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보고 잡상 (바낭)

2011.05.20 20:56

nomppi 조회 수:1318

제 어릴 때 제가 살던 아파트 옆 아파트에 골목대장이 한 명 있었습니다.

옆 아파트 애들을 졸로 거느리던 6학년 쯤 (저는 4학년쯤)되는 "대장"이었는데,

우락부락한 얼굴은 아니었지만, 지나가면서 보는 것만으로도 위압감이 느껴지는 포스였어요.

(특히 사람을 꿰뚫어보는 듯한 눈매가 장난아니었습니다)

말소리가 큰 것도 아니고 지나가면서 얼핏 들은 목소리는 저음에 명확하지 않은 목소리였는데,

쫄들에게 우리 아파트 피래미들을 손봐주고 오라는 지령처럼 느껴져서 빠른 속도로

지나간 기억이 납니다. (그 옆에 있는 애들은 죄다 까까머리에 한인상하는 애들이었거든요)

뭐 직접 그 골목대장이 실력행사를 한 걸 봤다거나 한 것은 아니지만,

몇 번 졸개들을 거느리고 포스를 뿜어주시는 것만으로도 그런 스토리가 그려지도록 만들었습니다.

실제로 동네 조무래기들끼리 아파트별로 뭉쳐서  골목패권(?)다툼을 벌인 일은 있었던 모양입니다.

 

아무튼 몇년 후 무심코 길을 가면서 그 옆 아파트를 지나다가 예전의 그 골목대장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도저히 어울리지 않는 희한한 광경을 보게 되었습니다.

어느덧 중학생 나이가 된 골목대장이 교복을 입은 것까진 좋은데 치마를 입고 있는거예요;;;

그 광경의 기괴함이란 이루말할 수 없더군요.

"뭐야 당신, 여중생 코스프레인가"?...... 가 아니라 아무튼 도저히 초딩주제에 포스넘치던 그 인물과

교복치마사이의 연관고리를 발견할 수 없었습니다. 얼마간 멍때리다가 뇌가 다시 정상작동하고

그의 얼굴을 찬찬히 뜯어보니까 미약하게나마 얼굴윤곽에서 여성성이 드러나 보이더군요.

그것도 다시보니 상당히 잘 생긴 얼굴이었습니다;;;

 

뭐 아무튼 그 일은 나름 충격이었는데 나중에 같은 여자친구들끼리 어울려 다니는 모습을

한 두번 더 보고 나서야 완전히 골목대장의 성정체성(?)을 인정하게 되었던 것 같습니다.

  

---------------------------------------------------------------------------------

 

최근에 미남이시네요란 드라마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극중에서 남장여자캐릭터를 연기하는 박신혜란 배우를 알게 되었구요.

박신혜를 보니 다시 커피프린스의 윤은혜를 떠올렸으며,

마지막으로 골목대장을 떠올렸습니다;;;

 

그런데 물론 드라마라서 이해하지만,

극중 캐릭이 여자인지 몰라본다는 설정이 너무나 드라마"틱"했어요.

실제로 극중 박신혜나 윤은혜같은 사람이 남장하고 남자인척 한다면

너.. 알고보니 여자였어? 이럴 사람이 어디있겠습니까?

 

그래서 살짝 궁금해 졌는데,

실제로 관객이 봐도 남자인지 여자인지 정말 모르겠는

리얼한 남장여자가 나온 영화나 드라마가 있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6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7895
26276 박찬호·이승엽이 돌아온다 [2] 가끔영화 2011.05.20 1546
26275 [펌] 최서연 양은 ‘차상위 본인부담경감대상자’로 산정 [3] 물고기결정 2011.05.20 3410
26274 [유튜브 동영상] 혹시 이 동영상 보셨나요.. [6] miho 2011.05.20 1687
26273 인디 포럼을 위한 'In Dreams' by 박혁권 [1] l'atalante 2011.05.20 1104
» 드라마보고 잡상 (바낭) [4] nomppi 2011.05.20 1318
26271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이 칸에서 퇴출당했답니다. [14] 교집합 2011.05.20 5087
26270 [책지름 와중] 오랜만에 밀덕책 한권 질렀습니다. 독소전쟁사 [6] 무비스타 2011.05.20 1911
26269 2MB와 나의 끔찍한 공통점 [6] 생귤탱귤 2011.05.20 2382
26268 내년은 정치적으로 아주 역동적인 한 해가 될 듯. [11] 꼼데가르송 2011.05.20 2641
26267 생방송은 대본이 없어야 [5] 가끔영화 2011.05.20 2222
26266 성을 구매하는 사람들이 싫은 이유 [10] 레옴 2011.05.20 3311
26265 한국영상자료원 7월 '3인의 일본 거장전' [2] Wolverine 2011.05.20 1390
26264 블랙스완 블루레이 DVD [3] color#46 2011.05.20 1678
26263 왜 우리는 도덕적 판단을 넘어서는 사고를 해야 하는가? [27] hubris 2011.05.20 5307
26262 수정화장을 하면 자꾸 화장이 떡져요. 뭐가 문제일까요? [11] zaru 2011.05.20 4714
26261 나는 가수다.. (임재범, 새로 투입될 가수) [8] 깡깡 2011.05.20 4114
26260 코스타리카의 차도에 불시착한 외계인...같은 애 [6] Feline 2011.05.20 2098
26259 [건프라] 지긋지긋한 PG 더블오라이저 완성 [6] Mk-2 2011.05.20 5856
26258 트레이드 네이션 하시는분 안계신가요? 클로버 2011.05.20 1253
26257 [듀나인]영화 제작시 펀딩 관련... [1] kinema1995 2011.05.20 104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