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indiewire.com/2019/10/francis-ford-coppola-marvel-1202183238/



저 분들이 저런 이야기들 충분히 할 수 있다고 생각은 하지만

(그리고 헐리웃 영화계 상황을 잘은 몰라도 영화자본이 점점 더 코믹스 기반 영화들에 의해 잠식되어서 진지하고 작품성있는 영화들이 제작될만한 기회를 뺏기고 있다고 생각할 수도 있겠죠)


이미 많은 사람들이 즐기고 있는 문화현상이 되어버렸고

그 안에서도 진지하게 고민해서 다양한 소재들을 다루려고 애쓰고 있는데,

영화계에서 존경받는 분들이 이렇게 선입견에 기반해서 단정적으로 비하(cinema가 아니다... 추잡하다..despicale)하는 이야기를 하는게..

"저 분들은 이것까지 수용하기에는 너무 나이가 드셨구나.." 혹은..

"손자나 증손자들 데리고 영화관 가본적이 없거나 간 기억을 잊어버리신 분들이구나..."라는 생각이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82
112850 조두순 사건엔 온나라가 분노했으면서 왜 다크웹 손정우 사건엔 이렇게 조용할까요? [25] 발목에인어 2019.10.22 2336
112849 DC 흥행 기록 [7] 수영 2019.10.22 521
112848 [잡담] 조커 & 벌새 & 원스어픈어타임인헐리우드 감상 [5] 귀검사 2019.10.21 679
112847 잡담- 굿 플레이스 [5] mindystclaire 2019.10.21 546
112846 조커 - 존재의 증명 [4] madhatter 2019.10.21 619
112845 [유튜브 오리지널] 임펄스 시즌2가 공개되었습니다. (스포 유) 얃옹이 2019.10.21 271
112844 [바낭] 예전에는 편지도 썼었네요 [19] 딸기와플 2019.10.21 632
112843 오늘의 80년대 일본 잡지 mc Sister(1)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21 314
» 스콜세지에 이어서 코폴라도 마블영화 비판에 한마디 보탰군요 [15] 으랏차 2019.10.21 1141
112841 [넷플릭스바낭] 가성비(?) 괜찮은 호러 소품 '일라이'를 봤습니다 [11] 로이배티 2019.10.21 589
112840 잠이 안와 윤이형의 대니를 보니 [2] 가끔영화 2019.10.21 279
112839 퍼오인, 번노티스 캐릭터 잡설 [8] 노리 2019.10.20 377
112838 [EBS1 영화] 김약국의 딸들 [3] underground 2019.10.20 447
112837 신경성 증상들, 내일 출근인데 두렵네요. [10] 산호초2010 2019.10.20 1059
112836 어디로갈까 [2] Sonny 2019.10.20 501
112835 가라님하고 겨자씨가 헛갈려요 [1] 도야지 2019.10.20 515
112834 영화바낭. 심은경 주연의 아베 저격 일본영화 <신문기자> [6] 보들이 2019.10.20 598
112833 영화바낭. 동화스러운 일본 멜로영화 <오늘 밤, 로맨스 극장에서> [4] 보들이 2019.10.20 368
112832 밤이 오고 말았어도 [4] Sonny 2019.10.20 574
112831 넷플릭스 침묵의 비명 [2] 프레키 2019.10.19 72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