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대유

2021.09.29 17:09

異人 조회 수:781




xe로 넘어와서 첫 글에서


군생활 중 주역/사주공부를 했다는 말을 했습니다.




사주는 많이 익숙하지만


주역은 그에 비해 말하는 사람이 거의 없더라구요.



주역 기본이 8×8괘 = 64괘인데


건태이진손감간곤에 대응하는 게

천택화뇌풍수산지 이고


각각 A+B+??의 명칭입니다.

ex) 뇌 천 대장, 풍 천 소축



화천대유라는 게 주역 64괘 중에 가장 좋은 괘 라고 하는데


이름을 딱 들었을 때

'아 주역공부 언제 복습하지?'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노느라 바쁜 이인은 언제 할 지 생각만 하고 실천하지 않습니다.


로스트아크 이거 엄청 재밌거든요.


캐릭터도 8개 키우고 있고 . . .




아무튼 주역 공부 한다는 인간이 저래 논란을 키우면 곤란하다 이 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5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9159
610 <축구>더비의 여파 [4] daviddain 2021.09.28 139
609 온라인 잉여의 시간여행자 [3] 예상수 2021.09.28 210
608 선진국 입장료 [4] 사팍 2021.09.28 592
607 [넷플릭스바낭] 드디어 '어둠 속의 미사'를 다 보았습니다 [6] 로이배티 2021.09.28 704
606 어머니께서 유투브를 시작하시고, 구독/댓글/좋아요를… [7] 진유 2021.09.28 659
605 더불어민주당 2차 국민,일반당원 선거인단 투표하는 중입니다 [2] 예상수 2021.09.29 250
604 예쁜 사과를 보면서 든 생각 [3] 현존 2021.09.29 295
603 [강력스포일러] '어둠의 미사' 관련 강력 스포일러성 질문 및 잡담글입니다 [6] 로이배티 2021.09.29 444
602 뜨거운 것이 좋아 (1959) [4] catgotmy 2021.09.29 200
601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21.09.29 463
600 ' 어둠 속의 미사' 잡담 [6] thoma 2021.09.29 509
» 화천대유 [6] 異人 2021.09.29 781
598 영화와 멀어진 사람 [17] 어디로갈까 2021.09.29 762
597 007 노 타임 투 다이를 보고(스포약간) [5] 예상수 2021.09.29 640
596 <러브레터>에 출연했던 전설의 일본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의 걸작인 시노다 마사히로의 <말라버린 꽃> 초강추합니다! (오늘 한국영상자료원 마지막 상영) [10] crumley 2021.09.30 476
595 미접종자 다중이용시설제한, 백신 6개월매다 투여 [4] 현존 2021.09.30 726
594 내 마음은 매일매일 fuss 2021.09.30 211
593 오늘도 윤석열(주택청약 통장 해명) [4] 왜냐하면 2021.09.30 571
592 <넷플릭스 바낭> 어둠 속의 미사 잡담 저도. (스포 있습니다) [6] will 2021.09.30 926
591 [넷플릭스바낭] 장안의 화제, 안 보면 간첩 드라마 '오징어 게임'을 봤습니다 [31] 로이배티 2021.09.30 117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