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당수 주전 선수들이 30대고, 이들이 중심에서 버텨줄 수 있는 시간은 3~4년이다. 3~4년 뒤 이들을 차례로 대체해야 할 선수들이 나와야 한다. 지금 당장에 안주해 미래를 등한시했다가는 지속 가능한 강팀으로 가기 어려울 수 있다. 염경엽 LG 감독도 냉정하게 미래를 바라보고 있다. 이 주전 선수들의 뒤를 받칠 만한 선수들의 수가 절대적으로 많지 않다는 것이다. 염 감독은 "우리는 지금부터 시작이라고 보면 된다"고 강조했다.

염 감독은 "지금부터 3~4년 뒤의 뎁스는 지금부터 뽑아야 한다. 우리 뎁스는 여기까지다. 그 뒤의 선수들에게는 조금 가슴 아픈 이야기겠지만, 지금 위에 올라와 있는 선수를 이길 선수나 또 우리 LG 트윈스의 미래를 책임질 수 있는 선수는 좀 떨어진다"고 냉정하게 현실을 바라봤다. 염 감독은 "이재원 김범석 이영빈까지가 딱 마지노선이라고 보면 된다"고 덧붙였다.

물론 노력 여하에 따라 새로운 선수가 나올 수도 있겠지만 전체적인 재능을 봤을 때 훗날 팀의 기둥이 될 만한 선수들이 다소 부족하다는 진단이다. 이제 1차 연고 지명도 사라졌고, LG가 계속 좋은 성적을 내면서 드래프트 순번도 뒤로 밀리고 있다. 예전처럼 좋은 선수들을 앞순위에서 지명하기는 쉽지 않다.


있는 자원들을 효율적으로 배분하려는 노력도 해야 한다고 했다. 염 감독은 신인 외야수 김현종(20)을 예로 들었다. 좋은 재능을 가지고 있지만 아직은 현재 주전 선수들을 밀어낼 만한 기량은 아니다. 그래서 군에 보낼 생각을 하고 있다. 국군체육부대(상무) 지원이 조금 편하도록 1군 등록일수도 쌓아줬다. 염 감독은 아직 구단과 상의를 하지 않았다며 사견을 전제로 "올 시즌이 끝나면 김현종은 군에 가는 게 답이라고 본다. 상무를 갈 수 있으면 좋다. 초반에 데리고 있었던 것도 스펙을 만들어주는 게 이유였다"고 차분하게 설명했다.

이재원이 곧 입대하고, 이영빈은 곧 제대한다. 김범석도 언젠가는 군에 가야 한다. 지금 있는 자원들을 3~4년 뒤에 맞게 재설계하고, 향후 드래프트에서 좋은 자원을 뽑아 원활한 세대교체를 꾀한다는 게 LG의 계획이다. 우승의 잔치는 이미 끝났다. 현실을 냉정하고 보고 있는 LG가 그 다음 스텝을 준비하고 수행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https://m.sports.naver.com/kbaseball/article/477/00004856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7663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19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56302
126038 미니언즈 (2015) catgotmy 2024.04.22 99
126037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스위트 아몬드, 라떼 catgotmy 2024.04.22 101
126036 최근 읽는 책들의 흐름. [8] 잔인한오후 2024.04.22 440
126035 듀게 오픈채팅방 멤버 모집 물휴지 2024.04.22 53
126034 눈물의 여왕 13화?를 보고(스포) [2] 상수 2024.04.21 372
126033 [왓차바낭] 선후배 망작 호러 두 편, '찍히면 죽는다', '페어게임' 잡담입니다 [10] 로이배티 2024.04.21 310
126032 프레임드 #772 [4] Lunagazer 2024.04.21 49
» LG 우승 잔치는 이제 끝났다… 3년 뒤가 걱정이다, 구단도 냉정하게 보고 간다 [5] daviddain 2024.04.21 232
126030 [넷플릭스] ‘베이비 레인디어’ 굉장하네요 [10] Gervais 2024.04.21 1144
126029 [왓챠바낭] 다시 봐도 충격적일까 궁금했습니다. '성스러운 피' 잡담 [4] 로이배티 2024.04.20 732
126028 프레임드 #771 [2] Lunagazer 2024.04.20 336
126027 비 오는 날 mlb 벤클 영상 daviddain 2024.04.20 385
126026 그냥 이런저런 킹콩 잡담 [1] 돌도끼 2024.04.20 439
126025 페이크 다큐의 먼 조상이자 어쩌면 괴수영화의 성립에 영향을 끼쳤을지도 모르는... [2] 돌도끼 2024.04.20 601
126024 잡담) 관계의 종말 - 우리... 끝난 겁니까? 그렇단다 인간아 영원한 없는 법이지 [5] 상수 2024.04.20 628
126023 [넷플릭스] '더 시그널' [3] S.S.S. 2024.04.20 607
126022 [디즈니] 위시. [3] S.S.S. 2024.04.20 491
126021 조지아 블랙, 라떼 catgotmy 2024.04.20 372
126020 [KBS1 독립영화관] 어디로 가고 싶으신가요 [45] underground 2024.04.19 609
126019 프레임드 #770 [4] Lunagazer 2024.04.19 34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