틴달로스의 사냥개는 HP 러브크래프트가 아니고 프랭크 벨납 롱이라는 러브크래프트의 동료 작가의 소설에 나옵니다.  러브크래프트 자신의 작품에는 그런게 있다 하는 언급만 나오죠.

 

 

틴달로스의 사냥개라는 이름은 이 괴물이 개처럼 생겨서 붙은 것이 아니고 한번 찍은 먹이감은 시공을 초월해서 추적해서 꼭 잡아죽이기 때문에 붙은 이름입니다.

 

 

실제 생긴 것의 구체적인 묘사는 러프크래프트 전설계의 존재들이 대개 그렇듯이 애매하죠.

 

 

일단 공통된 요소는 인간의 몸에 꽂아서 생체 에너지 (아마도?) 를 빨아먹는 긴 혓바닥입니다.

 

 

이 괴물이 특이한 것은 120도 이하의 직각에 가까운 구부러진 각도에서만 우리 세계로 진입할 수 있다는 겁니다. 벽의 모서리 라든지 심지어는 잎파리가 꺾어진 부위에서도 물체화할 수 있다는 데... 그렇다면 모든 것이 두루뭉실하게 커브로 구성된 곳에 있으면 이론적으로는 피할 수 있다는 얘기가 되겠네요. 

 

 

 

로저 젤라즈니 ([변하는 땅]) 와 윌리엄 버로우스 ([버려진 길이 있는 곳]) 의 소설에도 등장합니다. 

 

 

 

[소스가 죽었습니다 죄송]

 

크크크 ^ ^

 

 

북실인형은 이렇게 생겼군요. 눈이 밑에 달려있는 것이 인상적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42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367
4017 오늘은 무슨 날? [4] 꽃띠여자 2010.07.30 1857
4016 지하철..은 아니고, 버스에서 만난 어떤 아줌마. [6] 01410 2010.07.30 3281
4015 [금요일오후에바낭] 제주도 펜션 어디가 좋을까요? [9] 가라 2010.07.30 3562
4014 아침엔 갈비 정돈 먹어줘야 하루가 든든한 거 아닌가요? [16] 걍태공 2010.07.30 2741
4013 저도 에어컨물바다 흑흑 / 컨벡션오븐 리퍼로 질렀어요~ [1] 톰티트토트 2010.07.30 2427
4012 여자들이 구두를 사모으는 순서 [13] 장외인간 2010.07.30 4394
4011 조카 돌인데 무슨 선물이 좋을까요? [7] august 2010.07.30 2186
4010 노트북 메인보드가 나갔다는데... 하드만 사용할 수 있는 방법? [5] Carb 2010.07.30 1750
4009 [듀나in] 혹시 spss 프로그램 다룰 줄 아시는 분 계신가요? ㅠㅠ [4] 호잇! 2010.07.30 1835
4008 비...옷장사도 말아먹었나 보군요. [7] soboo 2010.07.30 5565
4007 민폐에 대처하는 법 [16] RoyBatty 2010.07.30 3429
4006 1962년 교황이 서명한 <아동? 성추행시 비밀재판> 내용의 문서 [11] catgotmy 2010.07.30 2434
» 러브크래프트 세계의 괴물 틴달로스의 사냥개 Hound of Tindalos [5] Q 2010.07.30 4905
4004 영화관 기하학! [8] DJUNA 2010.07.30 3168
4003 와, 간만에 듀게 접속 성공! ㅠㅠ [8] Mothman 2010.07.30 2321
4002 전 지하철 관련해서 신문에 떴었습니다.. (자폭바낭) [20] 01410 2010.07.30 3302
4001 어제의 컴백 (DJ DOC, Se7en) [6] @이선 2010.07.30 2667
4000 저는 솔트 별로더군요.(스포일러 있어요) [5] 폴라포 2010.07.30 2192
3999 영화관 대두족의 문제.. [15] 도야지 2010.07.30 3659
3998 제일 선호하는 스타크래프트 종족은 ?? [3] 도야지 2010.07.30 190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