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조] 주앙 지우베르투

2019.07.08 18:36

영화처럼 조회 수:337

https://www.bbc.com/korean/news-48898552

'보사노바의 창시자' 주앙 지우베르투가 6일 세상을 떠났습니다. 향연 88세.

조의를 표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0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866
2123 당신을 오랫동안 사랑했어요(I've loved you so long) & 컨택트 (arrival) [5] applegreent 2020.01.12 476
2122 나다은이 자한당에 일으킨 작은 파문 [3] skelington 2020.01.12 1056
2121 홍상수의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를 봤어요 [12] 로이배티 2020.01.12 1188
2120 윤석열 총장의 수사팀을 해체하지 말라는 청와대 청원이 진행 중이네요. [8] underground 2020.01.12 1010
2119 [넷플릭스바낭] 헤르미온느, 에단 호크 나오는 스릴러 '리그레션'을 봤어요 [10] 로이배티 2020.01.12 722
2118 사진 한 장을 들여다보다가 - 강변의 남자들 [6] 어디로갈까 2020.01.13 586
2117 2020 Critics’ Choice Award Winners [1] 조성용 2020.01.13 357
2116 삼분 어묵 [17] 은밀한 생 2020.01.13 891
2115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7] 조성용 2020.01.13 810
2114 윤석열 대단하네요. [10] 졸려 2020.01.13 1448
2113 2020 오스카'로컬'영화상 후보작 발표중이네요. [7] 룽게 2020.01.13 684
2112 If 2020's Oscar-nominated movie posters told the truth [2] 조성용 2020.01.14 331
2111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보았습니다 [24] 노리 2020.01.14 640
2110 누구나 ‘소울 푸드’ 하나씩은 있죠 [12] ssoboo 2020.01.14 941
2109 검찰 인사보복에 대해 비난할 수 있죠 [1] 도야지 2020.01.14 337
2108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스포약간), 우리는 황혼의 세상에 산다 [1] 예정수 2020.01.14 371
2107 [넷플릭스바낭] 19세기 미쿡 배경 스릴러 '에일리어니스트'를 봤습니다 [7] 로이배티 2020.01.14 648
2106 2020 오스카 후보작 링크와 명단 올려요. [10] 산호초2010 2020.01.14 580
2105 조롱과 독설과 험한말 [24] 왜냐하면 2020.01.14 853
2104 [바낭] 글을 길게 못 쓰겠다 [3] 예정수 2020.01.14 27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