나라에서 일어난 재난도 아니고 비슷한 문명과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이웃나라에서 일어난 재난이라


 동일시의 감정을 갖게 되는 분들이 많은 것은 일견 매우 자연스러운 일인거 같기도 하구요.



 또 다른 지구의 한편에서 벌어지고 있는 인간이 만들어낸 일상의 파괴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내전을 벌이고 있는 리비아 말이죠. 인명피해로 보자면 일본보다 더 심각한 상황인데 아무래도 유가외에는 국제적으로 미치는 영향이 덜해서.... 인간답게 살아보겠다고

 

 일상을 박차고 일어난 사람들이 점점 고립되고 패퇴하고 있다니 안타깝습니다.


 

 요 근래 지구촌을 흔드는 두 나라의 상황을 멀직히 지켜 보면서 도 닦는 기분이 들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286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58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764
40 셔터 아일랜드 두번째 이야기[스포일러有] [2] catgotmy 2011.07.05 2123
39 뒤늦게 도야지님의 '현대기아차 휠이 이상하다'는 글에 대해서.. ^^:; [5] 러브귤 2011.06.23 1918
38 낙동강에 나이아가라 폭포가! [5] chobo 2011.05.30 2242
37 바낭) 아는 분도 계실 '그녀' 오늘은... [18] sweet-amnesia 2011.05.20 3597
36 감성돋는 날짜 [5] 미나 2011.05.12 1686
35 5월도 다가오는데 질러보자 팔짝... 싶은 지름 고민들.. ㅋ [5] 가라 2011.04.28 2243
34 마늘밭에 가고 싶다 [3] 가끔영화 2011.04.17 1624
33 아래글에 이어 세상 참 가끔영화 2011.04.11 990
32 Phil Collins가 은퇴했군요 [9] Nikiath 2011.04.07 1561
31 [실망] 지산락페스티발에 콜드플레이 안 오나보네요 ㅠㅜ [7] kiwiphobic 2011.03.24 2292
» 일본사태가 일깨워준 일상의 소중함 [2] soboo 2011.03.17 2433
29 [ECON] 장하준 비판 소개 (2-1) EH.NET의 [사다리 걷어차기] 서평 [23] 김리벌 2011.03.09 3337
28 다리 좀 덜 짧아보이는 여성 운동화 없을까요? [13] 라면먹고갈래요? 2011.03.04 4648
27 김영삼옹께 50대 친아들이 생겼다는 기사를 보니 새삼 김영삼옹 어록이! [14] chobo 2011.02.28 5087
26 <만추>-공교롭게도 코트며 머리모양 머플러까지 비슷했는데 [6] Koudelka 2011.02.21 3453
25 앰버 허드, 키이라 나이틀리, 안나 켄드릭 [7] 자두맛사탕 2011.02.13 2890
24 10아시아 연휴특집 대박(꺅), 미네르바 읽을만 한가요, 적금 이자 +0.1% [4] being 2011.02.02 2623
23 코난의 실체. [7] 자본주의의돼지 2011.02.02 3448
22 이제 이러지 않으려다가 [15] 푸른새벽 2011.01.28 2884
21 [벼룩] 소셜커머스 할인쿠폰 판매 (끌어올림) [1] 가라 2011.01.11 15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