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이즈 본을 보고(스포 약간)

2018.10.09 19:12

연등 조회 수:1078

본 지 1시간이 지난 거 같은데 아직도 감정적인 여운이 강하네요. 남자관객입니다만 마지막 장면에서 많이 울었습니다. 중후반부가 약간 쳐지긴 하지만 여전히 좋은 멜로드라마이자 음악영화이고 노래들이 거의 좋습니다. 하지만 앨리가 부르는 팝은 좀 아쉽기도 해요. 무엇보다 노래를 빛내는데 있어서는 남성 주인공의 역할이 중요하게 그려진 거 아닌가 싶습니다.(개인적으로 울림이 있는 노래들이 여주인공보다는 남주인공이 작곡했다는 노래들이었거든요)

레이디 가가의 탈의 장면이 좀 나오고 성애 묘사도 있어서 고교생 미만 학생과 부모가 같이 보기엔 민망한 장면도 있습니다.

그래도 좋은 영화라는 건 부정할 수 없군요. 내년 오스카 주제가 상 후보는 예약해둔 것 같습니다.


ps- 둘 다 연기 잘합니다. 그리고 브래들리 쿠퍼는 연출도 잘 했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91
110367 카톡... 그리고 텔레그램 [10] 按分 2018.11.22 1021
110366 간만에 바람직한 경찰 대응 / 할머니에 대한 폭행을 막은 고교생들 [6] eltee 2018.11.21 792
110365 우리의 행운 [18] 은밀한 생 2018.11.21 1176
110364 잡담 - 명함을 만들면서, 제로 투 원,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3] 연등 2018.11.21 471
110363 커뮤니티에서 남녀 편갈라서 싸우는 거 정말 지긋지긋하군요 [38] 우중다향 2018.11.21 2015
110362 자연의 섭리를 따르고 있습니다. [5] 씁쓸유희 2018.11.21 848
110361 사운드 오브 뮤직 Sing along을 하네요! (미국) [2] S.S.S. 2018.11.21 362
110360 그런데 도대체 그 남초사이트가 어디예요?? [5] 모스리 2018.11.21 1277
110359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8.11.21 188
110358 만화 불법 공유 사이트 폐쇄 [3] 연등 2018.11.21 732
110357 예쁜 여자가 재벌 남자와 결혼한다고? 부들부들! [8] 강철수 2018.11.21 1632
110356 역시 한국 남자들은 결혼하기가 어렵습니다. [22] 하하하 2018.11.21 2129
110355 노인이 부르는 you raise me up [1] 가끔영화 2018.11.21 224
110354 [듀그모 54~55주차] 주제 : 밤의 동물, 손 (발제자: 금연금주, 물휴지) [2] rusender 2018.11.20 215
110353 한남 대열폭의 날 [12] 귀장 2018.11.20 1691
110352 고독한 미식가 [4] 가끔영화 2018.11.20 618
110351 최근에 본 현빈의 출연 영화 [3] 왜냐하면 2018.11.20 774
110350 봐도 안봐도 좋은 영화를 끝까지 보는 경우 [1] 가끔영화 2018.11.20 400
110349 후쿠시마 농산물은 안전합니다 [5] 사팍 2018.11.20 1571
110348 [한남또] 제주경찰, 청소년 성폭행 헬스강사 수사 / 여군 부하 성폭행 무죄판결 / '인천 여고생 폭행·성매매강요' 20대, 2심 징역5년 불복 상고 / 폐지 줍던 77세 할머니 뺨 때린 20대 / 전 여친 상해 및 성적비방한 BJ [8] eltee 2018.11.19 107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