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 [EBS2 지식의 기쁨]은 서울대 국문과 방민호 교수의 강연입니다. 재미있을 것 같으니 관심 있는 분들 같이 봐요.
강연 소개 가져왔습니다.


박경리생명의 아름다움에 대한 옹호 - 6월 10일 밤 11시 55분 EBS1TV/ 10시 EBS2TV

토지·김약국의 딸들》 등을 쓴 박경리에게 작가로서의 삶은 운명과도 같았다일제강점기과 한국 전쟁으로 대표되는 비극적인 근·현대사를 체험하고순탄하지 않은 개인사를 경험하면서 그녀는 삶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고민했다그리고 살아있다는 것이 가장 아름다운 것이라는 답을 남겼다최초 공개하는 박경리 작가의 인터뷰 음성과 함께 살아있는 모든 것에서 가치를 발견했던 그녀의 삶과 작품을 되짚어 본다.

 

최인훈3의 이상향을 찾아서 - 611일 밤 10시 EBS2TV

광장·회색인》 등의 대표작을 남긴 소설가 최인훈은 학창시절을 이북에서 보냈고소설가로 활동하면서는 미국과 러시아를 횡단했다두 가지 사회 체제를 모두 경험한 최인훈의 작품에는 이에 대한 고민이 담겨 있다하지만 그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한 발자국 더 나아간다과연 진정한 인류의 이상향은 무엇일까소설가 최인훈의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그가 하고 싶었던 말이 무엇인지 생각해보자.

 

박완서인간적 사회를 향하여 - 612일 밤 10시 EBS2TV

1950박완서가 대학에 입학한 지 닷새 만에 한국 전쟁이 발발했다청년 박완서는 전쟁으로 인해 황폐화되어가는 서울을 목격해야 했고인간성이 상실되는 사회를 안타까워했다그때의 경험은 그녀의 작품 속에 담겼다냉혹한 현실 속에서도 이상을 추구하는 삶의 가치를 역설한 나목부터 콘크리트 바닥에서 피어난 한 송이 꽃에서 생명의 소중함을 발견하는옥상의 민들레꽃까지 그녀가 남긴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인간적 사회를 꿈꾸었던 작가 박완서의 삶을 반추해본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674
112732 Robert Forster 1941-2019 R.I.P. [2] 조성용 2019.10.12 219
112731 괴로움을 거치는 깨달음 [15] 어디로갈까 2019.10.12 1071
112730 데뷔 11주년에 설레발 치다 망한 아이유 [2] 룽게 2019.10.12 1528
112729 악어와의 사투 영화를 보니 일본에 닥칠 태풍이 생각나네요 [3] 가끔영화 2019.10.12 312
112728 [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하녀 [17] underground 2019.10.11 613
112727 KBS사내게시판에 올라온 글 (전문) - 사회부장의 입장에 반대한다 [2] 사막여우 2019.10.11 920
112726 <지구를 지켜라!> 2003년 당시 관람 인증 이벤트.twitter [4] eltee 2019.10.11 440
112725 봉준호 감독 벌쳐 인터뷰 - 오스카 언급 [4] Toro 2019.10.11 1097
112724 기승전조까질 하다가 돌아버린 조까 [6] ssoboo 2019.10.11 1302
112723 [펌] 한겨레신문의 자극적인 헤드라인 낚시질에 관한 논평 [3] 사막여우 2019.10.11 665
112722 "윤석열 찍어내기로 청와대와 법무장관의 의중은 명백히 드러났다" [21] stardust 2019.10.11 1289
112721 후각관계증후군 가을+방학 2019.10.11 365
112720 자유한국당 지지율 국정농단이후 최고치 기록. [15] stardust 2019.10.11 1182
112719 검찰의 압수수색은 협박회유거래를 위한 것인가? [6] 왜냐하면 2019.10.11 403
112718 오늘의 편지지 (스압)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1 71
112717 넷플릭스 드라마 죽음의 타임캡슐 [6] 딸기와플 2019.10.11 428
112716 검찰이 나서야 합니다. [20] 칼리토 2019.10.11 936
112715 검찰 뻘짓, 검찰 개혁 [11] 양자고양이 2019.10.11 668
112714 준플 4차전 [108] mindystclaire 2019.10.10 492
112713 김경록 인터뷰 - KBS 전문, 유시민 전문 [5] 도야지 2019.10.10 120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