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자식말고 재산 포기하는 걸로

2019.08.23 14:52

수영 조회 수:2035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는 23일 논란이 일고 있는 사모펀드와 사학재단 웅동학원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적선동 서울출입국관리사무소 세종로 출장소에서 입장문을 발표하고 "최근 저와 가족을 둘러싼 국민들의 따가운 질책을 받고, 송구한 마음으로 밤잠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조 후보자는 조 후보자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와 자녀 명의로 돼 있는 사모펀드는 법이 정한 절차에 따라 공익법인에 모두 기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 사회의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한 소외된 사람들을 위해 쓰이도록 하겠다"며 "신속히 법과 정관에 따른 절차를 밟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조 후보자의 모친이 이사장으로 있는 웅동학원의 경우, 모친이 이사장직에서 물러나고 조 후보자 가족 모두 웅동학원 관련 직함과 권한을 모두 포기할 예정이다.

조 후보자는 "향후 웅동학원은 개인이 아닌 국가나 공익재단에서 운영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의, 이사회 개최 등 필요한 조치를 다하겠다"며 "공익재단 등으로 이전시 저희 가족들이 출연한 재산과 관련 어떤 권리도 주장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가나 공익재단이 웅동학원을 인수해 항일독립운동의 정신을 계승하고 미래 인재양성에만 온 힘을 쏟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조 후보자는 "단지 국민들의 따가운 질책을 잠시 피하기 위한 것이 아닌, 진심에서 우러나온 저의 실천"이라며 "전 가족이 함께 고민하여 내린 결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 동안 가진 사람으로서 많은 사회적 혜택을 누려왔다"며 "그 혜택을 이제 사회로 환원하고자 한다. 앞으로도 제가 가진 것을 사회에 나누며 공동체를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길이 무엇인지 계속 고민하고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저의 진심을 믿어주시고, 지켜봐달라"며 "계속 주위를 돌아보며 하심(下心)의 낮은 자세로 임하겠다"고 당부했다.

---------------

당신 딸이 누린 것 좀 해명할 수 있으면 해명해 달라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177
112044 마블 영화 중 어벤져스만 보신분들이 계실까요? [6] 존프락터 2019.08.26 351
112043 변상욱 기자의 사과문, 이런저런 [3] 왜냐하면 2019.08.25 858
112042 [넷플릭스바낭] '마인드헌터' 시즌2까지 완료했습니다 [4] 로이배티 2019.08.25 627
112041 [넷플릭스바낭] 할로윈 2018을 보았습니다 [4] 로이배티 2019.08.25 365
112040 조국 이슈 쟁점 정리(feat. 김어준) [24] 사팍 2019.08.25 1888
112039 EIDF 2019 [푸시 - 누가 집값을 올리는가] [3] eltee 2019.08.25 697
112038 itzy 데뷰전 사진들 왜냐하면 2019.08.25 611
112037 X파일 HD, 미드소마, 듀냥클 [10] 양자고양이 2019.08.24 905
112036 수수께끼 같은 만남 [7] 어디로갈까 2019.08.24 882
112035 조국딸에게 했던 것처럼 [37] 사팍 2019.08.24 2489
112034 스타워즈 새 시리즈 만달로리안 예고편 [4] 부기우기 2019.08.24 642
112033 넷플릭스에 ‘좋아하면 울리는’ 올라왔어요 포도밭 2019.08.23 727
112032 자한당에서 조국 청문회를 3일 동안 하자고 하는 이유 [13] ssoboo 2019.08.23 1821
112031 도덕을 팔아먹고 사는 사람들...........마광수 [5] eltee 2019.08.23 1238
112030 영화 <변신> 보신 분은 없나요? [2] DL. 2019.08.23 633
112029 마인드 헌터 시즌 2의 아쉬운 점 (스포 없음) [3] DL. 2019.08.23 505
» 조국, 자식말고 재산 포기하는 걸로 [44] 수영 2019.08.23 2035
112027 EIDF - Minding the gap [3] tori 2019.08.23 500
112026 구혜선 안재현 전 부부의 언론전에 대해 [66] Sonny 2019.08.23 2663
112025 근데 누구 좋으라고 청문회도 안하고 사퇴? [5] ssoboo 2019.08.23 9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