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드 워 Zimna wojna (2018)

2019.02.16 23:37

DJUNA 조회 수:4614


파베우 파블리코프스키의 [콜드 워]는 데이빗 린이라면 3시간 짜리 테크닉컬러 와이드스크린 대작으로 만들었을 이야기를 갖고 만든 소품입니다. 냉전시대를 배경으로 한, 10여년에 걸친 운명적인 러브스토리인데, 러닝타임은 엔드크레디트까지 다 포함해서 85분. 아카데미 화면비에 흑백. 그러니까 60년대 데이빗 린이 했을 것 같은 선택들을 골라 딱 반대방향으로만 간 영화인 것입니다.

영화는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나고 폴란드가 공산화된 1949년에 시작됩니다. 폴란드 민속예술 공연단을 이끄는 빅토르는 단원들을 선발하는 과정에서 줄라라는 다소 수상쩍은 배경의 가수를 만납니다. 둘은 사랑에 빠집니다. 줄라는 빅토르의 일거수 일투족을 당에 보고하는 스파이지만 그게 그렇게 중요할까요. 빅토르는 베를린에서 줄라와 함께 망명하기로 결심하지만 약속장소에 줄라는 나타지 않습니다. 어쩔 수 없이 혼자 망명한 빅토르는 파리에 살게 되지만 줄라와의 관계는 거기서 끝난 게 아닙니다.

냉전시대를 배경으로 하고 있고 당시 정치적 조건이 스토리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치긴 하지만 [콜드 워]는 그렇게까지 정치적인 영화가 아닙니다. 폴란드 공산주의 정권의 묘사는 냉정하기 짝이 없지만 이를 비판하는 건 영화의 목표가 아니죠. 영화는 철의 장막 너머 자본주의 사회를 미화하지도 않습니다. 사실 줄라와 빅토르는 어디에 둬도 그냥 알아서 잘 살았을 사람들입니다. 모두 재능이 있고 그 재능을 잘 팔 수 있는 사람들이에요. 공산주의 국가 폴란드에선 예술가로서 갑갑할 수 있겠지만 그래도 꽤 편하게 살았겠죠. 게다가 둘은 서로를 사랑하잖아요.

하지만 이들에겐 심각한 문제점이 있습니다. 만족을 몰라요. 이 영화의 스토리는 다음과 같은 법칙으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이 사람들은 멀리 떨어져 있으면 서로를 그리워하지만 같이 있으면 지겨워합니다. 그리고 이건 이들이 사는 공간에도 적용됩니다. 그 때문에 남들이 보면 정착해서 안주해도 되는 지점에 와도 이들은 계속 자리를 바꾸며 움직여요. 사서하는 고생 같지만 이건 이들에게 그냥 숙명인 것입니다. 영화는 당연히 이들의 심리를 깊이 묘사하지도 않습니다. 일부러 종종 중요한 설명이나 정보를 누락하고 있고요. 깊이 알 필요 없습니다. 이들의 행동은 아무리 이상하게 보여도 이 조건 하에서 그냥 당연하니까요. 그 밑의 동기보다는 움직임 자체가 더 중요한 것입니다.

그 때문에 영화는 압축되고 축소되고 편집되고 속도를 높인 대하 드라마처럼 완성되었는데, 그 느낌이 독특합니다. 전작인 [이다]와 비슷하지만 그래도 많이 달라요. 조금 더 심술궂다고 할까요? 종종 이야기꾼이 잔인한 웃음을 숨기고 있다는 의심을 멈출 수가 없습니다. 이게 불만인 사람도 있는 거 같은데 바로 그 심술궂음이 이 영화의 개성이고, 이 이야기를 진지하게 다 풀었다면 아무래도 좀 평범해졌을 거예요. 여기저기에서 많이들 한 이야기잖아요. 게다가 이야기의 이 빈틈을 요안나 쿨릭과 토파츠 코트라는 두 배우가 훌륭하게 채워주고 있고 그 채워주는 과정이 그들 연기의 중요한 부분이거든요.

음악이 좋아요. 영화 음악 자체는 없습니다. 하지만 두 주인공이 모두 음악가이기 때문에 클래식, 폴란드 민속음악, 재즈, 영화음악에 이르는 광대한 레파토리가 거의 대사 수준으로 나오며 영화를 끌어가고 있습니다. (19/02/16)

★★★☆

기타등등
파블리코프스키는 부모의 이야기에서 이 영화의 아이디어를 얻었다고 합니다. 영화만큼 극단적이지는 않지만 그래도 파란만장해요. https://www.newyorker.com/culture/culture-desk/in-cold-war-pawel-pawlikowski-tells-his-parents-love-story


감독: Pawel Pawlikowski, 배우: Joanna Kulig, Tomasz Kot, Borys Szyc, Agata Kulesza, Cédric Kahn, Jeanne Balibar, Adam Woronowicz, 다른 제목: Cold War

IMDb https://www.imdb.com/title/tt6543652/
Naver https://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1748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15 로켓맨 Rocketman (2019) DJUNA 2019.06.06 3531
1514 봄 Vesna (1947) DJUNA 2019.05.31 2156
1513 더 보이 Brightburn (2019) DJUNA 2019.05.30 3195
1512 기생충 (2019) [3] DJUNA 2019.05.30 10315
1511 퍼펙션 The Perfection (2018) DJUNA 2019.05.30 2482
1510 인디애나 몬로비아 Monrovia, Indiana (2018) DJUNA 2019.05.12 3453
1509 명탐정 피카츄 Pokémon Detective Pikachu (2019) [1] DJUNA 2019.05.06 6914
1508 서스페리아 (2018) DJUNA 2019.05.02 6253
1507 전쟁과 평화 Vojna i mir (1966) DJUNA 2019.04.29 3005
1506 논-픽션 Doubles vies (2018) [1] DJUNA 2019.04.28 3603
1505 다시, 봄 (2019) [1] DJUNA 2019.04.23 4525
1504 공포의 묘지 Pet Sematary (2019) DJUNA 2019.04.17 5302
1503 페르소나 (2019) [2] DJUNA 2019.04.16 8074
1502 미성년 (2019) [4] DJUNA 2019.04.01 11253
1501 어스 Us (2019) [1] DJUNA 2019.03.24 12335
1500 라스트 미션 The Mule (2018) [1] DJUNA 2019.03.15 6902
1499 흔적 없는 삶 Leave No Trace (2018) [3] DJUNA 2019.03.13 54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