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가서 먹었을 때 깜짝 놀란 적이 있죠. 이...이게 순댓국밥이란 말야?라구요.

남편도 대구에 와서 들깨가루를 찾더라구요. --;

즐겨 가는 집에서 저는 늘 섞어를 주문합니다. 돼지, 내장, 순대가 골고루 들어 있어요!

거기에 새우젓으로 간을 하고, 부추무침을 넣어서 한그릇 후다닥 먹죠.

전 가끔 깍두기 국물도 넣어요. 헤헤. 그리고 면사리를 말아 먹으면 끝.

하지만 요즘 딱히 맛있는 국밥집은 본 적이 없는거 같아서 슬픕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5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9159
21 SSD 노트북 + 에그 = 신세계 [4] 九蓮寶燈 2013.07.18 2162
20 [듀9] <화차>를 너무 재미있게 읽었어요. 미미 여사의 다른 책들도 읽고 싶은데 뭐가 좋을까요? [16] 낭랑 2013.07.16 2348
19 사실은 계란말이 [8] 닥호 2013.07.06 3400
18 더 지니어스 보시는 분? 인기는 없지만 불판 만들만한 프로그램이기에.. [댓글에 9화 스포] [11] 이게무슨 2013.06.21 1969
» (순댓국 바낭)대구의 순댓국집은 들깨가루가 안 나옵니다. [10] 엘시아 2013.03.06 2255
16 수정이와 설리의 에뛰드 새CF. [8] 자본주의의돼지 2013.01.23 2651
15 이명박정권보다 노무현 정권이 더 삶이 힘들고 비참했었다는 분 [30] soboo 2012.12.03 4981
14 유신론자건 무신론자건 누구에게나 해당되는 인생의 진리. [14] 자본주의의돼지 2012.08.31 3270
13 식문화 하니 떠오르는 라면 두개 섞어 먹어보셨나요? [13] 소전마리자 2012.08.24 4252
12 <힙합전사 내한 공연 기념> 에미넴 프리스타일 싸이퍼 (19금필수) [9] 魔動王 2012.07.06 2238
11 에반게리온 Q 2012.11.17에 나온답니다! [32] 나나당당 2012.07.02 3042
10 게시판 분위기가 화기애매(?)할때 고전 자료 뿌립니다? 김성모 화백 작품 대량 방출 입니다? [9] chobo 2012.03.09 4754
9 한밤중에 뻘짓; [2] 쏘맥 2011.12.29 861
8 싱숭생숭한 12월의 밤입니다. [2] 오늘도안녕 2011.12.05 1020
7 이제서야 부모님이 천생연분이란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4] miho 2011.11.06 2680
6 제 날 맞춰올리는 나가수 잡담.. [6] 꼼데가르송 2011.07.03 2074
5 아하 - (시대를 초월하네요) [2] catcher 2011.06.19 1468
4 아래 설리가 세인트 버나드 같다는 글을 보고.. [5] 쥬디 2011.04.27 3419
3 애기주제에 청순미녀.... [14] 명불허전 2011.04.02 6721
2 자꾸 이소라 얘기를 하게 되네요... [14] 지루박 2011.03.14 509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