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사라는 만화로 유명한 만화가 우루시바라 유키가 신작 "고양이가 서쪽으로 향하면"을 냈습니다. 무슨 연유인지..1, 2권이 빠르게 발매가 됐네요. 


시대는 현대이고 고양이 "사장님"을 모시고 기기묘묘한 자연현상 "플로우"를 해결하며 살아가는 플로우 업자 히로타가 주인공인데요. 신기한 자연현상에 벌레라는 이름을 붙였던 충사와 크게 다르지 않지만 좀 더 가볍고 느긋한 분위기 입니다. 


고양이가 등장해서 그런가.. 나른하기도 하고.. 평화롭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책을 더 이상 사지 않은지 몇년 된 제가 이 만화는 두고두고 보고 싶어서 주문을 했어요. 


충사는 원래 좋아했고.. 요즘에는 동네 고양이들 간식을 챙기기 시작한 와이프때문에 고양이 호감도가 올라가 있는데 저처럼 충사와 고양이..를 좋아하시는 분들께는 만족스러운 작품이 아닐까 싶네요. 너무 길게 이어지면 쌓아둘 공간이 부족할까봐 걱정이 되기도 하고.. 너무 짧게 끝나면 서운할 것 같은 양가 감정이 공존하는 작품 소개 드리고 물러갑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7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8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44
1894 데이빗 린치의 알파벳 [1] daviddain 2020.07.09 366
1893 지나가는 밤 - 내게 무해한 사람 중 [1] Sonny 2019.07.10 366
1892 가을의 아가씨 [4] 샌드맨 2017.10.01 366
1891 요즘 좋았던 영상들 [1] 연등 2017.08.28 366
1890 John Guillermin 1925-2015 R.I.P, [2] 조성용 2015.10.01 366
1889 Roger Rees 1944-2015 R.I.P. 조성용 2015.07.11 366
1888 [설 TV영화] 1917, 보헤미안랩소디, 로켓맨 등 [8] underground 2021.02.10 365
1887 고양이를 키웠던 기억 [4] Sonny 2020.12.09 365
1886 재활용 [4] 채찬 2020.11.26 365
1885 미스터 트롯...칭찬해. 왜냐하면 2020.10.10 365
1884 다쿠아즈 [6] 은밀한 생 2019.12.19 365
1883 오늘의 80년대 일본 스크린 잡지 부록-남배우 헤어 카탈로그(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6 365
1882 저는 지금 플라이트 시뮬레이터를 다운로드 중입니다. [3] Lunagazer 2020.08.18 365
1881 [KBS1 독립영화관] 당신의 부탁 [6] underground 2018.11.16 365
1880 언론의 손모가지 [1] 도야지 2017.04.19 365
1879 2018 Toronto Film Critics Association Award Winners [1] 조성용 2018.12.10 365
1878 David Huddleston R.I.P. 1930-2016 [1] 조성용 2016.08.05 365
1877 [EBS1 영화] 펜스 [1] underground 2020.04.25 365
1876 over만으로 우월한 이란 의미가 다 표현이 되나요? [5] 산호초2010 2021.04.07 364
1875 Christopher Plummer 1929-2021 R.I.P. [9] 조성용 2021.02.06 36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