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ㅂㄱㅎ측에서 안철수에 대하여 뒷조사를 했다 (누가 했는지? 국가 공권력이 개입되었을 가능성은 이미 경찰이 내사를 했었다는 발표로 미루어 충분함)


2. 털거리가 나오는대로 이런 저런 언플을 하는데 잘 안 먹힌다 (지지율이 떨어지지 않는다)


3. 그러다가 첩보인지 아니면 아랫놈의 과잉 충성인지 '건수'가 하나 걸렸으니 바로 '뇌물과 여자'


4. 50대 중반의 사업가에게 '뇌물과 여자'는 털면 다 털려지는 건수가 아니던가! 이걸로 가자!!!



라고 ㅂㄱㅎ쪽에서 내부결론이 난듯 합니다.


그런데 본격 실무진?에서 작업을 시작하기 전에 그만 정씨가 친구에게 전화질을 합니다 


"하와이에 가라"


그러자 안철수 측근인 친구는 


 "니가 가라 하와이"가 아니라


기자들을 불러 놓고 저것들이 우리를 협박했다고 폭로합니다.



그래서 정씨는 잘리고 유력한 대선후보 특보로서 차기정권 떡고물에 성큼 다가섰던 꿈이 깨지는데....


 

5. 그는 핵폭 맞고 가버렸지만  호사가들은  붕어들 마냥 궁시렁 댑니다. 


 '안철수의 뇌물과 여자'가 사실인지 밝혀라!!! 라고 안철수에게 묻습니다.


그리고 정씨는 다시 영웅으로 되살아 나는데....




정말 5년만에 대통령 하나가 찐따들 참 많이 만들어 놨구나....싶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25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254
57085 [찌질바낭] 계획 있으면 부케도 받을래? [35] 정독도서관 2012.09.06 3797
57084 캔맥주와 병맥주 [6] 등짝을보자 2012.09.06 2855
57083 류현진... [4] 영화처럼 2012.09.06 2081
57082 루드비코의 만화 영화 [2] 오명가명 2012.09.06 1718
57081 듀9 - 해운대쪽 식사장소 추천해주세요 ㅠㅠ [6] cloudy 2012.09.06 1605
57080 [듀나인] 근현대사 한달짜리 과외...어떻게 해야 하죠? [8] Fiorentina 2012.09.06 2472
57079 [아이돌?]류화영 자작 랩 공개 [6]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9.06 3324
57078 나만 아는거 남한테 잘 가르쳐주는 편인가요 [16] 가끔영화 2012.09.06 2932
57077 [똥싼 놈이 성낸다] 새누리당 "민주, 안철수 의혹 진실 밝혀야" [5] 黑男 2012.09.06 2789
57076 골든타임에서 좋았던 대사. [3] peony 2012.09.06 2800
57075 [바낭] 헌혈과 자전거 그리고 혈장 하지만 우산 그러나 공허함 [8] 異人 2012.09.06 1821
57074 만취자에게 술을 팔지 않는 문제 [8] 소요 2012.09.06 1782
57073 스페인 벽화 훼손 or 재창작은 할머니 마음대로 한 것이 아니란 생각이 듭니다 [14] paired 2012.09.06 4840
57072 [나꼼수] 봉주19회 올라왔네요 [6] 잠수광 2012.09.06 2622
57071 [바낭] 신기방기하지만 시시껄렁한 우연들,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훌리오와 에밀리아 내용누설 有) [4] 로즈마리 2012.09.06 1536
57070 '성폭행범 문제'에 관련하여 권하고 싶은 기사 하나 [6] soboo 2012.09.06 2143
57069 여러분의 리버 피닉스 최고의 작품은 무엇인가요? [23] Mott 2012.09.06 3937
57068 (듀9 죄송합니다) 아이허브 이용해보신 분, 질문좀 드릴게요. [5] pinacolada 2012.09.06 2141
» 'ㅂㄱㅎ측의 안철수에 대한 협박' 사건의 맘대로 재구성 [11] soboo 2012.09.06 3529
57066 어제 호타루의 빛 시사회 보고 왔어요 [4] miho 2012.09.06 192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