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 전에 본 영화라 기억이 희미하지만..
저는 대체로 좋았습니다.
아름다운 이야기라고 기억해요.

두 사람의 사랑 이야기를 빼고 2가지만 꼽아 보면,

메릴 스트립의 자녀 중 배우자와 불화가 있었던 자녀가
처음에는 모친의 외도를 수용하지 못하다가 나중에는 이해하게 되고,
본인의 부부관계도 개선되는 에피소드가 있었고,

메릴 스트립이 남편에 대한 사랑을 묘사하는 씬도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그것을 보고 저는 대충 생각하기를
그래 그럴 수 있지, 둘 다 진실된 사랑 혹은 감정일 수 있지.. 했었어요.

그런데 지금 생각해 보면..
듀게에서 가끔 나오는 식으로 생각해 보면,
그러니까 클린트는 혼인 유지 상태, 메릴은 아니었다면, 
이 이야기가 지저분한 이야기로 보이지 않았을까 싶기도 해서요.

떡밥이 아니라 정말 다른 분들 감상이 궁금합니다.
꼭 반대 상황 가정이 아니라도 이 영화에 대한 여러 감상들을 얘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부모의 외도를 정당한 욕망으로 인정할 수 있는지, 경험담이나 뭐 다른 어떤 것이라도요.
이 영화 개봉 당시 평가가 어땠다든지, 편집이라든지 그런 것도 좋고요.

최근에 본 다른 영화 때문에 이 영화가 생각이 났는데,
꼭 한 번 물어보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이런 옛날 영화(저는 비디오로 봤었는데)를 지금 보려면 어떻게 볼 수 있나요?
DVD를 사야 하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99308
32496 [바낭] 줄임말에 대한 개인 경험 [11] Ripa 2011.08.19 1888
32495 미숫가루, 물에 타서 드시나요, 우유에 타서 드시나요? [31] 잠시만유 2011.08.19 8069
32494 [바낭성 질문]10만원 안쪽으로 블루투스 헤드셋 또는 이어폰을 사려고 하는데요 [3] 라인하르트백작 2011.08.19 1159
32493 정체불명의 괴사진 [16] 곽재식 2011.08.19 3246
32492 제가 잘 몰라서 그런데요 [1] 감동 2011.08.19 772
32491 사실은 1구, 1구 지시합니다. (할 수 있습니다) [5] haia 2011.08.19 1409
» [메디슨 카운티의 다리] 남녀의 상황이 반대였다면? (스포일러) [5] 김리벌 2011.08.19 1790
32489 눈 주위 알레르기 치료된 경험 있으신 분..? 밀가루 음식을 끊어야 하나요.. [9] 이소란 2011.08.19 5110
32488 [바낭성 질문]아이폰 이용할 때 아이튠즈 계정을... [1] 라인하르트백작 2011.08.19 676
32487 무상급식투표 준비하던 공무원이 과로사했다네요 [7] 꽃개구리 2011.08.19 2795
32486 일본에 또 강진이 일어났나봐요 [1] monsterRachel 2011.08.19 1614
32485 탈놈탈!!!! 탈놈탈!!!! [4] 꼼데 2011.08.19 1347
32484 요즘 플래시게임 하나요? [2] 아.도.나이 2011.08.19 793
32483 프로야구 잔여경기 일정 [8] 제주감귤 2011.08.19 1420
32482 멋진 안경테 파는곳 아시는분? [3] 트리우즈 2011.08.19 1634
32481 신발사이즈 잡담 - 전 종이에 그린 자기 발 크기가 신발 사이즈 인줄 알았어요...;; [13] 라곱순 2011.08.19 2740
32480 레인보우 - A(일본어 버전) MV [5] 탐스파인 2011.08.19 1436
32479 우리는 왜 영화에 매료되는걸까요? [7] 사람 2011.08.19 1142
32478 [듀나인] 소포클레스 국역본 [10] 김리벌 2011.08.19 978
32477 착하지만 싫은 친구 [6] dl 2011.08.19 31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