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넝굴당 안보려고 했는데 장용, 윤여정씨 연기때문에 보내요. 아들 못알아본 절절함이 너무 간절히 느껴져서요.

하지면 그거 끝나고 슬슬 시댁 식구들의 태클 & 앞길막기가 시작되는군요...이꼴보기 싫어 안보는건데.

 

 

* 지하철에서 물건파는 상인분들 말입니다. 바람잡이를 데리고 다니더군요.

예전부터 이랬던건지 최근 생겨난 판촉전략인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전 최근에야 이걸 알았죠.

 

요즘 지하철 타면 칼가는거 팔지 않습니까. 두세번 쓱쓱 문지르면 명검 마사무네쯤으로 탈바꿈하는.

원래 날이 잘 서 있는 칼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그걸로 쓱쓱 문지르면 종이가 써억 하고 베이더군요.

가격이 들쭉날쭉이라 어떤 아저씨는 1000원받고, 어떤 아저씨는 3000원받죠.

 

...서두가 길었군요.

아무튼, 오늘 신부 친구들보러 지하철타고 모처에 결혼식 가는데 여느때와 다름없이 아저씨가 수레를 끌고 등장,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옆에 있던 아줌마가 돈을 주면서 "아저씨, 이거 저번에 써봤는데 좋더라고요, 하나 주세요"하면서 봉지에 두어개 담아가더군요.

 

처음엔 그냥 그러려니 하다가 저걸 사가서 모친에게 칭찬한번 받아봐하는 마음도 들었죠.

하지만 결혼식가는 길에 가방도 없고, 정장에 까만봉지는 아무래도 모양새가 안나지 않습니까. 그래서 안샀어요. 예전에 지하철 물건 샀다가 낭패본적도 있고요.

 

다음다음 역에 내려야할 것 같아 칸을 두칸인지 세칸쯤 옮겨갔죠. 그리고 아까 그 아저씨가 다시 오더군요.

원래 아저씨들 칸마다 옮겨다니며 장사하는건 당연한데, 얼래, 이번에도 '간증'을 하신 아줌마가 따라오는거 아닙니까.

그리고 아까와 똑같은 상황이 일어나더군요. 아저씨가 홍보하자 기다렸다는 듯이 옆에서 나와 물건을 사는 아줌마 그리고 아줌마가 물건을 사자 주섬주섬 지갑을 여는 중장년층.

전 이런 상황을 처음보는지라 속으로 적잖게 당황했어요. 구조자체는 이해가 되지만, 그래도 이런식으로 세일즈를 할거라곤-_-.

 

 

* 마트에서 홍게가 타임서비스라고 한마리에 천원하더군요. 전 홍게를 한번도 먹어본적이 없는데, 일단 다리는 당연히 길쭉하고, 몸통은 손바닥만했습니다.

살까말까하다가 괜한거 샀다가 모친에게 솥으로 두들겨 맞을거 같아 안샀어요. 사면 먹을거 있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39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742
48699 [윈앰방송] 인디 모던락 ZORN 2012.05.02 671
48698 워킹화 바낭, 리복이 끌리네요, 이월상품사도 되나요? [3] 블랙북스 2012.05.02 2146
48697 [바낭]컴덕경력 10년(....)이 추천하는 디아블로 3 대비 추천견적 [7]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5.01 1994
48696 [채팅] 아무리 심심해도 그렇지 이 초밤부터 벌써 가가라니 이사람아..! Gagaga!! 이인 2012.05.01 661
48695 [듀9] 인코더 좀 추천해 주세요 ㅠㅠ [6] 비네트 2012.05.01 863
48694 지금 일어났습니다. [4] chobo 2012.05.01 1472
48693 영화 <은교> (스포) [12] 화려한해리포터™ 2012.05.01 3800
48692 [듀나in] 본격 디아3용 컴퓨터 견적 [12] soboo 2012.05.01 1250
48691 근로자의 날 기념 영화감상 - 어벤져스 + 건축학개론 (스포는 없을겁니다;;) [2] 전기양 2012.05.01 1346
48690 씨네마그래프 만들기. [16] 헤일리카 2012.05.01 3035
48689 [자유의지 다이어트 모임]97일차 [12] friday night 2012.05.01 692
48688 [느슨한 독서모임] 세계의 끝 여자친구 [14] 레옴 2012.05.01 1908
48687 전주국제영화제 GV(감독과의 대화)에 대한 불만 [4] soboo 2012.05.01 1506
48686 디아3 뒤늦은 클베 후기. [2] 대필작가M 2012.05.01 992
48685 우리 듀게가 달라졌어요 [2] 안녕하세요 2012.05.01 2069
48684 뉴패드 충전시 뒷면에 전류가 흘러요 [6] 롸잇나우 2012.05.01 1632
48683 책 산거 자랑 [6] 사과식초 2012.05.01 2353
48682 태희 연아 누가 더 [13] 가끔영화 2012.05.01 3619
48681 아이폰4S 분실, 어떻게 해야할까요. [2] 옥수수 2012.05.01 1679
48680 조인성 낚시에 이은... 그녀 낚시. [5] 자본주의의돼지 2012.05.01 34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