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아이가 달라졌어요.

이 프로그램 아직도 하고 있네요.

 

 

예전에도 이 프로그램 보면 악을 쓰는 아이, 폭력적인 행동을 하는 아이들이 대부분이었던 것 같은데 지금 보고 있는 오늘 내용도 비슷하네요.

그때나 오늘이나 느낀 공통점은 '부모'의 가정 내 모습이라는 겁니다.

 

아이에게 서슴없이 " 야! " 라고 소리지르고 아이가 떼를 쓰며 엄마를 붙잡고 울고 때릴 때 똑같이 맞대응을 하며 짜증을 내고 화를 냅니다.

아이가 다가오려고 해도 엄마나 아빠는 외면하고 귀찮아하는 행동을 보입니다.

 

아직 결혼도 안해봤고 아이를 낳아 본 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지만  여기 닥터슬럼프님의 두 보석 남매를 보면 남의 아이임에도 아이코 예쁘다하며

여기저기 이렇게 예쁜 아이가 있다며 자랑하고 싶던데,

 

자신이 낳은 아이임에도 온전히 사랑으로 대하는게 어려운 사람들이 많구나 싶은 생각에 나는 과연 어떨까 싶습니다.

 

 

개인적으로 저희 집에선 큰소리로 부모님이 다투신 적이 한번도 없으셔서 (오히려 침묵, 냉전기간이 길죠.이것도 매우 끔찍하죠.)

누군가 소리지르고 윽박지르는 모습이 티비 프로그램상이지만 받아 들이는게 조금 거북해요.

 

 

아이는 잘 키울 자신 있는 사람들이 낳아야 한다는 말, 예전엔 그런게 어디 있냐며 키우면서 배우는게 정말 부모가 되는과정이고 그게 사람 아니겠어?  이런 생각이었는데 요즘은 좀 달라지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97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465
46628 구나라당 타이밍 좋네요 [3] 임바겔 2012.04.03 1592
46627 youtube 10곡 [2] 축구공 2012.04.03 673
46626 (어둡고)(무겁고) 강력하면서도 신나는?음악 찾아요 [23] 트리우즈 2012.04.03 1393
46625 남자 고교생의 일상[애니] [3] catgotmy 2012.04.03 1219
46624 바낭 심심해서) [1] 가끔영화 2012.04.03 770
46623 한국인은 성폭행 & 살인 안하나? 참나~ [11] 눈의여왕남친 2012.04.03 2724
46622 007 22편 블루레이 50주년 기념판 프리오더中.. [2] 무비스타 2012.04.03 1203
46621 [자유의지 다이어트 모임]69일차 [14] Maleta 2012.04.03 755
46620 첫경험 때 피임하셨습니까? [22] 침엽수 2012.04.03 7421
46619 [취업관련] 최종 합격 했습니다. [18] 지루박 2012.04.03 3158
» 우리아이가 달라졌어요, 원인은 부모, 가정이 큰 요인이네요. [4] 오늘만 2012.04.03 2437
46617 사후피임약 일반의약품으로 변경 _ 어떻게 할 것인가? [63] 고인돌 2012.04.03 4222
46616 건축학개론 잡담(약스포) [5] 유빅 2012.04.03 1663
46615 건축학 개론보니 한가인이 드라마 찍느라 고생했단 생각이 드네요. [8] 쥬디 2012.04.03 3884
46614 오늘 강풍에 컨테이너 차가 넘어져 차를 덮쳤답니다. [11] chobo 2012.04.03 2730
46613 사찰 정국에서 다시 본 타인의 삶 scotchT 2012.04.03 787
46612 종합병원.. [6] 참ING 2012.04.03 1160
46611 총기난사사건 한국인 차분한 성격에 선한 이미지 [7] 사과식초 2012.04.03 2677
46610 [듀나인] 모든 글 클릭할 때마다 쪽지가 왔다고 창이 떠요 [14] 아실랑아실랑 2012.04.03 1012
46609 [듀나in] 패션 애송이의 질문 2: 인터넷 쇼핑몰 구두와 브랜드 구두가 그렇게 차이가 많이 나나요? [9] funky 2012.04.03 3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