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사실 이번 리퀘스트는 비교적 쉽게 처리가 될 줄 알았습니다. 왜냐면 제 기억엔 분명 라이언 고슬링을 했었기 때문에 어느 정도 재탕(...)을 할 수 있을리라 싶었거든요. 물론 래빗님의 요구 조건을 맞추려면 새 사진을 좀 구해야 하겠지만서도. 

그러나. 오늘 제 컴퓨터의 사진 폴더를 털어본 결과. (그간 짤방 리퀘스트를 하면서 모은 모든 자료는 다 제 컴퓨터에 저장되어 있습니다-0- 이것만으로도 이미 몇백 MB나 되는 공간을 차지하고 있다는;;)




없더군요 -_-;; 폴더도 검색해 보고 사진명으로도 검색해 봤지만 단 하나도 나오지 않았었습니다. 아니 어떻게!(.........) 이건 제가 기억했다고 착각했거나, 혹은 실수로 지웠거나 둘 중 하나인 듯한데, 아무튼 덕분에 저는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정도까진 아니고 없는 짤방을 구하기 위해 여기저기 돌아다녀야 햇습니다, 뭐 그런 이야기입니다. 




(날로 리퀘 하나를 먹으려다가 실패한 이올라(남, 2*세))


......아무튼, 오늘은 재개 선언 후 첫 번째 리퀘스트이기도 하니, 라이언 고슬링 훃과 함께 짤방 리퀘스트가 대체 뭐하는 물건이고 어떤 식으로 굴러가는가를 좀 알아봅시다. (....__-__) 그럼 Vorpal_rabbit loving_rabbit님의 리퀘스트 시작합니다. 



1. 이올라는 왜 이런 시리즈를 진행하는가



"뭐기는, 이올라가 이런 거 보고 같이 꺄아꺄아거리려고 올리는 거지 뭐겠어?"


...네 맞습니다. 사실 대체 뭐하는 물건이네 뭐네 하는 건 다 낚시였고(...) 결론은 이 짓을 하면서 멋지고 예쁘고 귀엽고(응?) 이런 사진들을 모으고 올리며 놀자, 이거죠(....) 



2. 짤방 리퀘스트는 어떻게 굴러가는가



"듀나님들 소재가 필요함 댓글 좀-ㅇ-" "ㅇㅇ 여기 댓글 달아염"



간단합니다. 제가 [짤방] 내지는 [짤방 리퀘스트]라는 말머리를 붙인 글에다가 "*** 리퀘 신청합니다~" 식으로 댓글을 달아주시면 먼저 달아주신 대로 리퀘스트 신청을 모아뒀다가 선착순으로 하나씩 제가 풀도록 하겠습니다. 꼭 댓글로만 달 필요는 없고 트위터 멘션/쪽지나 제 다른 게시물의 댓글로도 신청은 가능하지만 제가 확인을 못 할 수 있으니 이 점 유의해 주시길. 


3. 짤방 리퀘스트의 주기는?



"나도 몰라"


...뭐, 기본적으로는 하루에 하나씩 올리는 게 원칙입니다. 아무리 짤방 물량전에 능한 저라도 하루에 몇 개씩 올리다 보면 꽤나 에너지 소모가 심각하기 때문에. 제가 특별한 사정-시험 준비라든가, 어디 놀러간다든가, 그 분들 디스글을 썼다가 남산에 코렁탕 마시러 간다든가-이 있지 않는 이상은 이 패턴은 지켜질 겁니다. 다만, 제가 정말 극도로 애정하는 몇몇 분들의 리퀘스트 순서가 저 끝에 가 있다든가 하는 경우에는 순서 지키면서 리퀘스트를 한다는 명목 하에 포스팅 스톰이 불어닥칠 수도 있으니 이 점 참고하시길. 



4. 짤방 리퀘스트의 소재는?



"짤방에 귀천이 어디 있어요? 남캐든 여캐든 자동차든 전함이든 비행기든 다 받아드립니다"


게시판 수위 규정을 위반할 정도만 아니라면, 모든 종류의 짤방 리퀘스트를 다 받아드립니다. 인물이든, 캐릭터든(개인적으로 캐릭터 리퀘스트만 들어온다면 짤폭의 진수를 보여드릴 수 있습니다만 지난 번에는 잘 안 신청하셨더군요 ㅠㅠ 이번에 신청하면 제대로 제가 해드리겠습니다...) 동물이든 도시든 자연경관이든 안드로메다 은하든 인간이 구글링으로 찾을 수 있는 짤방이라면 뭐든지 찾아드립니다. 


