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 히어로 리뷰

2017.10.10 15:58

티미리 조회 수:609


용산참사를 다루었던 <두 개의 문>을 보고 제작팀에 신뢰가 생겼었는데, 

이번엔 쌍차 이야기를 다루었네요.


그래도, 감당할 수 있을까 싶어 오락 영화들(제 기준) 뒤로 계속 미루었는데,

이번에도 참 좋은 작품을 만들어내신 듯 해요.


쌍용자동차 해고 노동자 중 한 분의 첫째 아들을 중심으로, 아버지에 대해, 그리고 지금의 상황들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등등을 몇년간 현실적으로 담아낸 다큐입니다.


(제목 <안녕 히어로>에서 '안녕'은 (영어 제목에 따르면) Hi, Hello 가 아니라 Goodbye라는 걸, 티켓을 받아들고서야 알았습니다.)




감독님 인터뷰(<무비스트>) 중, 촬영 및 인터뷰에 대해 가족들의 동의를 구하는 게 어렵지 않았느냐는 질문에, 아내분께서 답하시길, 

아이들이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사실 궁금하면서도 차마 묻기 어려웠었던 지라, 의외로 쉽게 동의해주셨다고 하는 내용이 있었습니다.


그건 부모 뿐만 아니라 사회의 다른 사람들도 마찬가지일 거라 생각해요.

예의상 감히 묻지 않기로 한, 안타깝지만 그로써 적당한 거리를 두기로 한 것을, 카메라가 성큼성큼 다가가 대신 해준 것이지요.

그리고 감사하게도 참 솔직한 이야기들을 듣게 되었어요.


몇 년의 시간이 지나며 소년의 키가 자라났듯,

그 때 그 때 생각하고 바라보고 품어온 것들이 숨길 수 없는 흔적이 되어 표정으로, 얼굴로 자라난 듯 하여 

정말, 마음이.

그랬어요.


어디서 흔히 들을 수 없는 소중한 목소리들을 담아낸,

그리고, 지난 몇 년간 세상이 어떻게 구겨졌었는지에 대한 증언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 혹시나 이런 리뷰를 우연히 접할지도 모르는 김현우 군께, 

이야기해줘서 참 고맙다고 말하고 싶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658
108157 김어준은 쉴드칠 필요가 없어요. [5] soboo 2018.02.26 1467
108156 자발적 댓글부대인가요? [6] 휴먼명조 2018.02.26 844
108155 '김어준의 음모론' - SOVIDENCE 블로그 [3] 휴먼명조 2018.02.26 939
108154 김어준은 이런 이야기를 딴지일보에 실었던 사람입니다 [1] KEiNER 2018.02.26 1212
108153 김어준의 예언 적중 [6] 김지킴 2018.02.26 1282
108152 김어준을 까는 금태섭을 까는 이승훈PD [42] 사팍 2018.02.26 2063
108151 돼지 농장의 실체를 보여주는 다큐 '잡식가족의 딜레마' [2] 프레데맄 2018.02.26 696
108150 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동영상 몇 개 [5] underground 2018.02.25 823
108149 개판인 폐회식 [15] jove62 2018.02.25 2360
108148 평창 동계 올림픽 폐회식 [10] 연등 2018.02.25 1605
108147 김어준 실드치는 손혜원과 정청래 [9] 휴먼명조 2018.02.25 1637
108146 하워드 혹스 영화 좋아하시나요? [2] yellowhale 2018.02.25 380
108145 블레이드 러너2049 단편 프리퀄 상당히 강력하네요 가끔영화 2018.02.25 454
108144 한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 Team Kim [1] soboo 2018.02.25 1329
108143 다큐)국가에 대한 예의 사팍 2018.02.25 512
108142 재개봉된 블레이드러너는 보셨나요들 [4] woxn3 2018.02.25 739
108141 금태섭 의원 on 김어준 certified #미투 [8] 휴먼명조 2018.02.25 1455
108140 성매매 여성 함정수사하다 성매매 여성 사망 [1] 바다같이 2018.02.25 1509
108139 피겨 아이스댄스 경기 NBC인터넷 버전을 보고. S.S.S. 2018.02.25 684
108138 컬링 결승 경기 시작!!! [3] 사팍 2018.02.25 63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