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게 게시판 글들이 인간관계에 대한 내용이 많아서 일까요?

인간관계에 대한 영상이 추천이 되었군요.


디폴트로 사람에 대한 기대를 낮추고 살아서 그런지 인간관계에 대한 고민이 거의 없어요.

단점으로, 친밀하거나 긴밀한 관계가 없다고 할 수 있고(스스로 안전거리 유지하려 함)

얇은 관계만, 

물론 제가 도움을 주려하는 관계에서는 제가 적극성을 띄게 되지만, 이 관계에서도 안전거리를 유지하려는 얄팍함도 스스로 인지하고 있어요.


 


PS.

저는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52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561
119008 내 퓨마야 [3] daviddain 2022.02.17 269
119007 어렸을 적 장래희망은 나무였어요 [1] 적당히살자 2022.02.17 222
119006 콘테가 한국에 오겠군요 [3] daviddain 2022.02.17 279
119005 비건에 대해 [41] catgotmy 2022.02.17 12878
119004 개튜브 냥튜브 [1] catgotmy 2022.02.17 217
» 유튜브추천영상-인간관계가 나를 힘들게 해요... [2] 왜냐하면 2022.02.17 283
119002 홍상수가 베를린에서 심사위원 대상을 탔네요 [9] 예상수 2022.02.17 928
119001 핸드폰 통화 녹음의 순기능 [2] 분홍돼지 2022.02.17 494
119000 [영화바낭] 구로사와 아키라의 1949년산 버디 수사물 '들개'를 봤습니다 [11] 로이배티 2022.02.17 533
118999 맘카페에서 상처를 받았는데 [8] 채찬 2022.02.16 1006
118998 인생개노잼 [3] 적당히살자 2022.02.16 457
118997 남미 출신들의 로비 활동이 여전히 부진하다 [2] 추억으로 2022.02.16 317
118996 제가 이런 같잖은 선언을 [23] 어디로갈까 2022.02.16 1352
118995 [넷플릭스바낭] 노르웨이산 난폭 코미디 '트립'을 봤습니다 [13] 로이배티 2022.02.16 542
118994 (정치바낭)오또케 [7] 왜냐하면 2022.02.16 612
118993 통화녹음을 생각하다 예상수 2022.02.16 236
118992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22.02.16 483
118991 잡생각(킹메이커 약스포) 적당히살자 2022.02.16 221
118990 예수와 부처의 차이 [12] catgotmy 2022.02.16 696
118989 남의집 구경하다보면 항상 보이는 것 [9] 노리 2022.02.16 89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