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아그네스

2019.10.30 17:53

가끔영화 조회 수:323

70년초 미국에서 수녀가 임신한 아이를 태줄로 목을 감아 죽여 쓰레기통에 버린 사건을 기초로

천주교 신자인 존 필마이어가 자신의 종교에 대한 번민을 토대로 쓴 연극이 영화로 만들어졌죠.

신에 대한 사람의 심리적 관점이 정교한 연극으로 유명합니다 안봤습니다.

며칠전 환경운동하다 잡혀간 제인 폰다가 아그네스를 바라보는 심리학자로 멕 틸리가 아그네스 원장은 앤 밴크로프트

전 신의 존재를 전혀 이해하지 않지만 신앙인을 이해하죠 사람 사는건 편하지만은 않아 저런 방식으로도 사는구나 하는 정도 입니다.


I don't know the meaning behind the song she sang

Perhaps it was a song of seduction and the father was a field hand(father는 예수)

Perhaps it was a song of a lullaby she remembered from many years ago

and the father was hope and love and desire And a belief in miracles

I want to believe that she was blessed

And I do miss her

And I hope that she's left something some little part of herself with me

That would be miracle enough,wouldn't i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716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53
1490 오늘밤 로맨스 극장에서 [1] 가끔영화 2019.03.14 341
1489 그림을 배우고 있어요 82 + 급조 추석 특전 [2] 샌드맨 2018.09.22 341
1488 그림을 배우고 있어요 71 : 아가씨 [5] 샌드맨 2018.06.07 341
1487 2018 L.A. Film Critics Association Award Winners 조성용 2018.12.10 341
1486 쪽지기능 관련 질문드려요 [4] 물긷는달 2015.08.24 341
1485 [영화바낭] 히가시노 게이고 원작 영화 '기도의 막이 내릴 때'를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21.01.14 341
1484 이런저런 방송 잡담들 [1] 메피스토 2020.05.08 341
1483 카렌 카펜터 노래를 듣다가 [8] 가끔영화 2020.11.19 340
1482 난데없는 인싸취급, 관계에 대한 애착 [2] 귀장 2020.09.25 340
1481 듀나 게시판 데이터 유출(노출?) 경고가 뜨네요 (해결) ssoboo 2020.09.19 340
1480 넷플 영화_고양이집사 [2] 사팍 2021.02.02 340
1479 [게임바낭] 최근에 한 게임들, 하고 있는 게임들 [4] 로이배티 2020.02.21 340
1478 <탑건:매버릭> 수퍼 볼 tv 광고 [3] mindystclaire 2020.02.03 340
1477 청계천 걷다가...전태일 기념관이 생겼더군요. [13] forritz 2021.03.04 340
1476 팬아트 [3] an_anonymous_user 2019.09.25 340
1475 뉴 뮤턴트 오프닝 씬과 새 예고편이 공개됐습니다 [13] 부기우기 2020.07.24 340
1474 6월의 신부 2호냥 샌드맨 2018.06.25 340
1473 바낭성 질문)핸드폰이 이상해졌어요(안드로이드) [1] 라인하르트백작 2016.05.17 340
1472 멀홀랜드 드라이브를 흥미있게 봤는지라 트윈픽스 시즌3도 볼려고 하는데요 [16] 파도 2020.07.07 340
1471 [음악방송] 인디락 1시까지 나갑니다. [6] ZORN 2014.12.02 34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