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 가지...

2010.10.15 21:11

DJUNA 조회 수:3004

0.

오늘의 외부 움짤.


1.

전 시사회에서 기자들이 배우들이나 연예인 뒷담화하는 게 그렇게 싫더라고요. 분위기상 그런 게 나오는 게 자연스럽긴 한데, 그래도 여전히 듣기는 싫어요.


2.

이요원이 선덕여왕 찍으면서 된장을 찍을 수 있었던 게 이해가 가요. 나오는 시간이 다 합쳐서 30분 정도밖에 안 되는 것 같더라고요. 


3.

텔레비전에서 24 프레임 드라마가 왜 이리 덜컹거리게 보이는지 제발 알려주세요. 일반 영화는 안 그렇잖아요. 이건 디지털 24 프레임의 문제인가요.


4.

밀린 리뷰를 하나씩 쓰기 시작할게요. 하루에 두 개씩 쓸 수도 있고, 더 빠를 수도 있고. 


5.

다음 주에 다시 여행을 가는데, 빠지는 시사회가 엄청 많습니다. 이번엔 저번 것과는 달리 조금 여유가 있어서 인터넷도 편하게 하며 갈 수 있을 것 같은데, 그래도 빠지는 시사회들을 생각하면 눈물이 앞을 가려요. 


6.

신의 퀴즈 1회에 나오는 꼬마 예쁘네요.


7.

미야베 미유키의 단편집을 들고 갔는데, 오전에 다 읽어버렸어요. 보통 때 같다면 이를 어째!라고 고함을 질렀겠지만 전 이제 전자책을 가지고 다니지 않습니까. 으하하하하.


8.

오늘의 자작 움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1664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93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47974
115671 한국시리즈 기념 야구잡담 - 한때 잘했던 선수에 대한 기대 [7] DH 2010.10.15 1882
115670 [19금] 본격 19금 만화 [7] chobo 2010.10.15 10003
115669 스타크래프트2 테란의 플레이 분위기(?)를 차갑게 얼려버린 신입 오퍼레이터. [6] nishi 2010.10.15 2501
115668 (펌기사)아빠는 왜 있는거지? [12] 2010.10.15 3714
115667 미드 잡담. 스포일러 잔뜩. [4] 고양이꼬리 2010.10.15 2737
115666 지금 한국시리즈 보시는분 없으신가요?ㅎㅎ [41] 은한 2010.10.15 2049
115665 무슨 뜻일까요 [4] 가끔영화 2010.10.15 1262
115664 요즘 왜이렇게 자신의 정체성을 부정하는 듯한 일이 많나요 [2] 샤유 2010.10.15 2233
115663 진짜 궁금한데, 신임 총리가 전두환한테 인사 안가면 안되나요? [6] DH 2010.10.15 2587
115662 어제 영상통화로 절 성추행한 놈을 신고하러 통신사에 갔었어요. [12] 낭랑 2010.10.15 4780
115661 *상황 종료*ㅜㅜㅜ [15] disorder 2010.10.15 3327
115660 [듀냐in] 이 사람 이름은 왜 염소죠? [4] 구체적 보편 2010.10.15 2815
115659 쇼팽콩쿨 3차 예선 둘째 날 [29] Thule 2010.10.15 2399
115658 영화관에 영화가 별로 없네요 [5] 사람 2010.10.15 2004
115657 PIFF에서 느낀점. [21] Parker 2010.10.15 2685
115656 <매리는 외박 중> 도쿄영화제 소개M/V [1] 달빛처럼 2010.10.15 1716
115655 당신은 지금 이발소에 있습니다. [3] 나이브모 2010.10.15 1804
» 여러 가지... [10] DJUNA 2010.10.15 3004
115653 경제학과나 학부 나오신분들, 회계 배우셨나요 [5] 메피스토 2010.10.15 3103
115652 윤하 디지털 싱글, 극장의 핸드폰, PIFF 남포동 시대의 종말, 어깨좁은 양복과 넥타이 고민. [7] mithrandir 2010.10.15 277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