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2020.02.10 09:57

칼리토 조회 수:404

도밍고님의 글을 읽고 며칠 곰곰히 생각해 봤습니다. 


누군가에게 마음의 상처를 주면서까지 공격적인 글을 쓰는 이유는 뭘까? 그럴만한 가치가 있을까? 둘다 아니더군요. 정치 관련 글은 그만 써야겠습니다. 


어째.. 맨날 반성하고 성찰할 일 투성이 입니다. 나이가 들어도 사람은 잘 안 변하는 거죠. 


어제는 버섯종균기능사 필기시험을 봤습니다. 며칠 공부하고 합격했으니.. 시험이 어렵지 않은 거죠. 그런 자격증이 있었어?? 싶으시겠지만..(저도 그랬음..) 식재료로써 버섯을 좋아하기도 하고 나이가 들수록 자격증이라는 게 좀 필요한 국면이 있지 않을까 싶더라구요. 이거 따면..다음에는 수산물 품질 관리사를 한번.. ㅎㅎ


어머님 생신이 이번주라 지난 주말에 미리 생일 잔치를 했습니다. 식당에 나가 먹으려다가 시국이 시국인지라 몇가지 음식을 차리고 집에서 먹었습니다. 몸은 좀 피곤해도 다들 좋아해주니 뿌듯하더군요. 밥상머리에 모여 앉아서 맛있는 거 나눠먹는 일만큼 좋은 게 없습니다. 다만.. 저희 가족도 이럴진대.. 요즘 요식업하는 자영업자들은 참 하루하루가 힘드시겠다 싶었네요. 빨리 좀 안정되서 꽃피는 봄이 오기 전에 경기도 살아나길 바래봅니다. 


요즘처럼 마스크와 개인 위생에 대한 전 국민적 관심이 높은 때가 없는 거 같습니다. 장기적으로 국민 보건에 순기능이 될거라고 희망을 가져 봅니다. 


다들 건강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6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23
112261 [듀나인] 전기 압력솥 [16] 날다람쥐 2020.03.07 630
112260 아, 그런데 일본이 중국도 입국제한 했으니.. [3] 가라 2020.03.07 847
112259 정의당 비례대표 경선 결과가 나왔습니다. [7] ssoboo 2020.03.07 1065
112258 문재인 외교 참사 [4] 도야지 2020.03.06 915
112257 나만 좋아했던 (시청률 낮았던) 예능/교양프로 있으세요? [7] tomof 2020.03.06 590
112256 비자를 건드린 나라가 일본 뿐입니다. 그래서 일본에게만 대응하는 겁니다. [24] 표정연습 2020.03.06 1329
112255 아버지를 아버지라고 부르지 못해서 고민입니다 [5] 정해 2020.03.06 706
112254 바티칸 Holy See에서도 코로나 확진자 발생, 이란 하루새 1,234명 증가 tomof 2020.03.06 469
112253 시드니 지역 감염, 회사 정책, 사재기 [12] 양자고양이 2020.03.06 825
112252 "국가재난 상황에 모든 것을 정파화.. 전문가에게 모욕적" [27] 왜냐하면 2020.03.06 1010
112251 ㅈㅅ일보가 왜 일본에만 화내냐고 했군요. [28] 가라 2020.03.06 1509
112250 톰 행크스가 또 2차 대전 영화에 나오네요 <그레이하운드> [4] 부기우기 2020.03.06 387
112249 허경영 전화를 받았어요. [7] 왜냐하면 2020.03.06 805
112248 오늘의 80년대 스티커와 코로나 시대의 생활 수칙 [5] 스누피커피 2020.03.06 481
112247 망상 - 인구조절용 바이러스 코로나 19 [7] 도야지 2020.03.06 1119
112246 (바낭) 2015년생의 기대수명 142세 [2] 보들이 2020.03.05 969
112245 이란과 코로나19 [3] 어제부터익명 2020.03.05 734
112244 신천지와 120억 [5] 어제부터익명 2020.03.05 831
112243 애플워치 시리즈 5 사용기 [2] 예정수 2020.03.05 415
112242 안철수는 코로나사태가 진정되면 민주당으로 복귀해야 할 것 같네요 [4] 예정수 2020.03.05 9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