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넘버에는 큰의미가 없습니다. 기준도 당연히 주관적입니다. 다른거 다 지워도 안지우는 아이돌 노래 mp3 쯤.

 

1.

 

거만쩌는 표정하며, 이것이 바로 남자 아이돌의 간지다!를 온몸으로 외치는 샤이니의 링딩동입니다.

 

p.s : 물론 퐌타스틱 엘라스틱이 좀 깨긴하지만, 깨는 요소임과 동시에 뺼수없는 포인트라는 모순이라니.

 

2.

 

보아의 발렌티입니다. 무슨 말이 필요하겠습니까. 불타올라야죠.

 

3.

 

S.E.S의 러브. 이 MV에서 유진은 여신입니다.

 

4.

 

전설의 시작. 과장이 아니라, 걸그룹 춘추전국시대인 지금 생각해봐도 이때 아임유어걸만큼의 임펙트를 가진 걸그룹을 본 적은 없습니다. 비슷한 '시조레벨'인 핑클의 블루레인을 생각하면 더더욱.

 

5.

 

MV자체는 별재미가 없지만 절도있는 안무와 리듬이 일품인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6.  

 

이 노래에서의 동방신기를 능가하는 남자 아이돌은 과거에 없었습니다. 다크호스가 발에 걸리는 돌맹이만큼 많은 아이돌 시장이지만, 지금도 꾸준히 많은 아이돌이 성장중이지만 이 곡의 포스를 겸비할 수 있을지. 절정 of 절정입니다.

 

7.

 

널리알려진 '니가 참 좋아'나 팀개조수술(?)후 확 떠버린 베이비원모타임에 묻히는 감이 있지만 개인적으론 쥬얼리 최고의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심지어 이지현이 있음에도.

 

 

8.

 

Best에 끼기엔 너무 올드한가요. 이 노래는 축제나 장기자랑을 하면 거의 '반드시'나왔던 노래입니다. 비슷한 계열의 전사의 후예가 있고, 안무에 잡히는 '각'만 놓고 보자면 그게 더 폼이 났으며 대중성만 놓고 보자면 캔디나 빛같은 곡도 있는데......그럼에도 두마리 토끼를 다 잡은 곡이 이 노래죠.

 

9.

 

딱히 빅뱅의 노래가 다른 아이돌들의 노래와 선을 그을만큼의 차이가 있는지 모르겠으나 이 노래만큼은 인정.

 

10.

 

개인적으론 '온전히 메인보컬 강성훈 혼자 끌고가는 노래'라고 생각하지만, 가창력만 된다면 여자와 노래방갔을때 고백용으로 부르고 싶은 노래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166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93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47981
125612 2024 Film Independent Spirit Awards Winners new 조성용 2024.02.26 4
125611 [웨이브바낭] 8편의 속편들을 다 건너 뛰고 본, '쏘우 X' 잡담입니다 new 로이배티 2024.02.26 92
125610 축구 ㅡ 엔리케는 아직 불어를 안 하는군요 daviddain 2024.02.25 50
125609 코미디 커멘터리 [1] update 돌도끼 2024.02.25 80
125608 화난 드라큐라 예고편 돌도끼 2024.02.25 86
125607 리버풀) 폰 금지, 자존심 금지, 슈퍼카 금지: 캐러거와 리버풀 유스팀 감독 대담ㅡ 펌 글 daviddain 2024.02.25 71
125606 정치 오픈채팅 단톡방 [2] update catgotmy 2024.02.25 116
125605 2024 Screen Actors Guild Awards Winners [2] 조성용 2024.02.25 96
125604 프레임드 #716 [2] update Lunagazer 2024.02.25 38
125603 파묘...무섭지도 않고 재밌지도 않은(스포) 여은성 2024.02.25 289
125602 [왓챠바낭] 이걸 지금 본 사람도 있습니다. '쏘우' 1편 잡담이요 [10] update 로이배티 2024.02.25 207
125601 프레임드 #715 [4] Lunagazer 2024.02.24 50
125600 "파묘"(스포있음) 어이없는 코믹호러!!!! [9] 산호초2010 2024.02.24 559
125599 교대생이나 교사라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에 대해 catgotmy 2024.02.24 195
125598 [웨이브바낭] 의도대로 잘(?) 만든 건 알겠는데... '톡 투 미' 잡담입니다 [6] 로이배티 2024.02.24 280
125597 마테 차 나눠 마시는 메시 수아레즈 daviddain 2024.02.23 114
125596 식이유황에 대해 [4] catgotmy 2024.02.23 148
125595 프레임드 #714 [4] Lunagazer 2024.02.23 46
125594 윤소하 전 의원 "심상정 불출마해야 당 구한다" [3] 사막여우 2024.02.23 473
125593 [영화바낭] 이번엔 검술 말고 검도 영화. '만분의 일초' 잡담입니다 [6] 로이배티 2024.02.23 2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