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채시라 하면 얄밉다, 여우같다, 가식적이다 라는 반응이 지배적인데 분명 90년대까지만 해도 채시라의 이미지는

이렇지가 않았습니다. 시청률 보증수표에 작품 선택 잘 하는 드라마계의 슈퍼스타였죠. 스캔들도 없고 연기도 잘 하고

춤도 잘 추고 섹시하고 매력적인 여배우. 신성우와의 파경만 없었으면 그 깨끗한 이미지가 더욱 오래갔을거에요.

97년 당시 신성우와의 파경 때문에 이미지를 많이 구겼죠. 연예계 생활 최대 위기였을거에요.

워낙 시끄러웠으니까요. 그냥 남들처럼 결혼한다는 기자회견이나 하고 최대한 조용히 있었으면 그렇게 일이 커지지 않았을텐데

잡지사에서 마련해준 밀월여행까지 떠나 잡지 화보로 제공했으니 더욱 찐해보였던거죠.

 

오늘 날의 얄밉고 가식적인 채시라 이미지는 악명높은 X파일과 김태욱과의 결혼 때문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신성우와 파혼한 결정적 이유가 두 사람의 수입 배분에 있어 부모들이 개입했고 여기서 채시라와 신성우가 각자 벌어들이는

수입이 꽤 크게 벌어지면서 돈관리 문제로 시끄러웠고 혼수 문제도 복잡하게 얽히면서 헤어지게 된거죠. 좀 안타까운 경우였어요.

기자회견까지 하고 공개연인 관계를 선포했고 둘 다 나이 찰만큼 찬 상태에서 돈도 잘 벌었는데 한 쪽이 더 많이 번다는 이유로 일이

커져서 결국엔 돈 문제 때문에 헤어진거니까요. 채시라 이미지가 구겨진건 신성우와 파혼했다는 사실보단 신성우와 돈 문제로 파혼했다는

것 때문에 그전처럼 회복이 안 된것 같아요. 거기다 3년 뒤 김태욱과 결혼을 했는데 김태욱도 알만한 부잣집 아들이라 신성우와 비교가 된거죠.

꼭 조건 보고 결혼한것처럼요. 만약 채시라가 신성우를 거치지 않고 곧바로 김태욱과 결혼을 했거나 재벌가 아들과 결혼을 했다면

이렇게 가식적이고 얄미워 보이진 않았을것같아요. 사실 조건 보고 결혼하는게 연예인들만 그런것도 아닌데 채시라는 신성우와 워낙 떠들석하게

일을 벌렸다가 얼마 안 가 김태욱과 결혼을 한거라 상대적으로 비교가 된거죠. 신성우는 아직도 미혼이고.

 

거기다 신성우와 사귈 때는 얼굴에 웃음꽃이 만연했던 채시라가 김태욱과 있을 때는 꼭 연기하고 있는것처럼 보인단 말이죠.

이 부부는 그냥 어색해요.  

신성우와 파혼한 뒤 찍은 영웅신화인가 하는 드라마는 모처럼만에 채시라 출연중 실패했고 실패를 넘어

조기종영 하며 체면을 잔뜩 구깁니다. mbc의 채시라 신화가 무너지는 순간이었죠.

그 뒤 kbs로 넘어가 야망의 전설과 사람의 집, 왕과 비를 찍었지만

시청률과 별개로 전과 같은 명성을 얻을 수 없었죠. 다시 mbc로 돌아와 맹가네 전성시대를 찍었지만 이 역시 실패. 그 뒤 sbs에서 특급 대우 받아가며

여자만세 찍고 최우수상까지 받았지만 다시 kbs로 넘어가 지금까지 10년 가까이 kbs에 충성을 다하고 있습니다.  

명확한 근거는 없지만 좀 얄미워 보인다는 인상도 X파일이 부채질한 것 같아요. 결혼식 축의금 모으는 것도 그렇고 각종 경조 행사도

남편이 하는 웨딩사업과 연관된 곳만 다닌다는것도 그렇고요. 그래서 전 최진실 빈소에 채시라 왔을 때 놀랐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834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89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57051
126507 [EBS1 영화] 페인티드 베일 [4] underground 2018.12.01 47028
126506 황제의 귀환 Bigcat 2016.11.20 46088
126505 게시판 오류 리포트는 여기에- 영웅 모나카님을 찬양하라 [43] 룽게 2014.01.26 43121
126504 노래 부르는 Carey Mulligan [3] 연애소설읽는노인 2014.02.04 42959
126503 최초로 본 '야한 소설' [41] 자본주의의돼지 2011.01.21 42139
126502 여러 가지... [15] DJUNA 2010.12.13 42097
126501 골반을 줄여보자 - 골반교정운동 [11] 보라색안경 2011.07.07 39750
126500 아프리카 BJ여대생의 19금 방송 [12] catgotmy 2010.11.05 38982
126499 미국 CDC가 "좀비는 없다"고 공식 부인, 프로메테우스 IMAX 포스터, 드라이브 속편 등 잡담... [10] mithrandir 2012.06.02 38977
126498 [공지 비슷한 것] 게시판 문제 [108] DJUNA 2012.02.26 37679
126497 타블로 신곡이 나왔네요. [8] CrazyTrain 2011.10.14 35995
» 채시라는 언제부터 밉상이 되었을까요? [21] 감자쥬스 2012.03.07 35218
126495 [펌] 바람난 남친에게 효과적으로 복수한 아가씨. [33] 핑킹오브유 2010.11.23 34724
126494 2021 Screen Actors Guild Awards Winners [2] 조성용 2021.04.05 34345
126493 공문서 쓰기에 가장 간지나는 폰트는 무엇일까요. [22] Paul. 2010.10.18 34228
126492 군대에서의 성추행 및 성폭행 (-19 및 미필분들은 충격받을 수 있으니 안보시는게 좋음) [20] wadi 2010.07.23 33710
126491 [펌] 자존감 높은 사람과 낮은 사람의 특징 [21] 知泉 2010.09.03 33453
126490 시트콤 스탠바이) 이 남자는 나이가 몇살인데 이러는 걸까요 [7] 발광머리 2012.04.23 31645
126489 임동혁 객석인터뷰(일부) - 귀엽고 재밌어요 [5] toast 2012.02.26 3070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