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당시에도 그렇지만 지금도 물론이지만, 아직도 궁금하다. 대체 그녀들은 어떤식으로 그들의 보스 '찰리'에게 고용된것일까. 


사실 이런 영화를 보고 그런 고민을 하는건 곤란하다. 그녀들의 시원시원한 액션과 각각 인물이 연기하는 캐릭터가 내뿜는 매력에 그냥 취하면 된다. 자그만치 세명이다, 세명. 미녀가 세명인데 무얼 고민하는가. 것도 카메론 디아즈, 루시 리우, 드류 베리모어가 아닌가. 이 영화를 안 본 사람은 조금 갸우뚱 할 수 있는 조합이지만 보면 안다. 셋이서 나란히 서있는 장면 너무 좋다. 그녀들이 선하게 웃어주는 장면도 좋고, 시원하게 발차기를 날려줘도 좋고. 


그렇게 그냥 즐겨주자. 그리고 어딘가에 저런 무시무시(?)한 미녀들이 있을지 모른다는 재미있는 상상을 해보자. 


그것만으로도 충분한 영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 리뷰엔 사진이 필요합니다. [32] DJUNA 2010.06.28 82331
439 [영화] 코리아 [1] clancy 2012.05.05 3234
438 [영화] 데인저러스 메소드 Dangerous Method (데이비드 크로넨버그 감독) [6] [26] Q 2012.05.12 13364
437 [드라마] 패션왕 [2] 감동 2012.05.22 3651
436 [영화] 디스트릭트 9 District 9, 2009 [21] ColeenRoo 2012.06.04 3751
435 [영화] 멜랑콜리아 (2011) [6] [1] violinne 2012.06.05 4353
434 [영화] 스노우 화이트 앤 더 헌츠맨/ 백설공주와 사냥꾼 (스포일러 없음) [6] [215] Q 2012.06.12 11870
433 [영화] 고백, Confessions, 告白 (2010) [2] [1] violinne 2012.06.13 5296
432 [영화] 굿바이 키스 Arrivederci amore, ciao <유로크라임/암흑가의 영화들 컬렉션> [3] [16] Q 2012.06.16 4646
431 [영화] 숏버스 Shortbus, 2006 [1] ColeenRoo 2012.06.17 4359
» [영화] 미녀 삼총사, Charlie's Angels, 2000 [3] [202] ColeenRoo 2012.06.19 5461
429 [영화] 프로메테우스 PROMETHEUS (2012) [4] [21] Ylice 2012.06.20 7189
428 [영화] 유령작가, The Ghost Writer (2010) [8] [215] violinne 2012.06.22 6445
427 [영화] 파주 (2009) [2] [1] violinne 2012.06.25 3626
426 [영화] 시애틀의 잠못 이루는 밤 [3] [24] 감동 2012.06.27 5241
425 [영화] '다크나이트 라이즈' - New Begins [4] [11] DaishiRomance 2012.07.16 5888
424 [영화] 다크 나이트 라이즈 the dark knight rises [15] [2] lonegunman 2012.07.21 10115
423 [영화] 그래버스 Grabbers <부천영화제> [18] Q 2012.07.23 5888
422 [영화] 모스 다이어리 The Moth Diaries <부천영화제> [27] Q 2012.07.24 5186
421 [드라마] 빅 [6] [1] 감동 2012.07.24 3568
420 [영화] 익시젼 Excision <부천영화제> (19금: 혐오를 유발하는 비속어표현 포함) [1] [23] Q 2012.07.26 102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