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니 여러분... 우리 안철수 전 대표님이 돌아오신다고 선언한지가 일주일이 지났는데 듀게에 글이 하나도 없다니... 실망입니다.

우리 안 전대표님이 이렇게 아오안이 되었단 말인가요.


다들 아시겠지만, 우리 안 전대표님이 1월 2일에 페이스북에 정계복귀를 선언하셨습니다.

내용이야 다들 아시겠지만, 혁신이라는 단어는 안들어가고 미래라는 단어를 강조하셨더라고요.

아아... 이제 혁신 키워드는 한물 갔으니 미래, 4차 산업혁명 키워드를 계속 밀것인가보다 했습니다.


당연히 바미당에서는 자기네로 복귀하라고 했고요..

새보당은 자기네랑 함께 하자고 했고..

자한당도 통합하자고 했습니다.


유시민 작가가 선거법 국면에서 알릴레오에서 '새 선거법하에서는 코어 지지층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유력하다. 안철수 같은... ' 이라면서 썰을 풀었는데..

안철수가 알릴레오를 봤다는 농담도 나왔고..

어느 토론 패널은 안철수 정계복귀가 어디에 유리하냐는 질문에 '유시민작가가 안철수 복귀를 꼬신 것 자체가 민주당에 유리하기 때문이다. 안철수가 넘어갔다' 라는 식으로 표현하더군요. 


하여튼 그러는 와중에 황교안씨가 '대의를 위해 뭉치자' 라면서 빅텐트론을 꺼냈습니다. 새보당이나 바미당 등은 시큰둥하고요.

안철수 전대표님이 '통합보다는 혁신이 우선입니다' 라고 하고...

이야... 우리 안 전 대표님의 트레이드 마크인 혁신전대 나오나요~ 라는 비웃음을 들으셨네요.


다음주쯤 귀국하신다는데 총선까지 어떤 큰 웃음을 주실지 기대됩니다.


P.S)

황교안씨가 지난주에 뜬금없이 '제가 수도권 험지 나가겠습니다~ 중진들도 험지 나가주세요!' 라고 집회장에서 선언했는데요.

그거 때문에 홍발정이 너나 가라 험지... 그러고 중진들도 반발한다 어쩐다 기사가 나왔었는데..

자한당 지도부에서 '수도권 지역구중 종로 빼고 나가봐야 질만한 곳 빼고, 약간 열세인데 대표님이 나가면 이길 수 있는 곳'으로 찾으라는 주문을 했답니다. ㅋㅋㅋㅋ

자기가 나가서 이길게 보장되면 그게 무슨 험지입니까.

종로에서 이낙연이랑 붙었다가 깨지면 아에 대권구도에서 탈락할까봐 겁난듯...

황교안씨도 재미있는 분이지만, 아직 안철수 전 대표님만은 못한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72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8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37
4586 [바낭] 살면서 본 중에 가장 못 만든 영화를 하나만 고른다면 [48] 로이배티 2020.01.07 1256
4585 모두의 미래를 지켜야 한다 [2] 예정수 2020.01.07 253
4584 민주당 인재영입 미쳤네요.. [5] 헐렁 2020.01.07 1414
4583 OCN에서 지금 "골든글로브"시상식을 해주네요! [5] 산호초2010 2020.01.07 472
4582 이런저런 일기...(오지랍과 조언, 연민) [4] 안유미 2020.01.08 450
» 이럴수가... 안철수 전 대표님이 돌아오신다고 했는데 듀게에 글이 없다니 [21] 가라 2020.01.08 1272
4580 글이 없다고 하셔서 [5] 키드 2020.01.08 521
4579 [넷플릭스바낭] 블렛츨리 서클: 샌프란시스코도 다 봤습니다 [5] 로이배티 2020.01.08 699
4578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를 보고(스포없음) [2] 예정수 2020.01.08 533
4577 윰댕이 누군가요 [8] Usetheself 2020.01.08 1139
4576 제니퍼의 육체 [2] 가끔영화 2020.01.08 649
4575 [바낭] 래퍼 창모가 쏘아올린 거대 운석(Meteor) [3] 칼리토 2020.01.08 721
4574 법무부, 검사장급 인사 단행…윤석열 참모진 죄다 바꿨다 [25] Joseph 2020.01.08 931
4573 스타워즈 라오스를 보고.. [1] 라인하르트012 2020.01.08 441
4572 임플란트 지옥,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요? [9] 산호초2010 2020.01.08 782
4571 머저리들이 초조한가 보네 [5] 도야지 2020.01.08 763
4570 윤석열 참모진 뺀 자리 ‘박상기·조국 인맥’으로 채웠다 [18] Joseph 2020.01.09 823
4569 검찰인사 몇가지 숨은 의미 해설 [3] 도야지 2020.01.09 719
4568 ‘윤석열 사단’ 무리하게 중용했다가…6개월만의 인사 [23] Joseph 2020.01.09 957
4567 궁서체로 진지한 전설의 망작 영화 '하피' 소감입니다 [12] 로이배티 2020.01.09 6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