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카 선물로 구매한 닌텐도 스위치의 체감형 운동게임입니다. 지난주에 미리 샀던게 다행일 정도로 지금은 대란이라 가격도 오르고 물량도 달린다고 하네요.

초기 세팅부터 한20여분(운동시간 겨우 8분) 만져본 첫 인상은 “힘들다! 진심!!” 입니다. 근력운동을 평소에 주3회 이상 하는 정도의 체력이 아니라면 첫시도에선 권장시간 30분은 커녕 15분만 해도 탈진할 가능성이 높을거에요.
귀엽고 알록달록한 화면구성을 배제하면 등장인물의 대화를 넘기는 선택조차 이두운동을 계속 해줘야 하는 하드코어 운동게임입니다. 유쾌하고 즐거운 분위기의 유격훈련같습니다.
게임은 제자리 달리기를 하는 ‘이동’과 각종 스트레칭을 하는 ‘대결’로 이뤄져있는데 한번 해보면 이동시에는 대결을, 대결시엔 이동을 그리워하게 됩니다.

다른 닌텐도 체감게임이 그렇듯 이 게임도 봐 주는 사람이 있어야 재미가 증폭되고, 솔직히 다른 사람이 땀 흘리며 낑낑대는걸 보는게 훨씬 더 재미있는 게임입니다. 지금 폭발적 반응이 이해도 가고 추워지는 날씨에 집안 거실에서 3달만 해보면 운동은 충분할듯 싶네요.
+ 요가매트 필수. 접어서 두겹으로 깔고 하는거 추천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476
113006 우상화와 팀원간 자기계발이라는 사다리 놔주기 [1] 예정수 2019.11.10 329
» [바낭](이시국에!) 닌텐도 링 피트 어드벤쳐 [7] skelington 2019.11.10 440
113004 [네이버 무료영화] 엘리자의 내일, 다가오는 것들 [3] underground 2019.11.10 307
113003 아이즈원 팬 계신가요 [1] 메피스토 2019.11.10 564
113002 [바낭] (이시국에!!!) 일본 애니메이션(작화)의 전성시대 [19] 로이배티 2019.11.10 685
113001 '프렌드 존' 재밌게 봤습니다 [2] 마가렛트 2019.11.09 277
113000 전수조사는 선의의 피해자 발생의 우려가 있어 [2] 휴먼명조 2019.11.09 654
112999 잘못 이해한 질문 [2] 가끔영화 2019.11.09 272
112998 거꾸로 읽으면 웃긴 이야기 [2] 키드 2019.11.09 514
112997 [넷플릭스바낭] 빌어먹을 세상따위 시즌 1, 2를 보았습니다 [12] 로이배티 2019.11.09 633
112996 종교라는 진통제 [3] 어제부터익명 2019.11.09 601
112995 전 크리스토프가 너무 싫어요. [5] 동글이배 2019.11.09 896
112994 이런저런 잡담들 [1] 메피스토 2019.11.09 229
112993 이런저런 일기...(불금마무리, 연말모임) [2] 안유미 2019.11.09 276
112992 82년생 김지영 이야기가 없네요?! [30] 노리 2019.11.09 1328
112991 [아이유주의] 이름에게 [1] 칼리토 2019.11.09 365
112990 [KBS1 한국영화100년더클래식] 바람 불어 좋은 날 [3] underground 2019.11.08 190
112989 커피와 TV 단막극 <뷰티풀 슬로우 라이프> 보들이 2019.11.08 185
112988 [비하인드 뉴스] EBS 영업 비밀에도..펭수 '신원 확인' [4] 보들이 2019.11.08 718
112987 심심하면 우주의 생명체와 거대필터에 대한 페르미 역설 읽어보세요 가끔영화 2019.11.08 2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