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 길었던 연휴가 끝나갑니다

2021.02.24 00:36

soboo 조회 수:809

18일간의 연휴였는데 이제 하루 남았어요.

보통의 회사들이 일주일에서 열흘 정도 쉬는데 업종 특성상 좀 더 길게 쉬었습니다.


여행을 다녀올지 연휴 직전까지 많이 고민하고 망설였는데

다녀오길 잘한거 같습니다.

여행은 언제나 옳아요.


다행히 연휴가 시작되면서 중국내 확진자수가 대폭 줄어들었고 여행 출발하던 날에는 본토 전국적으로 0 이 되었어요.

이미 사전에 발표된 연휴기간중 장거리 이동에 대한 방역시스템은 그대로여서 공항과 기차역 그리고 중요 관광지마다 번거로움이 동반되긴 하였으나

다닐 수 있게 해주는게 어딘가요.



근데 왜 이렇게 작게 올라가는지;  

이미지 사이즈 그대로 올렸는데- 전에는 별일 없이 잘 올라가더니 오늘은 이 모양이네요-_-;

일단 너무 늦어서 그냥;


클릭하면 커질지도 몰라요  -_-;


01312669-6458-4-E70-9-B4-A-6-F907-FE72-FD9

고양이 카페 전경


0-BF63-EF7-7398-48-A6-A308-E217294-FCD85

저절로 멍 때리게 만드는 풍경


1-B37-AEC2-E36-E-4-BCB-8-C90-DE33-DBF1036-F

호수 습지생태공원



21-EEFDEC-BA28-444-A-9-EC6-DE256-AF254-A0

좀 유명한 중국 건축가의 작품



32-E20076-7-E8-C-4832-BE84-288-D2735-E7-C5

바다라는 이름을 갖고 있는 호수풍경



6794-ACED-EA2-A-42-DA-ADED-65-B4-C44-D1697 

일광욕 하시는 고영님



6-F8-B1767-3-E06-4-CBB-8-F56-76-CB2044-FAF1

오래된 마을의 오래되어 보이는 티테이불



78-F410-CA-3-F0-D-480-C-836-B-28-B468-FAA948

주문하기전부터 자리잡고 손님을 희롱하는 고양이 카페 냥님들 



9117798-F-69-A9-4-D00-B735-EE0-EEE88-C476



95-CAC01-C-5968-413-D-9183-CCA83396-F6-AF

가게 강아지, 한 성깔 하나 봐요. 이 동네에서 목줄 묵인 개 처음 봄.



CB9-B50-CD-6-A7-D-4-C24-9-D42-D881-C7-F69180

설산 (저 꼭대기가 아마 해발 4600미터), 사진 찍은 위치는 해발 4000미터.... 숨이 좀 차요.



CBF894-D6-F603-4094-978-F-9396-B59-B83-BC

십수년전에는 비포장 흙길과 진흙탕길이었는데 이렇게 변했더군요.  중국에서 잘 개발된 보기 드문 사례. 오른쪽은 아주 널직한 자전거 전용도로



E869-A9-AA-B884-436-C-B9-CF-D1-AFFF4-E75-C6

술집 개, 이 동네 가게 마다 개가 참 많은데 큰 개일 수록 목줄 없이 풀어 놓음; 



EBF413-DB-0-E9-F-4-E39-9057-4-BDD438-F5-BBF

빵이 맛있는 카페 정원



ED9808-D6-C928-4167-93-E1-DD408-B11-B5-F2



F26-FB64-D-CE04-416-D-B2-F1-59-CD181-AA243

수백년 되었다는 아주 오래된 집과  반세기전 느낌의 삼륜차



FAA4-C7-F6-316-E-41-DC-AD23-71708-E7-DB253

꽤 그럴듯하게 리모델링된 가게



십수년만에 다시 찾은 곳인데 중국이 변한 만큼 참 많이 변했더군요.

그런데 사람과 사람이 만든 것은 변해도 산과 물은 그대로....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친구가 있고 중국 여행을 하겠다고 하면 보통은 말립니다. 

그 돈과 시간으로 더 멋지고 좋은 나라로 가라고요.

그런데도 굳이 간다고 하면 권하는 몇 안되는 곳 중에 하나에요. 

중국 운남성 다리 (云南省 大理)

현지 사람들 말로는 10월 중순이 가장 좋데요. 동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7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8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44
115594 고양이 참치캔 기부 하고 왔어요 ! [4] 미미마우스 2021.02.25 308
115593 가상얼굴 유튜버 [2] 메피스토 2021.02.24 567
115592 선셋 대로 [12] daviddain 2021.02.24 487
115591 보스와 반나절을 보내고 [2] 어디로갈까 2021.02.24 631
115590 열심히 사는 일상 여은성 2021.02.24 273
115589 아침에 다들 어떻게 잠 깨시나요 ? [12] 미미마우스 2021.02.24 740
» 길고 길었던 연휴가 끝나갑니다 [15] soboo 2021.02.24 809
115587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6] 조성용 2021.02.24 609
115586 스타워즈: 에피소드 2 - 클론의 습격 (2002) [5] catgotmy 2021.02.23 309
115585 흑인배우가 백인 역할을 맡을 때 - 브리저튼의 경우 [34] Bigcat 2021.02.23 1470
115584 이런저런 호텔 잡담... [1] 여은성 2021.02.23 361
115583 나한테는 당연해도 남에게는 상식이 아닌 경우와 조화이루기 [2] 예상수 2021.02.23 457
115582 영탁이 팬이 됐어요 [6] 가끔영화 2021.02.23 456
115581 [펌] 추신수, 전격 한국 복귀... 신세계 유니폼 입는다 [2] 영화처럼 2021.02.23 444
115580 싸이코지만 괜찮아 보신분?! [6] 미미마우스 2021.02.23 465
115579 [주간안철수] AZ백신 1호로 주세요. 친박 안철수 [14] 가라 2021.02.23 716
115578 (바낭) 세상살이의 어려움 [9] 러브귤 2021.02.23 683
115577 완다 비젼을 기대하며. [5] 분홍돼지 2021.02.23 423
115576 [EBS1 다큐프라임] 곤충, 전략의 귀재들 [EBS2 클래스e]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7] underground 2021.02.22 371
115575 [바낭] 갑자기 스쿠루지 맥더크가 생각이 나서 찾아봤는데 [14] 로이배티 2021.02.22 47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