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 전에 어머니 방 구석에 있는 라디오가 갑자기 눈에 들어오면서... 저 물건으로 음악을 한 번 들어볼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제 방으로 가져와서 오랜만에 FM 93.1MHz로 주파수를 맞추니... 음악이 잘 나오네요. 이상하게 감격스러워요. 


실물 라디오로 FM을 듣는 게 도대체 몇 년 만인지...  라디오로 FM을 들을 생각을 안 했던 건 아닌데 저희 집이 이상하게 주파수가 


잘 안 잡히는지 언젠가 한 번 93.1를 들어보려다 잡음이 섞여나와서 관뒀었죠. 


그런데 오늘은 잘 나오네요. 자동차 운전할 때는 KBS1 FM 자주 듣는데... 집에서 라디오라는 물건으로 듣는 건 또 느낌이 달라요. 


어떤 물건이 주는 영향력이 이렇게 대단한 건지... 아니면 마침 흘러나오는 음악의 분위기가 제가 좋아하는 조용한 노래들이라 그런지... 


어쩌면 라디오라는 기계 자체보다는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독특한 음질이 주는 분위기가 있는 것 같기도 하고... 


요즘엔 라디오라는 전기제품이 생산되는지도 잘 모르겠는데 이 라디오 소중히 간수해야겠네요. 


나이가 60, 70쯤 됐을 때 이런 라디오로 음악 들으면 눈물 날 것 같아요. (그때까지 FM 방송국이 살아남아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라디오는 한 번 켜면 그냥 계속 듣게 되는데 인터넷 라디오는 이상하게 켜놓고 진득하게 잘 못 듣게 되는 것도 좀 이상해요. 


똑같은 KBS 1FM인데 왜 라디오는 켜면 그냥 듣게 되고 (계속 듣고 싶고) 컴퓨터로 틀으면 끈기있게(라기보다는 그냥 아무 생각 없이)


계속 틀어놓고 있게 되질 않는 건지... 


집에 라디오 갖고 계신 분?? 혹은 아직도 라디오라는 물건으로 FM 방송을 듣고 계신 분, 듀게에 계신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49
110112 독서모임 동적평형 2018 10월 정모 후기 [2] 듀라셀 2018.11.08 495
» 라디오로 음악 듣는 것 참 오랜만이네요. [5] underground 2018.11.08 792
110110 방안으로 들어온 강아지 [20] soboo 2018.11.07 2303
110109 여자친구와 이별의 기로에 서있습니다. [4] 가을+방학 2018.11.07 2172
110108 탄력 근무제 확대라니... [1] 가라 2018.11.07 1627
110107 잡담 - 존버를 포기시킨 미세먼지, 취업이 안되서 창업? [8] 연등 2018.11.07 1347
110106 미소의 불씨 [18] 은밀한 생 2018.11.06 1663
110105 권태를 극복하는 방법이 있으신가요? [4] 가을+방학 2018.11.06 1199
110104 미세먼지 장난 아니네요 [1] 모스리 2018.11.06 819
110103 retreat님 쪽지 확인해주세요. (내용 없음) 물휴지 2018.11.06 194
110102 태양계 밖에서 온 혜성 오우무아무아는 ufo 모함 [1] 가끔영화 2018.11.06 596
110101 테라스 하우스 보시는 분? skelington 2018.11.06 855
110100 12월에 해외여행을 다녀오려 합니다. [4] 가을+방학 2018.11.06 1075
110099 [한남또] 수원 고교생 성폭행+협박+성희롱 사건 [2] eltee 2018.11.06 1357
110098 김장 준비 [6] 칼리토 2018.11.06 832
110097 화성침공이 20년이 넘었군요 [1] 가끔영화 2018.11.06 410
110096 사건의 민낯 [9] 씁쓸유희 2018.11.05 1901
110095 트와이스 "Yes or Yes" [1] 라인하르트012 2018.11.05 721
110094 여러가지 [8] 겨자 2018.11.05 1304
110093 한병철 <에로스의 종말> 좋네요. [1] toast 2018.11.05 89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