아, 그렇다고 저보고 가카나 그네공주 같은 사람들 사진을 찾아달라고 하면...




"거기 @@@, @일 @시 @@로 키보드 들고 나와 현피뜨자" "이올라님 진정하셈 트롤한테 낚이면 안됨요 ;ㅁ;"


....이쯤하면 대충 설명은 된 것 같으니, 이제는 이상한 짤방성 사진 말고 제대로 된 사진 갑니다.











....마지막 사진은 뭔가 찰진 포스가 넘쳐흐르는 것 같지만 무시합시다(....) 



*현재 리퀘 신청하신 분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굶은버섯수프님(콜린 퍼스, 젊은 시절 위주로)

keen님(제레미 레너)

gandy님, Knit님(존 햄)



ps. 짤방 리퀘스트는 사진 몇 장 찾고 끝인가?


설마 그럴 리가요. 게시판에 올리는 사진은 언제나 제가 찾은 짤방 중에서 빙산의 일각일 뿐입니다. 게다가 게시판에는 모바일 유저라든가 타국 유저들도 있으니 이 분들 때문에 빅사이즈 짤방 올리기도 힘들죠. 그리하여 제 다른 짤방들은 언제나 저의 블로그에 있답니다. 항상 링크는 매 게시물 끝에다가 붙이니 찾는 수고 없이도 바로 들어가실 수 있고요.


오늘의 링크는 여기입니다. -http://bloomfield.tistory.com/31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77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049
266 반다이 Shinkai 6500 아직 국내 품절이네요. 그런데 이건 뭐죠? ^^ [3] amenic 2012.02.14 1153
265 MBN에서 방영했던 '한국의 거인들-이건희' 보신 분, 어땠나요? [5] chobo 2012.02.14 1884
» [짤방 리퀘스트]한밤의 라이언 고슬링 [4]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2.12 2662
263 SK 2G폰 사용자입니다. 고스톱 게임 추천해주세요. [2] chobo 2012.02.10 1699
262 [17금?] 할수있는자가구하라 자매품8 두근두근 X파일 [3] 봄눈 2012.02.09 1817
261 삼국카페 성명서 60만 회원중 고작 750명이 찬성 [7] management 2012.02.08 3013
260 여드름 심한 남자 고딩에게 추천해주실 만한 화장품이 있나요? [15] 애플마티니 2012.02.08 2981
259 [기사링크]김어준 “사과하지 않겠다고 한 적은 없다....다음 나꼼수 방송에서 입장 밝힐 것" [9]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2.03 2807
258 [기사링크] “맛있겠다” 일본 교도소 '급식 메뉴' 화제 [6] miho 2012.02.02 2775
257 [바낭] 뻘짤-나꼼수에서 수영복 멘트가 나왔을때 제가 생각했"던" 센스있는 사진 [9] Planetes 2012.01.30 10033
256 재미 없을 줄 알면서도 의무감에 본 오늘의 '위대한 탄생2' 잡담 / 오늘 이승환 슬픈-_-인터뷰 기사 하나 [4] 로이배티 2012.01.27 2817
255 나쁜 남자에게 끌리는 이유 [7] catgotmy 2012.01.26 1798
254 [바낭] 친구를 만났어요 [15] 관람객 2012.01.19 3099
253 [아이돌] 인피니트의 예능감에 절망하신 분들에게 바칩니다. [7] 로이배티 2012.01.19 3305
252 [셜록 잡담] (스포일러 포함) [16] 푸네스 2012.01.19 2813
251 월요일, 사표내겠다며 글을 올렸습니다. [4] ageha 2012.01.13 3192
250 아침부터 저한테 막 암호를 보내던 아줌마 [7] 여름숲 2012.01.11 2631
249 아스트랄랄라한 '드림 하이2' 티저 예고편 [6] 로이배티 2012.01.10 1653
248 [기사링크]민주 “10.26 선거 최대 의혹은 부재자 투표…나경원, 25개 구에서 다 이겨” [2]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1.08 2230
247 SNL Korea 도레미 송 [1] beer inside 2011.12.27 117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