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심란한 일이 있었지만 빌빌거리기도 뭐해서 내색하지도 않고 있었더니, 같은 런치노마드(...)족 친구 한 놈이 밥을 사 주겠다고 했습니다. "니가 양재까지 넘어오면 내가 밥을 사지!" 그래서 한강 넘어갔습니다. (....) 공짜라면 양잿물도 퍼마신다고

뱅뱅사거리까지 쭐래쭐래 찾아갔더니 그 친구가 소개한 곳은 순대국집. 남순남 순대국이라고, 예전에 서초순대국이라고 해서 유명한 집이었다고 합니다.



위치정보. 양재역과 뱅뱅사거리 사이의 도곡동 어디쯤.
저기 빨간 화살표는 옛날에 있던 곳이고, 밑에 글자로 표기된 곳이 현위치. 옮긴 사정은 잘 모르겠습니다.



가격은 6천원, 적당합니다.
맨 위의 액자는 은근히 진심(?)을 담은 것인 듯[...]



순대국은 금방 나옵니다.



디테일. 좀 맑군요.



이대로라면 좀 심심하니 다데기를 풀어서 잘 섞습니다.
'먹는 방법'에 쓰인 대로 들깨도 반 스푼 정도 넣습니다.



전체적으로 돼지 잡내가 적고 깔끔하며 고기도 적당한 질입니다. 극상이라고 할 정도는 아니지만 동네에 있으면 해장하기에 괜찮은 한 끼라고 생각됩니다.

덧.
다만 이것은 제 생각이고, 이 게시판에서 음식테러로 유명하신 어떤 분은 '거기 어딘지 알 거 같은데, 제가 그 동네 살 적에 가 봤었는데 저한테는 그닥이었어요' 라고 평하더군요. 개인차가 있는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34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496
9209 옥희의 영화 손익분기점 돌파, 롯데자이언츠 팬 여러분들에게. [4] Wolverine 2010.10.06 2659
9208 음색이 좋은 분들 [6] pingpong 2010.10.06 2510
9207 밤참 잡담. 동네에 찹쌀떡 아저씨가 있었어요. [7] 나미 2010.10.06 2413
9206 [검우강호] 재밌네요 [3] taijae 2010.10.06 2204
9205 구의사거리, 서북면옥 - 온면을 아십니까? [13] 01410 2010.10.06 4112
9204 선입관으로 인한 착각을 시험하는 이야기를 찾습니다. [13] clancy 2010.10.06 2783
9203 듀게분들의 결혼 소식에 부쳐 결혼에 관한 짧은 잡담 [12] 푸른새벽 2010.10.06 3218
9202 부산국제영화제 인기가 많네요 (예매실패 넋두리) [1] 바이엘피아노 2010.10.05 1530
9201 Spiral Extraordinaire [1] DJUNA 2010.10.05 1504
9200 이미지에 태그 붙일 수 있는 프로그램 있을까요? [1] august 2010.10.05 1600
9199 사자 조련사 공격 [7] 메피스토 2010.10.05 2640
9198 바비 동화 시리즈 아시나요? 미시레도라 2010.10.05 1644
9197 요 아래 결혼식 글에 부쳐 - 아직도 양복 못 받은 중매쟁이 이야기 [2] Apfel 2010.10.05 2431
9196 오늘 하늘 너무 예쁘지 않았나요? [4] 아.도.나이 2010.10.05 2394
9195 책 읽다 궁금한 거 - 아쁘레게르가 뭔가요? [10] 나나당당 2010.10.05 2925
9194 [판매] 만화책, 소설책 팝니다 [6] gourmet 2010.10.05 2196
9193 듀나IN) 영화를 찾습니다. [3] 다이나믹 로동 2010.10.05 1592
9192 머리 염색과 한우 홍보가 무슨 상관관계가 있을까요?-_- [6] 토토랑 2010.10.05 2434
9191 저도 결혼합니다. [29] 대립각 2010.10.05 4779
9190 고전동화들의 영화화 [1] mii 2010.10.05 176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