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뭔가 속에 있는 이야기, 자기 주장을 하려고 하면 눈물이 납니다.

뭔가 감정이 북받쳐 오르고 아무튼 힘들어요

그래서 왠만하면 그런 상황을 회피하는 방향으로 살아왔어요.

눈물은 내가 슬프거나 서러워서 나는게 아닌데도 저와 대화하는 사람들의 의지를 꺾어버리거나

그사람들이 내 의도와 상관없이 저에게 지게끔 하거든요.

그럼 저는 울어서 이야기를 통과시킨 사람이 되는 그 기분이 너무 싫어요.


우야든둥 저는 울고싶어서 우는게 아니예요

눈물로 뭘 어쩌고 싶은게 아닌데 뭔가 가슴에 맺힌게 많아요.

자기 주장을 당당히 할때 그게 너무 힘들고 눈물이 나는걸 보면 이유가 있는것 같은데

제가 자기 주장이 없는 성격이 아니라 그 주장을 하는 과정에서 눈물이 나는게 힘든거라면

분명히 고칠길이 있겠죠?


멘탈이 너무 유리같아서 사실 너무 사소한거에 상처를 받기 때문에 이런것 같은데

이런 사소한일에 받는 상처를 극복하는 뭔가 방법이 있겠죠 분명히?


듀게는 영험하니깐..

여기에 관련된 책이나 서적이나 아시면 도움좀 받고싶으네요.


치인트를 보고 자기 입장을 잘 설명하는 설이를 보고 제가 많은 충격을 받았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907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91
96667 (낚시) G20 보안이 뚫렸군요ㄷㄷㄷ [6] 밀키웨이 2015.11.18 2318
96666 (음악 바낭) 심심해서 해보는 피아니스트 복면가왕 - 정답 첨부 [17] 보들이 2015.11.18 1621
96665 [바낭] 요즘의 날씨와 이런저런 이야기들. [8] 쏘딩 2015.11.18 1049
96664 그냥저냥 쓰는 잡글 [3] 라인하르트백작 2015.11.18 876
96663 다시 피터 드러커, 재외국민 선거 신청, 레진 단지 [1] 겨자 2015.11.18 1243
96662 몇년 전 애니메이션 + 요한게시록revelation + 성경에 나오는 작물들 [1] 장모종 2015.11.17 942
96661 왜 요새 짜증이 날까 + 하고싶은일 + 기분나쁠때 좋아하는 노래 안듣기 [5] catgotmy 2015.11.17 1124
96660 구입한 김치에 생굴을 그냥 넣어도 될까요? [25] underground 2015.11.17 4062
96659 랜선 바이러스에 걸리면? [4] 산호초2010 2015.11.17 2428
96658 멸종한 동물들 (사람에 따라 혐오 사진이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5] 장모종 2015.11.17 2210
96657 [듀나in] 수학을 배울 수 있는 사이트를 찾습니다 [8] 천연성 2015.11.17 1261
96656 The 2015 Governors Awards Ceremony [2] 조성용 2015.11.17 675
96655 만일, 갑자기 먼 친척 어른에게 유산을 상속받는다면 어떤 기분일까요? [13] Bigcat 2015.11.17 5332
96654 PC를 사려고 합니다 [10] canleyvale 2015.11.17 1786
96653 (바낭+듀나인(수정)) 한국행,노량진수산시장,그리고... [8] 러브귤 2015.11.17 1988
96652 오늘은 디씨위키보다가 웃네요 [1] 루아™ 2015.11.17 1731
96651 파리테러와 민중 총궐기에 대한 글 하나 [1] 소수리 2015.11.17 892
96650 흔한 조선일보 기사 제목 [6] 표정연습 2015.11.17 1941
96649 14살 클로이 모레츠 무지하게 큰 사진 [1] 가끔영화 2015.11.17 2003
96648 누구에게도 선의를 기대해선 안되는 것인가 [5] 천연성 2015.11.16 609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