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리 여가수 니나 질리

2010.12.06 23:36

푸른새벽 조회 수:1996

 

 

 

PES 2011을 하다 OST 중 귀에 쏙 들어오는 노래가 있어서 찾아봤습니다.

남미쪽 음악인가 싶었는데 찾아보니 이태리 노래더군요.

 

가수는 니나 질리, Nina Zilli 1983년생. 작년에 데뷔했다고 합니다.

위키디피아를 뒤져봐도 이태리어 버전만 있어서 자세한 건 잘 모릅니다.

 

 

 

 

 

 

 

 

 

이렇게 생겼는데 끈적거리는 목소리로 멜로디컬한 노래를 주로 부르더군요.

 

 

 

 

 

 

 

 

 

이게 PES 2011에 수록된 곡.

 

 

 

 

 

이곡은 50mila 보다는 경쾌한 느낌. 별로 안땡깁니다.

 

 

 

 

유튜브를 찾아보니 다른 곡들도 듣기 좋더라고요.

지금까지 이태리 노래라곤 고딩 때 배운 싼타루치아, 오 솔레미오 이런 거 말고는 들을 기회가 거의 없었는데.

이상하게 니나 질리의 곡들이 별로 낯설지가 않더군요.

 

 

 

 

 

 

이 곡도 추천. 여자 복서로 변신한 니나 질리가 꽤 귀엽습니다.

 

 

  

 

 

 

 

다른 수록공 중엔 Black Blood의 A.I.E. a Mwana가 좋았습니다.

 

 

이 밖에 Vampire Weekend - Cousin, Passion Pit - The Reeling, Keane - Stop for a minute 등이 수록돼 있는데

뭐 이런 곡들은 평소에도 많이 들어서...

 

 

 


 

하지만 이 곡은 좋았습니다. 뮤직 비디오도 독특.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