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섹 11일차

2011.03.21 10:45

가라 조회 수:3718

 

라섹 8일차

오후에 반차를 내고 병원에 가서 보호렌즈를 뺐습니다.

의사말로는 수술 잘 되었다고 합니다.

그.러.나.

수술전에는 전혀 들어보지 못한 '필라멘트' 증상에 대해 설명을 들었습니다.

눈물이 부족하면 눈물성분의 농도가 짙어져서 그게 섬유처럼 꼬여서 각막에 붙어 눈이 아플거라고 합니다.

(걸릴 가능성은 희박하다면서도 인공눈물과 연고 잘 넣으라고 겁은 줍디다..)

눈이 많이 아프면 여분의 보호렌즈를 껴고 병원에 오라고 합니다.

그외에 인공눈물 네박스 (이건 세박스 주는걸 제가 한박스 더 달라고 했습니다.)와 안약 3통(한달치), 눈영양제 1박스, 안연고(안구건조증용인데 자기전에 바르랍니다.)를 받았네요.

약값은 86,000원 정도입니다. 비보라서.. 지난번에 수술후 산 약이 5만 얼마였으니까 약값만 14만원 정도.. (...)

 

보호렌즈를 빼고 나면 이물감이 느껴진다는데 저는 그다지 심하게 느껴지진 않았습니다. 그냥 눈썹 or 렌즈가 조금 불편할때의 느낌?

 

 

라섹 9일차

렌즈를 빼고나서 눈이 좀 더 뻑뻑한것 같고, 이물감도 간혹 느껴지긴 합니다.

일상생활에는 무리가 없지만, 시력은 아직도 0.3~4 정도.

필라멘트가 무서워서 인공눈물은 열심히 넣고 있습니다.

 

 

라섹 10일차

어제와 변함 없음. 낮운전을 1시간30분정도 했습니다. 중간에 두번정도 인공눈물 넣어주었습니다.(신호대기중)

외부에서는 주야간 겸용 스포츠 선글라스를 쓰고 다닙니다.

밤길에 마주오는 차의 라이트가 좀 눈부신데, 선글라스를 껴면 좀 괜찮아요. 운전할때도 당연히 착용

 

 

라섹 11일차(오늘)

며칠만에 화면을 봐서 그런가 시력이 좀 떨어진 기분입니다. 화면 글씨가 잘 안보여요.

아니면 라섹수술후 각막이 아물어 가면서 시력이 변하고 아른거릴 수 있다는데, 그 증상일지도 모르겠습니다.

회사 조명이 밝은지 실내에서도 쨍하게 밝게 느껴져서 자리에서는 선글라스 껴고 화면을 봅니다.

 

먼저 수술한 후배 말로는 2주쯤 지나면 0.8 정도 나온다던데.. 앞으로 3~4일만에 0.4가 0.8이 될까  난 회복이 늦은 편이 아닐까 하고 걱정이 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3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313
22049 [병원잡담]환자고 뭐고간에. [7] 말린해삼 2011.03.21 1889
22048 지난 번에 이어서.. 이번엔 역사적 예수 연구 이야기. [10] Weisserose 2011.03.21 2211
22047 <나는 가수다>가 사는 방법 [5] Carb 2011.03.21 2267
22046 지겨우시겠지만 이소라씨 이야기 [15] 레사 2011.03.21 5333
22045 [듀나인] 책 기증에 대해서 조언 부탁드립니다. [4] 에르르 2011.03.21 1002
22044 "탈락이 아니라 양보"를 PD님이 먼저 실천해 주시죠 [4] 2Love 2011.03.21 1803
22043 말이 나와서 말인데 실생활에서는 살이 좀 있는걸 선호하지 않나요? [12] 잠익3 2011.03.21 2975
22042 여권에서 가장 경계하는 야권 대선주자는.. [18] management 2011.03.21 2742
22041 샬롯 램플링이 대단한 미인이었군요. [7] 자두맛사탕 2011.03.21 3844
22040 '나는 가수다'의 성공적인 노이즈마케팅 [11] 7번국도 2011.03.21 3491
22039 지금 지메일 유투브 등등 잘 되시나요? [5] Carb 2011.03.21 1040
22038 케이블에서 하는 영화 작정하고 처음부터 끝까지 잘 보시나요? [12] DH 2011.03.21 1660
22037 리비아 공격, UN안보리 결의안, R2P원칙 등 [21] 7번국도 2011.03.21 2059
» 라섹 11일차 [5] 가라 2011.03.21 3718
22035 오늘은.. [5] 익명의사 2011.03.21 1178
22034 SBS 보도국, 장자연 특별취재팀 구성할수 있을까?? [1] 7번국도 2011.03.21 1862
22033 [듀나인!] 발레를 배우는 입장에서 볼만한 책이 있을까요? [9] 일리자베 2011.03.21 1946
22032 서바이벌이라면.. [5] mad hatter 2011.03.21 1951
22031 '나가수' 열풍에 이 분 생각난 사람 없으셨나요? [5] Rockin 2011.03.21 3491
22030 유키에님, waverly님 쪽지 확인 부탁드립니다 (내용 없음) 루이스 2011.03.21 8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