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노자 vs 진중권

2011.12.16 13:22

자본주의의돼지 조회 수:5804

박노자의 글 '전향을 권하는 사회?'


http://blog.hani.co.kr/gategateparagate/39525






이 글에 대한 진중권의 반응.


https://twitter.com/unheim


박노자의 글.  "국가의 여러 기관에서 외국어 번역 알선부터 노벨상 은근한 로비까지 다 도맡아주고, 외국 투어도 보내주고, 국내에서는 가장 우수한 언론들이 높은 가격으로 글을 사주고..."


근데 난 우익으로 '전향'을 했다고 하는데, 왜 학교 잘리고, 강연 잘리고, 감사 털리고, 고소 당하고, 강연장에 형사나 찾아오고... 이명박 정권은 아마도 좌익정권인가 봅니다.


박노자 선생님, 절 '주류'로 승격시켜주셔서 감사한데, 일반적으로 한국에서 공부하다가 노르웨이 대학에서 교수 하시는 분을 '주류'라 하구요, 한국에서 강사 하다가 잘려 필리핀서 직업교육 다시 받는 사람을 '비주류'라고 해요.


민노당 비판하고, 유시민 비판하고, 노무현 비판하고, 나꼼수 비판하고, 소위 '자유주의자'랑 박 터지게 싸운 것은 나인데.... 김규항/박노자 선생은 그거 물끄러미 구경하다가 내 뒤통수에 전향자, 자유주의자 딱지를 붙여주시죠.


그런 걸 그 분들 사용하는 전문용어로 "계급적 실천"이라 불러요


황당한 것은 내가 민노당, 진보정당 운동하느라 이리저리 뛰어다니고, 노무현/유시민과 싸우다가 노빠들에게 욕 바가지로 먹고 있었을 때, 저 두 분만은 그 현장에서 본 적이 없다는 겁니다. 다른 분들은 더러 봤는데....


아무튼, 박노자씨, '전향'시켜주셨으니 이제 제 주소로 약속하신 경품 보내주세요. 해외항공권 두 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96
40867 각종 매체에서 뽑은 올해의 영화 정리 [7] Ostermeier 2011.12.16 2677
40866 컨테이너 프로젝트 [5] 재생불가 2011.12.16 1458
» 박노자 vs 진중권 [28] 자본주의의돼지 2011.12.16 5804
40864 오지랖 넓은 인간 [4] catgotmy 2011.12.16 1172
40863 정명훈 비판하는 사람들 트윗 보다가 느낀 생각. [3] Jordi Savall 2011.12.16 2405
40862 KBS 연기대상 커플상 후보... 하균신-정진영(-_-) [5] 달빛처럼 2011.12.16 2285
40861 12월 14일. Malaga, 안달루시아, 스페인 [6] 프레리독 2011.12.16 1550
40860 영자의 전성시대 [4] 가끔영화 2011.12.16 2702
40859 [앱] path 라는 마이크로 블로깅 [9] EEH86 2011.12.16 1523
40858 (바낭) 여러가지... [3] 사람 2011.12.16 977
40857 마트에서 우유 잡는 법 이야기가 나와서, 소재만 비슷한 옛날 뉴스 하나 [12] 방은 따숩고 2011.12.16 2992
40856 감기 옮긴 사람과 감기 옮은 사람.. 갑과 을? -_-;; [4] Eun 2011.12.16 1332
40855 요즘 창궐하는 멧돼지를 먹으면 안되겠군요. [13] 무비스타 2011.12.16 3127
40854 [기사펌]김난도,안철수 교수가 서울대 신입생 대상 강연을 한답니다 [6] 라인하르트백작 2011.12.16 1696
40853 (속보?) 후지시마 쿄스케 "오!나의 여신님" 팬분들은 봅니다. [스포일러] [13] 01410 2011.12.16 2792
40852 디톡, 하이킥 그리고 서신애 [6] 루비 2011.12.16 2613
40851 타우제로와 저... [4] chloee 2011.12.16 988
40850 이거 얼마면 사먹을까요 [6] 가끔영화 2011.12.16 2205
40849 2011년 구글 10대 검색어 [6] 무비스타 2011.12.16 2754
40848 [듀나In] 컴퓨터 모니터 (23인치 이상) 추천 부탁드립니다 [3] espiritu 2011.12.16 109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