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깐 뒷담화

2019.11.07 09:36

산호초2010 조회 수:912

제목보고 스킵하실 분은 스킵하시라고, 옆에 아무도 없는 틈을 타서 대놓고(?) 뒷담화를 하려구요.


사실은 아침에 너무 충격을 받아서 지금도 심장이 떨리고 있어요.


같은 층을 쓰고 있는 옆 부서에 있는 나이많으신 분이 우리 부서로 자주 놀러와서

냉장고도 함부로 쓰시고 주절주절 이야기도 많고 그렇습니다.

저도 평소에 그 분을 썩~ 좋게 보지는 않지만 우리 부서 부장은 불만을 가끔

툭툭 얘기하곤 했어요. 그 분한테 직접 얘기는 안했구요.


오늘 아침도 그 분은 아침에 와서 냉장고를 열고 종이컵을 빌려달라고 하셨는데

뭐라고 말했는지 정확하게 듣지는 못했지만 잔소리를 좀 했던거 같아요.


그 분이 나가고 당사자는 없는데 갑자기 부장이 "빌려가는 주제에 왜 **이야, 아침부터 왜 **이야. "등등의

*욕을 큰 소리로 몇 분은 소리를 지르더군요.


그 분은 들었는지 못들었는지 다시 들어와서 주절주절~~~~~~


평소에 부장은 욕을 하는 사람이 아닙니다. 예의가 상당히 바른 편이라고 봐야죠.

생각해보니 정치관련 얘기를 하다가 한번 소리 지른 적이

있긴 하지만요.


오늘은 거의 반응이 길거리에서 운전때문에 시비붙은 사람들의 격앙된 말싸움에 가까운

격렬한 욕설이라서 너무 충격을 받았죠.


1시간 후에 부장은 자신이 아침에 진상을 부려서 미안하다고 사과를 했습니다만

저는 아직도 부장이 그 사람을 그렇게 평소에 싫어했나, 아니면 다른 일때문에 분노가 쌓였던 것인가

미스테리하고 사실 좀 공포스럽기까지 하네요.


종이컵을 빌려가면서 잔소리까지 하면 짜증은 나죠. 누구나.

하지만,,,,, 이게 아침부터 소리지르면서 욕할 일은 아닌데 저 사람이 분노조절에 문제가 있나

"아, 무섭다!!!!"


아마도 앞에서 불만을 제대로 이야기못한게 쌓였다 폭발한게 아닌가 짐작을 할 뿐이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신규 가입 인증 및 암호 변경 확인 이메일 발송 불능 [6] 엔시블 2022.08.15 363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42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549
10448 벌새 [4] Sonny 2019.11.06 687
10447 청(靑)색은 붉은색이다...? ^^ [10] 지나가다가 2019.11.06 713
10446 향수는 향수일 뿐 [1] 메피스토 2019.11.06 463
10445 개인적으로 한국 가요 최고로 꼽는 곡 [6] 가끔영화 2019.11.07 924
10444 빛의 순간을 지나며 [9] 어디로갈까 2019.11.07 693
» 잠깐 뒷담화 [13] 산호초2010 2019.11.07 912
10442 떡밥의 회수율 - 드라마 비밀의 숲 뒤늦게 보고나니... [2] DH 2019.11.07 788
10441 러브크래프트의 <우주에서 온 색채> 영화가 나오는군요 [7] 부기우기 2019.11.07 599
10440 [넷플릭스바낭]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시즌8 - 아포칼립스... 를 다 봤습니다 [9] 로이배티 2019.11.07 2387
10439 오늘의 영화 전단지 [5]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1.07 266
10438 정부 "외고·자사고 2025년 일반고 전환"..고교 서열화 해체 [19] Joseph 2019.11.07 1240
10437 [넷플릭스 후기 요청?]빌어먹을 세상따위 시즌2 [5] 쏘맥 2019.11.07 634
10436 두 마을의 이야기 - 김동인의 [잡초] [1] Joseph 2019.11.07 280
10435 겨울동네 입동에 왔습니다 [1] 가끔영화 2019.11.08 269
10434 독특한 캐릭터가 등장하는 넷플릭스 수사드라마 ‘마르첼라’ [8] woxn3 2019.11.08 938
10433 오늘의 영화 전단지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1.08 209
10432 닥터슬립 짧고 가벼운 감상.. [9] 폴라포 2019.11.08 639
10431 Nik Powell 1950-2019 R.I.P. [1] 조성용 2019.11.08 216
10430 별일없이 산다. [9] 룽게 2019.11.08 852
10429 서울 (강남) 아이들 vs. 지방 아이들 [14] Joseph 2019.11.08 136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