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세한 평론지들의 평은 내일이 되야 쏟아지겠지만,


조민수씨에 대해서는 여우주연상을 운운하는 평들이 쏟아지는거 같고요.



헐리우드 리포터지에서는 강력한 황금사자상 후보라는 표현을 써줘서

국내 언론들이 설레발을 떨 떡밥을 던져줬네요.


아무튼 일단 다른 평론지들의 평도 봐야하겠지만, 전체적으로 황금사자상 혹은 은사자상 수상을 기대해도 될 법한 분위기로 흘러가는듯 하네요.



이번 베니스 영화제에서는

폴 토마스 앤더슨 <더 마스터>

테렌스 멜릭 <투 더 원더>

브라이언 드 팔마 <패션> 이렇게 3개의 작품이 시작 전부터 제일 주목을 받아왔었는데, 뜬금없이(?) 피에타가 설레발 떨 평이 나와줘서 살짝 기대되네요.



만약에 황금사자상을 받는다면, 한국영화로는 3대영화제 통틀어서 최초가 되는거죠?

황금사자나 은사자를 못타더라도  경쟁작들을 보면, 여우주연상 정도는 가져올 수 있을거 같으니 뭐가 되었건 상 1개 이상은 가져올 수 있을거 같습니다.


<빈집>으로 은사자상을 이미 받았어서, 이번엔 황금사자상 받으면 좋겠네요. (그러고보니 <사마리아>도 베를린 은곰상이였죠. 계속 2번째 상만 받는게 어디서 많이 본 스타일인데?)


개인적으로는 김기덕 감독의 영화를 좋아하지는 않지만, 굉장히 기대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16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2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49
1440 [스포] 다크나이트 라이즈 마지막 장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30] steves 2012.07.22 6988
1439 남자배우 이름 맞히기, 옛날 남자배우 많이 아세요? [29] 무비스타 2012.09.14 6989
1438 손목 발목 굵어지는 방법이 있을까요? [19] greatday 2012.09.19 6992
1437 김미경씨가 개념녀라는 점이 더 신기했어요+해명기사 [58] 知泉 2013.03.19 6992
1436 광역의원 비례대표 정당별 투표율 [20] clytie 2010.06.03 6993
1435 봉준호 감독님 커밍아웃(?) 하셨네요 [13] Blackwater 2012.03.28 6993
1434 명작에는 성적인 코드가 있는것 같습니다. [12] 사람 2010.06.14 6995
1433 [듀구] 30대 후반 남자들의 패션 간지 아이템은 무엇일까요? [20] 쿨핀스 2012.08.23 6995
1432 다들 예쁜 우산 쓰시나요? [26] 첼로소리 2010.06.15 6996
1431 야권 연대에 대한 조국 교수의 말 [27] 늦달 2010.06.04 6997
1430 이탈리아 이름 예쁘네요 [15] 토토2 2010.06.25 6997
1429 [바낭] 정유미 졸업사진 [13] 잉여공주 2011.01.16 6998
1428 서태지-이지아 1997년 결혼…14년간 부부” [6] the end 2011.04.21 7001
1427 안철수의 뒤에 이명박이 있다? [17] 도야지 2016.04.20 7002
1426 아리에티. [3] 01410 2010.09.09 7004
1425 나주사건과 부모의 책임 [121] 메피스토 2012.09.01 7006
1424 사이좋은 엘렌 페이지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14] magnolia 2010.07.23 7007
1423 정대세 선수 [149] 앜명 2010.06.16 7007
1422 엠버가 합류해 완성체가 된 f(x) 최근 화보 [21] fan 2011.03.22 7007
1421 짝 모솔특집 완결편을 보고... [7] 자본주의의돼지 2013.07.18 700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