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의 자살

2017.12.05 11:31

사팍 조회 수:1580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0&aid=0003112495


일 년 전 예술계에서 성추행과 성폭력에 관한 뉴스가 몇건 나왔습니다.

그 중에 시인 박진성이 있었습니다.


일 년 후, 그는 누명을 벗었지만 이미 받은 상처는 돌이킬 수 없었습니다.

이미 받은 낙인은 지워지지 않았고 명예복권이 되지 못했습니다.


결국...

자살 시도를 하였더군요.

다행히 죽지는 않았어요.

그는 병원에서 회복 중이라는데...


시인의 감수성과 일련의 사태 그리고 사회의 시선 때문에 일이 커진 것 같습니다.


분명 남성이 여성에게 가하는 성을 포함한 폭력이 많지만 반대 급부도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어 현대카드 사건 같은 것 말이에요.

이 게시판에서도 어떤 분이 한샘사건과 함께 매도를 했었죠.

하지만 사건을 들여다 보면 무고를 한 사건이었어요.


생각은 많은데 할 말이 없습니다.

시인 박진성의 쾌유를 빕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218
107902 pinterest에 사진 정말 많네요 [4] 가끔영화 2018.01.22 736
107901 비트코인 소동이 끝나는건가요 [7] 메피스토 2018.01.22 1718
107900 넷플릭스에 올라온 ‘서울서칭’(서울캠프 1986) 재밌네요! [4] 자두맛사탕 2018.01.21 1390
107899 브라이트 그리고 섀도우 런 [5] 샌드맨 2018.01.21 410
107898 다운사이징을 봤어요. (약스포) [7] 티미리 2018.01.21 834
107897 배불러 터진 소리하는 사람들 + 무책임한 기레기들과 보수야당 + 현실감각 제로인 북한X들 [6] soboo 2018.01.21 1243
107896 2018 Producers Guild Awards Winners [1] 조성용 2018.01.21 296
107895 그림을 배우고 있어요 63 : 무술년을 맞아 [8] 샌드맨 2018.01.21 363
107894 한국 사회의 무임승차자에 대해서 [16] 겨자 2018.01.21 1999
107893 다시 한 번 수준 떨어짐을 증명한 현대자동차의 비하 광고 [6] 프레데맄 2018.01.21 1801
107892 청년세대의 역린. 단일팀 문제. [39] MELM 2018.01.20 2575
107891 듀게분들에게 올해 최고의 기대작은 뭔가요 [8] 연등 2018.01.20 1239
107890 코코 후기..! (스포있음) [12] 튜즈데이 2018.01.20 1134
107889 Dorothy Malone 1925-2018 R.I.P. [2] 조성용 2018.01.20 272
107888 아이스하키 단일팀... 참 먹기 좋은 떡밥이죠 도야지 2018.01.20 692
107887 [EBS1 영화] 케스(KES, 1969) [6] underground 2018.01.20 840
107886 잡담 - 시간이 더 이상 기다려주지 않는다, 19일의 금요일 [1] 연등 2018.01.19 520
107885 평창올림픽, 북한 참가에 대한 반가움은 어디가고 논란만 키우는 언론들.... [8] 왜냐하면 2018.01.19 1679
107884 [듀나in]눈꺼풀 쳐짐 수술 안과 추천해주세요. [2] 쏘맥 2018.01.19 648
107883 아이스하키 논란에 부쳐 [4] 회사원A 2018.01.19 122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