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에 대한 개인적인 평가는 배제하고(-_-) 갑니다.  

제목대로 안철수 후보가 대선에서 교육을 아젠다로 잡은 것 자체는 진심으로 박수 짝짝짝 입니다.
물론 문모닝. 반문. 쟤가 날 지지하는 국민들을 적폐 세력이라고 한다고오오~ 혼내줘어어어 힝~ 이런 것들이 넘 많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지만 이것도 뭐 패스하고.

저는 애초 이게 누구의 아이디어였는 지가 꽤 궁금한데 알 수 없겠죠.  쫍.
여튼 지난 총선 끝나고 상임위 구성 시 난 오직 교문위만 가겠다! 를 외치며 1지망에 교문위만 쓰고 2-3지망은 아예 쓰지 않았을 정도로 교문위 고고씽 모드였죠.  
게다가 국민의당 몫의 상임위원장 자리가 2개였는데 교문위로 하나를 가져왔을 정도로 교육. 이란 테마에 엄청 신경을 썼어요.
아니 근데 그렇게 신경을 썼으면서 나온 공약들이 대체 왜. ㅠ.ㅠ
게다가 공약을 발표하고 이슈를 만들어가는 방식 또한 왜 그리 허술. ㅠ.ㅠ
개인적인 평가는 배제하고 가겠다고 했지만(-_-) 이것만 봐도 이 양반이 정치를 얼마나 쉽게 보는 지 알 수 있다니까요.  

교육이란 분야를 아젠다로 잡은 것 자체가 훌륭한 건 매우매우 중요한 분야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대선 후보 중에 이걸 메인으로 했던 후보가 없었기 때문입니다.  
또한 교육이란 분야는 거의 모든 연령층을 커버할 수 있는 공약이기도 하고.

매우매우 매력적인 분야고 반드시 필요한 분야지만 누구도 함부로 손대지 못하는 분야.
이유는 아주 간단하죠.
한 발자국만 삐끗해도 나락으로 떨어지는 분야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전 연령층을 커버할 수 있는 공약이란 건 반대로 실패했을 경우 전 연령층에서 마이너스 효과를 낼 수 있다는 얘기.
우리나라 대선에서 후보의 메인 정책으로 선거 자체를 말아먹는 건 사실 쉽지 않은데 그 어려운 걸 안후보께서 거의 실현하고 계십니다.  -_-;;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을 갔다는 것만으로 위안을 삼고 싶은게 아니라면 애초 왜 남들이 그 길을 가지 않았는 지를 고민 고민 또 고민했어야죠.
물론 그런 고민과 성찰이 가능한 분이라면..  이하 생략..

@ drlinus

-- 저의 이번 대선 핵심 관전평은 안철수 후보가 이제까지 발표한 교육 관련 공약들을 끝까지 가져가는 지 중간에 수정하는 지 여부입니다.  쿨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363
105585 선거판에 어울리는 영화 특별시민 가끔영화 2017.04.22 467
105584 그갓 대선 때문에 뭍힐거 같아 안타까운 전주영화제 [2] soboo 2017.04.22 940
105583 본격, 문재인 지지자때문에 문재인 싫어지는 짤방 [13] 닥터슬럼프 2017.04.22 2750
105582 문빠 덕분에 문재인이 싫어지고도 남지요 [27] 메피스토 2017.04.22 3114
105581 주요후보 5인의 한국정치발전에 대한 '공과' 평가 [17] soboo 2017.04.21 2044
105580 듀게에 판사나 변호사도 있는걸로 아는데 문득 궁금한게 생겼습니다. 고혜 2017.04.21 1027
105579 쏟아져요 [9] Reid 2017.04.21 1556
105578 동아일보에 과분한 주성하기자의 '주적' 이야기 [4] 도야지 2017.04.21 1230
105577 ??? : 너희들, 자리 좀 비켜줄래? 닥터슬럼프 2017.04.21 1039
105576 이북 리더기 구입하세요. [6] 프레키 2017.04.21 1431
105575 도도리표님 쪽지 정말 고맙습니다. 고혜 2017.04.21 596
105574 음료대선 - 음료를 음료답게 든든한 콜통령 [6] 도야지 2017.04.21 1272
105573 한국갤럽 4월 3주차(18~20) 여론조사 [2] 닥터슬럼프 2017.04.21 946
105572 국민의당 김경진의원 - 저희는 선거는 거의 이겼다고 보고 있어요. [11] 왜냐하면 2017.04.21 2138
105571 극렬 문재인 지지자들 때문에 문재인이 싫다는 거 이해합니다 [7] 도야지 2017.04.21 1255
105570 [바낭] 네거티브 전략에 대한 영양가 없는 잡담과 영양가 있는 글 하나 [4] 로이배티 2017.04.21 603
105569 제 8회 부산평화영화제에 당신을 초대합니다. #평화 #국도예술관 어깨동무 2017.04.21 235
105568 문재인이 승리하기 위해선 [13] 메피스토 2017.04.21 1860
» 안철수 후보가 교육을 아젠다로 잡은 건 사실 훌륭해요. [8] drlinus 2017.04.20 1592
105566 (바낭) 선거철은 선거철이네요. [3] 꽃띠여자 2017.04.20 73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