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의 방법

2020.08.02 14:49

사팍 조회 수:1005

조국이 고소를 시작했습니다

무분별하고 허위사실을 기사로 쓰기 시작했던 기자에게 재판의 윤곽이 들어나기 시작하자 고소를 한 것이죠

기자 개인에게 한 것은 정말 신에 한수입니다

왜냐면 신문사에 해봤자 대형로펌을 끼고 대결을 하기 때문에 고소고발건이 지지부진해서 효과가 없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런 방법만 있지는 않았겠죠

하지만 악마를 제압할 때는 그와 상응하는 방법이 필요한 것이죠

자신들의 기사는 법 위에 있다고 생각하는 걸까요?

조국에게 달려들었던 기자들은 어떤 신념으로 덤볐던 것일까요?


타커뮤니티도 부동산 이야기로 들썩이는 와중에 조국 이야기가 쏙 들어갔다더군요

여기 게시판도 마찬가지고요

그렇게 극딜을 하던 사람들은 지금 재판 방향을 보고 어떤 생각을 할까요?

궁금하네요

닥치고 문까를 외치는 몇분들... 말입니다.


지금도 부동산 이야기로 칼춤을 신나게 추시더군요.

ㅋ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4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33
113720 택시 관련 뉴스들(ff 칼부림) [6] 왜냐하면 2020.08.03 514
113719 비가 너무 많이 내리네요 [2] 예상수 2020.08.03 308
113718 [회사바낭] 일복이 터졌어 [10] 가라 2020.08.03 626
113717 정의당 차별금지법의 맹점(추가 수정) & 2003년 작 여섯개의 시선 [14] 사팍 2020.08.03 541
113716 오늘의 일기...(외로움과 식단 관리) [1] 안유미 2020.08.03 228
113715 ‘성소수자 차별 반대’ 광고 이틀 만에 훼손 [10] McGuffin 2020.08.03 701
113714 RE: 크림롤님 - 노동요로서의 오렌지로드 콜렉션 [9] googs 2020.08.02 252
113713 비오는 날의 바낭 [14] update 크림롤 2020.08.02 611
113712 시장 한담..기로에 선 코스피//시장에선 황소도, 곰도 돈을 벌지만 돼지와 양은 그러지 못한다. [2] 무도 2020.08.02 428
113711 비 오는 날 드라마 daviddain 2020.08.02 207
» 고소의 방법 [32] 사팍 2020.08.02 1005
113709 Wilford Brimley 1934-2020 R.I.P. [2] 조성용 2020.08.02 134
113708 [넷플릭스바낭] 미쿡 사법제도 구경 다큐 '계단 : 아내가 죽었다'를 봤습니다 [10] 로이배티 2020.08.02 569
113707 오늘의 일기...(주말과 서울, 번개) [1] 안유미 2020.08.02 359
113706 새와 고양이 [2] 사팍 2020.08.01 298
113705 [EBS1 영화] 라이언 일병 구하기 [22] underground 2020.08.01 474
113704 Saul Bass [3] daviddain 2020.08.01 229
113703 메리 루이스 파커 - Bare magazine, July 2020 [2] tomof 2020.08.01 355
113702 일본영화 시대물 추천해 주셔요. [17] 고인돌 2020.08.01 476
113701 [듀9] 적절한 노동요를 추가하고 싶어요 [20] 크림롤 2020.08.01 460
XE Login