딱 명절 연휴 대목 장사를 위해 만든 게 분명하고, 저 또한 어쩌다 보니 그 '대목'손님이 됐네요.

명절 행사라 할 수 있는 가족 단체 관람을 했습니다.

 

감상은...

아마 영화사 사장님이 일본 어디 관광청에 근무하는 지인과 술 한잔 하다 나온 기획 아닌가 싶습니다.

다음 날 바로 배우들 스케쥴 체크하고 카메오 섭외하고, 추석 연휴 전 개봉을 목표로 돌진.

그 후로 세 달 이내에 크랭크인-2주 이내에 촬영 완료 했다는데 제 왼쪽 엄지 발가락의 발톱 2mm를 걸겠습니다.

 

예상들 하셨겠지만, 역대 '가문'시리즈 중 가장, 아~~~~무 내용도 없습니다.

그냥 상황극의 나열인데 그것도 아주 익숙한 것이 심하게 과장되어 있습니다.

(오히려 이 부분을 극대화 해서 어니스트나 총알탄 시리즈를 벤치마킹하면 어떨까 싶은...)

 

정준하씨는 뭐 영화사나 제작자에게 빚 진거 있나요? 요즘 이미지 좋아지는데 궂이 지저분한 바보로 돌아가다니... 

생리현상와 체취 등을 소재로 하는 원초적인 코미디를 책임지고 있더군요. 관객들 중 가족과 함께 온 초등학생들이 특히 아주 좋아했습니다.

 

비하하려는 건 아닙니다. 오히려 실행력은 참 대단해보이기까지 합니다.

스탭들과 배우들은 아마 엄청 고생했을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1644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91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47927
125601 프레임드 #715 [2] new Lunagazer 2024.02.24 22
125600 "파묘"(스포있음) 어이없는 코믹호러!!!! [10] new 산호초2010 2024.02.24 250
125599 교대생이나 교사라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에 대해 new catgotmy 2024.02.24 112
125598 [웨이브바낭] 의도대로 잘(?) 만든 건 알겠는데... '톡 투 미' 잡담입니다 [5] update 로이배티 2024.02.24 201
125597 마테 차 나눠 마시는 메시 수아레즈 daviddain 2024.02.23 90
125596 식이유황에 대해 [4] update catgotmy 2024.02.23 116
125595 프레임드 #714 [4] update Lunagazer 2024.02.23 41
125594 윤소하 전 의원 "심상정 불출마해야 당 구한다" [3] update 사막여우 2024.02.23 399
125593 [영화바낭] 이번엔 검술 말고 검도 영화. '만분의 일초' 잡담입니다 [6] update 로이배티 2024.02.23 238
125592 파묘 호 리뷰..유스포 [2] update 라인하르트012 2024.02.22 455
125591 프레임드 #713 [4] Lunagazer 2024.02.22 78
125590 음바페 ㅡ 마드리드 초상권 80:20프로 합의 [2] update daviddain 2024.02.22 86
125589 게이에 대한 경험 catgotmy 2024.02.22 259
125588 펌 ㅡ만족할만한 사과문'이라는 폭력<이강인 관련 글> [10] daviddain 2024.02.22 541
125587 바낭) 왜 흰색이 좋을까. 눈내린 풍경 [7] 김전일 2024.02.22 218
125586 전자책 단말기 선택 도와 주세요. [6] 남산교장 2024.02.22 350
125585 [왓챠바낭] 본격 인디 검격 액션, '불어라 검풍아'를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24.02.22 220
125584 [OCN 영화] 다음소희 [4] underground 2024.02.21 209
125583 요즘 인공지능 영상 근황 (Sora) 표정연습 2024.02.21 226
125582 '성남FC 레전드' 신태용, 김은혜 지지선언 "최고 성과 낼 사람" [1] ND 2024.02.21 26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