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 화장품 서랍 정리

2012.09.07 22:50

침흘리는글루건 조회 수:4220

화장대 정리를 하다가 눈썹연필이 뭉툭해졌길래 연필깎이를 찾으러 화장품 서랍을 뒤졌어요.

 

저는 자주 쓰는 화장품들은 거울 옆 화장품 정리함에 넣어두고 잘 안쓰는 것들은 서랍에 넣어두거든요.

 

서랍을 뒤진 김에 이참에 버릴 화장품들을 골라내야겠다 싶어 아예 들어 엎었습니다.

 

오래된 파우치가 나옵니다. 지퍼의 고리장식도 녹슬어서 부서질 것 같아요.

 

파우치를 열어보니, 에페동브르 103호가 들어있어요 ㅠㅠㅠ

 

학생때라 이거 사려고 밥값도 아끼고 버스비도 아꼈던 기억이 나요.

 

화장은 잘 하지도 않고 할 줄도 모르면서 누가 좋다는 말을 주워듣고

 

은전 한 닢의 주인공처럼 그냥 그 섀도가 갖고싶었던 것 같아요.

 

조심스레 뚜껑을 여니 무서우리만큼 그대로입니다. 심지어 발색도 그대로예요 ;ㅁ;

 

갓 잡은 갈치같은 생생한 펄을 눈두덩이에 양껏 바르고 뽐내며 돌아댕기던 그 때를 상상하니 발길질에 벽이 부서집니다ㅋ

 

화장실 붉은조명 아래에서 발색이 뚜렷하게 보일 때 까지 블러셔를 더해 바르고

 

엘리베이터 안에서 거울 보고 소리지른 적도 있었어요ㅋ

 

그 때에 비해 화장실력은 거의 늘지 않았네요.

 

슬픈 결론이었습니다 ^_ㅠ

 

 

 

뒤늦게 첨부하는 실사사진이에요.

 

사진이 이상한 게 아니라 실제 색상도 저래요. 색깔이 다 비슷합니다ㅋ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20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170
11981 핫요가에 대해서... [19] 자본주의의돼지 2012.08.19 4155
11980 여기는 핀란드, 휘바휘바! (다 썼어요) [24] 난데없이낙타를 2012.09.06 4155
11979 하느냐고가 사투리인가요? [7] 해삼너구리 2014.05.26 4155
11978 외모를 구별할 수 없는 유명인사들... [11] DJUNA 2011.05.04 4156
11977 싸이와 케이티 페리... [8] 스코다 2012.09.07 4156
11976 듀나인) 회사 다니면서, 아르바이트 가능한가요? [12] 감나무 2012.11.05 4156
11975 ㅂㄱㅎ의 무식이 하늘을 찔러 취임전부터 망신살이 뻗히는군요 [11] soboo 2013.02.01 4156
11974 이상호 기자 트윗 보셨나요? + 2보 [24] 작은가방 2012.12.18 4156
11973 [게임잡담] 툼레이더 리부트 엔딩 소감 [14] 로이배티 2013.03.18 4156
11972 한강에서 조깅하는 게 저는 안 좋더라구요 [7] 보람이 2013.05.04 4156
11971 건강해지고 싶으신가요? [15] 닥터슬럼프 2013.05.24 4156
11970 드라마 도깨비의 반전 [10] Bigcat 2017.01.09 4156
11969 듀게에 '꿈은 이루어진다' 보신분 없으시죠?; 달빛처럼 2010.06.05 4157
11968 제 기준에선 전혀 의외의 인물이... [2] 메피스토 2010.07.06 4157
11967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음식 [8] 칼리토 2014.02.20 4157
11966 지금 박원순, 정몽준 후보 토론 보고 있으신가요? [22] 산호초2010 2014.06.02 4157
11965 (바낭) 피자헛이 미스터피자에 전화 건 사연 [10] 사람 2010.08.04 4158
11964 당일치기 교토 관광 질문입니다-쓰루패스로 후시미이나리 - 아라시야마 - 니조성 청수사 기요미즈데라... [12] 몰락하는 우유 2010.08.06 4158
11963 (바낭)밤의 비밀하나 [14] sweet revenge 2012.09.24 4158
11962 1박 2일 여배우 특집 [7] 감동 2011.05.22 41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