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자식말고 재산 포기하는 걸로

2019.08.23 14:52

수영 조회 수:2111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는 23일 논란이 일고 있는 사모펀드와 사학재단 웅동학원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적선동 서울출입국관리사무소 세종로 출장소에서 입장문을 발표하고 "최근 저와 가족을 둘러싼 국민들의 따가운 질책을 받고, 송구한 마음으로 밤잠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조 후보자는 조 후보자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와 자녀 명의로 돼 있는 사모펀드는 법이 정한 절차에 따라 공익법인에 모두 기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 사회의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한 소외된 사람들을 위해 쓰이도록 하겠다"며 "신속히 법과 정관에 따른 절차를 밟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조 후보자의 모친이 이사장으로 있는 웅동학원의 경우, 모친이 이사장직에서 물러나고 조 후보자 가족 모두 웅동학원 관련 직함과 권한을 모두 포기할 예정이다.

조 후보자는 "향후 웅동학원은 개인이 아닌 국가나 공익재단에서 운영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의, 이사회 개최 등 필요한 조치를 다하겠다"며 "공익재단 등으로 이전시 저희 가족들이 출연한 재산과 관련 어떤 권리도 주장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가나 공익재단이 웅동학원을 인수해 항일독립운동의 정신을 계승하고 미래 인재양성에만 온 힘을 쏟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조 후보자는 "단지 국민들의 따가운 질책을 잠시 피하기 위한 것이 아닌, 진심에서 우러나온 저의 실천"이라며 "전 가족이 함께 고민하여 내린 결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 동안 가진 사람으로서 많은 사회적 혜택을 누려왔다"며 "그 혜택을 이제 사회로 환원하고자 한다. 앞으로도 제가 가진 것을 사회에 나누며 공동체를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길이 무엇인지 계속 고민하고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저의 진심을 믿어주시고, 지켜봐달라"며 "계속 주위를 돌아보며 하심(下心)의 낮은 자세로 임하겠다"고 당부했다.

---------------

당신 딸이 누린 것 좀 해명할 수 있으면 해명해 달라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2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458
» 조국, 자식말고 재산 포기하는 걸로 [44] 수영 2019.08.23 2111
110157 EIDF - Minding the gap [3] tori 2019.08.23 575
110156 구혜선 안재현 전 부부의 언론전에 대해 [66] Sonny 2019.08.23 2882
110155 근데 누구 좋으라고 청문회도 안하고 사퇴? [5] ssoboo 2019.08.23 1081
110154 조국의 일수벌금제 [17] skelington 2019.08.23 1020
110153 [넷플릭스바낭] '마인드 헌터' 시즌 1을 다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19.08.23 782
110152 [소수의견] 구혜선 [6] toast 2019.08.23 1437
110151 오늘의 만화 엽서 (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23 173
110150 솔직한게 좋지요 [3] 메피스토 2019.08.22 994
110149 학문과 앙가주망의 변증법 [1] 휴먼명조 2019.08.22 748
110148 뛰어, 쓰기 [1] Sonny 2019.08.22 557
110147 재미있는 돌발영상이에요. [4] 왜냐하면 2019.08.22 720
110146 조국 법무부장관 관련 국민청원, 강남좌파 왜냐하면 2019.08.22 469
110145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 [11] skelington 2019.08.22 1099
110144 공정과 공평의 문제 [7] skelington 2019.08.22 730
110143 조국이 그나마 반발없이 법무장관이 되기 위한 한가지 방법 [6] 모스리 2019.08.22 1115
110142 조국 - 양파 같은 사람 [40] ssoboo 2019.08.22 1813
110141 오늘의 가필드 엽서 (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22 241
110140 조국 교수의 청문회를 기다리며 [35] Isolde 2019.08.22 1472
110139 듀게 오픈카톡방 [3] 물휴지 2019.08.22 2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