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왜 중독에서 벗어나지 못할까요?

2012.08.26 11:45

chobo 조회 수:3825

잡채밥의 중독에서요.

 

매주 일요일 아침에는 귀찮다는 아주 당연한(?) 이유로 중국집에 잡채밥을 시켜먹습니다. 

  

헌데 먹고 나면 한번쯤 다른거 시켜볼껄, 이런 후회를 합니다.

그리고 월요일 부터 토요일까지 주중에 -업무중에도!- 이런 생각을 가끔 합니다. "그래, 이번주에는 다른 걸 시켜보자"

 

그리고 방금 잡채밥 시켰습니다.

 

전 이미 잡채밥의 노예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8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321
57160 자체 포샵이 되는 우리 조카 [2] 살구 2012.08.26 2645
» 전 왜 중독에서 벗어나지 못할까요? [12] chobo 2012.08.26 3825
57158 [카라] 외방만화방에 유행하는 놀이 (자동재생주의) [5] 황재균균 2012.08.26 2997
57157 전형적인 한국 아저씨의 하소연 한 번 들어주시겠습니까 [21] military look 2012.08.26 7464
57156 닐 암스트롱 사망 [4] 기타등등 2012.08.26 3756
57155 그래서 옥상 텃밭은 어떻게 되었는가. 풀의 성장일기. [11] 열아홉구님 2012.08.26 3979
57154 싱글 여성은 왜 공화당에 투표하는가 [9] loving_rabbit 2012.08.26 3813
57153 운동권은 후일담을 말하지 않는다. 옛날 운동권만이 후일담을 말한다. [57] 점례 2012.08.26 6438
57152 [윈앰방송] 인디 모던락 나갑니다. ZORN 2012.08.26 636
57151 사고난 차 폐차하고 중고차 구매 했습니다.. [4] 도야지 2012.08.26 2515
57150 김두관, 손학규 경선 중단 합의 [24] 잠수광 2012.08.26 5346
57149 두드림에도 '치골'이... [3] 도야지 2012.08.26 2702
57148 국순당 신제품 좋아요. [12] 푸른새벽 2012.08.26 4154
57147 애플 과 삼성의 재판 결과에 대한 유감 [15] 아이군 2012.08.26 3734
57146 방금 '그것이 알고싶다' 보신분? [7] 따그닥고 2012.08.26 4950
57145 붕 뜬 기분.... [8] logo 2012.08.25 2611
57144 카메오 누구일까요 [5] 가끔영화 2012.08.25 2285
57143 대만에 물난리가 심각한가보네요. [4] soboo 2012.08.25 4344
57142 [아이돌] 오늘 음악중심 카라 컴백 무대 & 싸이 공연 영상 + Tiny G라는 신인 그룹 잡담 [15] 로이배티 2012.08.25 3304
57141 삼성의 특허는 왜 인정 받지 못했는가에 대하여 [7] 프레키 2012.08.25 325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