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스 2세의 위엄

2012.02.09 23:51

01410 조회 수:3166



범례)

1. 천조국 황제폐하 버락 오바마 : 재위 2009~ , 광종(狂宗) 조지. W. 부시 2세 상황의 뒤이어 현세 통치 중


1-1. 해리 S. 트루먼 : 재위 1945~1952. 20세기 중반 천조국의 황상이었으며 

선황 프랭클린 D.루스벨트의 뒤를 이어 왜국 오랑캐에 원자폭탄의 성은을 하사한 인물.


2. 사진 속 여성군주는 모두 동일 인물로서, 이름은


하느님의 은총으로 대브리튼 및 아일랜드 연합왕국과 해외의 영국 영토의 여왕, 신앙의 옹호자,

에든버러 공작부인, 메리오네스 백작부인, 그리니치 남작부인, 랭커스터 공작, 맨 섬의 영주, 

노르망디 공작, 가터 훈작사의 주군, 바스 훈작사의 주군, 씨슬 훈작사의 주군, 성 패트릭 훈작사의 주군, 

성 마이클·성 조지 훈작사의 주군, 대영 제국 훈작사의 주군, 무공 훈작사의 주군, 제국 공로 훈작사의 주군, 

인도의 별 훈작사의 주군, 인도 제국 훈작사의 주군, 영국령 인도 훈작사의 주군, 인도 메리트 훈작사의 주군, 

버마 훈작사의 주군, 로열 빅토리아·앨버트 훈작사의 주군, 에드워드 8세 로열 패밀리 훈작사의 주군, 

메리트 훈작사의 주군, 컴패니언 명예훈작사의 주군, 로열 빅토리아 훈작사의 주군, 성 요한 훈작사의 주군이신 

엘리자베스 2세 폐하

(Her Majesty Elizabeth the Second, by the Grace of God, of Great Britain, Ireland and the British Dominions beyond the Seas Queen, 

Defender of the Faith, Duchess of Edinburgh, Countess of Merioneth, Baroness Greenwich, Duke of Lancaster, Lord of Mann, 

Duke of Normandy, Sovereign of the Most Honourable Order of the Garter, Sovereign of the Most Honourable Order of the Bath, 

Sovereign of the Most Ancient and Most Noble Order of the Thistle, Sovereign of the Most Illustrious Order of Saint Patrick, 

Sovereign of the Most Distinguished Order of Saint Michael and Saint George, Sovereign of the Most Excellent Order of the British Empire, 

Sovereign of the Distinguished Service Order, Sovereign of the Imperial Service Order, Sovereign of the Most Exalted Order of the Star of India, 

Sovereign of the Most Eminent Order of the Indian Empire, Sovereign of the Order of British India, Sovereign of the Indian Order of Merit, 

Sovereign of the Order of Burma, Sovereign of the Royal Order of Victoria and Albert, Sovereign of the Royal Family Order of King Edward VII, 

Sovereign of the Order of Merit, Sovereign of the Order of the Companions of Honour, Sovereign of the Royal Victorian Order, 

Sovereign of the Most Venerable Order of the Hospital of St John of Jerusale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81463
44452 요즘은 남자도 알몸 동영상으로 협박 받는군요. [12] 자본주의의돼지 2012.02.10 5362
44451 듀9) 스페인어 배우기 어려울까요? [6] 츠키아카리 2012.02.10 1645
44450 고졸로서의 미래가 있을까요 [11] 아키나쨔응 2012.02.10 3695
44449 버벌진트 잡담 [6] 푸른새벽 2012.02.10 1980
44448 오지은 씨가 쓴 홋카이도 보통열차라는 책 좋네요 [6] 츠키아카리 2012.02.10 2237
44447 둥근 달을 보다가 달 (음모론) 타령 [4] 킹기도라 2012.02.10 884
44446 정봉주, 지금까지 제가 사람 잘못 봤네요. [17] soboo 2012.02.10 5300
44445 [펌] 왕년에 잘 나갔던 입원동기(?) [2] 01410 2012.02.10 1717
» 엘리자베스 2세의 위엄 [9] 01410 2012.02.09 3166
44443 뒷북쩌는 드라마 <황진이> 잡담 and 엔딩이 좋았던 드라마나 영화 있으셨나요. [10] 교집합 2012.02.09 1496
44442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스포일러 있어요) [1] lamp 2012.02.09 1151
44441 대형마트강제휴무,"영업권침해"? [4] iello 2012.02.09 1263
44440 궁금한 자매들의 이야기, 집안에 여자형제가 없어요 ㅠㅠ [20] 2012.02.09 2884
44439 [벼룩] 책 조금 올립니다. 밀희 2012.02.09 606
44438 KBS 클래식 FM에서 하는 <명연주 명음반> 매일 듣는 분 계신가요? [7] 낭랑 2012.02.09 1631
44437 저는 난폭한 로맨스를 봅니다 [23] zaru 2012.02.09 1842
44436 오늘 해를품은달 [41] 보이즈런 2012.02.09 2205
44435 아~ 사랑니 빼고 왔습니다. 빼는 동안 두편의 영화가 생각났습니다. ㅠㅜ [2] 무비스타 2012.02.09 914
44434 [듀나인] 맞선 애프터(?)에 대해서 [16] 잠시만익명 2012.02.09 2313
44433 경희대 총여학생회 기자회견에 대한 상상-2007 [19] catgotmy 2012.02.09 230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