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드 한니발을 다 봤습니다.

2013.06.19 23:16

닥호 조회 수:1584

아직 시즌 완결은 아니지만 뭐 어쨌든...

 

...보고 나니까 참 묵직하네요...

 

기발하고도 잔인한 희생자들과 시체들은 뭐... CSI를 통해 면역을 길러놨지만

 

드라마 안의 멀쩡하지 않은 인간군상들이 서로를 조종하려 들고 조종당하고 하는 등...

 

게다가 심리학자가 많이 나와서 그런지 어찌나 서로 프로파일링 해대는지...

 

크리미널 마인드가 그냥 사건의 잔인함으로 시청자의 진을 빼놨다면

 

이건 관계들이....

 

그래서 이 묵직해진 정신을 맑게 해보코저 Veep를 한번 봤더니

 

오오... 청량음료를 마신 기분이네요.

 

이제 Veep 달리러 갑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8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9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59
74518 타투가 레즈비언 컨셉으로 전세계를 낚은 후 [7] lonegunman 2013.06.20 4532
74517 돋보기, 궁금합니다. [1] 칼리토 2013.06.19 776
74516 [바낭] 오늘 '너의 목소리가 들려' 간단 잡담 [6] 로이배티 2013.06.19 2160
74515 세미콜론에서 정발하는 '아키라' [7] 아니...난 그냥... 2013.06.19 1314
» 미드 한니발을 다 봤습니다. [2] 닥호 2013.06.19 1584
74513 모든 복은 소년에게 / 모든 복은 듀게에게 [2] 만약에 2013.06.19 858
74512 맙소사, 오마이갓, 왓더풕, 이게 뭔... [6] Warlord 2013.06.19 2572
74511 (동물 관련해서) 이런 사람 싫어요 [4] 악명 2013.06.19 1399
74510 바낭을 위한 식단 공개, 오늘도 다이빙 잡담 [21] 벚꽃동산 2013.06.19 3239
74509 천안의 운전면허 학원 추천해주세요~ [1] romantic 2013.06.19 1750
74508 [바낭] 문득 음악을 듣다가 (99년의 유희열...) [3] 냥품 2013.06.19 1235
74507 <한겨레>·<경향>, 광고료와 성소수자 인권 맞바꾸다! [13] 세멜레 2013.06.19 2696
74506 잡담셋트 : 내가 눈이 아파 듀게 안 들어온 사이 폭풍이 지나가다니 [5] 01410 2013.06.19 1888
74505 [듀나in] 큐브릭의 닥터스트레인지러브의 다른 엔딩? [3] 아무 2013.06.19 1123
74504 [바낭] 가장 높은 별점평균을 받은 영화? [1] 보람이 2013.06.19 1426
74503 아따 고것 참 얘한테 반했어요 [2] 가끔영화 2013.06.19 1441
74502 한의학의 가장 큰 피해자는 한의사 아닐까요? [15] 닌스트롬 2013.06.19 2575
74501 대전아트시네마의 고양이... [4] 조성용 2013.06.19 1990
74500 한의학에 나쁜 인상을 가진 분들이 이곳엔 많군요. 이유라도 좀 들어보죠 [44] 대필작가M 2013.06.19 3795
74499 일요일 오후의 캠퍼스 고양이들 그리고 조류 갱단 [2] 조성용 2013.06.19 99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